[한국경제] 뉴스 61-70 / 7,4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동트기 전 가장 어두운 시기…하반기부터 증시 박스피 탈출"

    ... 지주사·제약 업종 등을 추천했다. 반면 조정받을 수 있는 업종으로는 리오프닝(경제재개) 업종이 꼽혔다. 최근 경제재개에 대한 기대감으로 관련 업종 내에서 순환매가 빠르게 돌면서 기대감이 과도하게 선반영됐다는 분석이다. 이경수 메리츠증권 센터장은 “금융이나 정유, 원자재 업종도 조정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향후 투자자들이 가장 유의해야할 요소로는 인플레이션 우려와 지정학적 리스크, 중국의 경제 성장률 둔화 여부가 꼽혔다. 윤 센터장은 ...

    한국경제 | 2022.04.21 16:19 | 심성미 /배태웅/서형교

  • thumbnail
    우량 보험사들까지…재무건전성 '초비상'

    ... ‘울며 겨자 먹기’로 자본 확충에 나서고 있다. NH농협생명은 지난 8일 2300억원 규모의 후순위채를 발행했다. 다음달에도 2000억~4000억원 규모의 신종자본증권을 판매할 예정이다. 한화생명 ABL생명 메리츠화재 등도 후순위채 및 신종자본증권 발행을 통해 각각 1000억~5000억원의 자금을 신규 조달할 계획이다. 보험업계 관계자는 “이렇게 되면 RBC는 올라갈지 몰라도 연 4~5% 안팎의 고금리를 물어야 하는 만큼 보험사의 ...

    한국경제 | 2022.04.20 17:14 | 이호기

  • thumbnail
    암초 만난 동원엔터-산업 합병…공동행동 나선 기관투자가

    ... 기준으로 한 것이 자의적이라는 일부 주장을 받아들이기 어렵다"고 반박했다. 이 같은 논란과 관련 한국기업거버넌스포럼은 오는 21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개최할 예정이다. 이 포럼은 류영재 서스틴베스트 대표, 존리 메리츠자산운용 대표, 장덕수 DS자산운용 회장, 이채원 라이프자산운용 의장, 강성부 KCGI 대표, 최준철 VIP자산운용 대표 등이 발기인으로 참여한 사단법인이다. 하수정 기자 agatha77@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20 15:17 | 하수정

  • thumbnail
    '개미 무덤' 휠라…尹회장까지 주가 띄우기

    ... 앞세운 아쿠쉬네트는 2016년 휠라에 인수돼 지난해 2913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 휠라(2014억원)를 역전해 명실상부한 그룹의 ‘주력’으로 떠오른 것이다. 올해는 실적이 작년 같지 않을 전망이다. 하누리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아쿠쉬네트의 역기저 효과로 인해 휠라홀딩스의 1분기 수익성이 크게 훼손됐을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휠라의 브랜드 파워에 대해 시장에서 의문을 제기하는 것도 불안 요인으로 꼽힌다. ...

    한국경제 | 2022.04.19 17:13 | 배정철

  • thumbnail
    한은 연봉 1억…금감원과 비슷, 민간 금융사보단 낮아

    ... 신입직원 초봉은 연 4900만원으로, 대기업 평균 초봉 4130만원에 비해 높은 수준이다. 하지만 웬만한 직원 연봉이 억대를 가볍게 넘는 증권사 등과 비교하면 상황이 달라진다. 지난해 BNK투자증권, 부국증권, 한양증권, 메리츠증권 등은 직원 1인당 평균 연봉이 2억원을 넘었다. 외국계 금융사도 연봉이 수억원에 달하는 곳이 많다. 지난 10년간(2012~2021년) 한은에서 중도 퇴직한 직원은 311명이었고 이 중 20·30대가 135명에 ...

    한국경제 | 2022.04.18 17:42 | 조미현

  • thumbnail
    하락장서 14% 뛴 펀드들 어떤 종목 담았길래

    ... 에셋플러스알파로보코리아인컴은 수많은 기업의 재무제표를 분석해 가장 저평가된 종목을 찾아낸다. 다올KTBVIP스타셀렉션은 성장주로 변신하는 가치주에 주로 투자한다. 편입 상위 종목은 한솔케미칼(비중 8.97%), 엘앤씨바이오(8.35%), 메리츠금융지주(8.15%), SKC(6.93%), 솔루엠(6.64%) 순이다. 한솔케미칼은 이 펀드가 어떤 스타일을 구사하는지 상징적으로 보여준다. 한솔케미칼은 반도체에서 벌어들이는 현금을 바탕으로 2차전지 소재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한국투자중소밸류는 ...

    한국경제 | 2022.04.18 17:17 | 박의명

  • thumbnail
    하락장서 15% 수익이라니…'역주행 3인방' 뭘 담았나

    ... 수익을 냈다. 최근 1년간 국내 주식형펀드가 평균 12.9%의 손실을 낸 것과 대비된다. 다올KTBVIP스타셀렉션은 성장주로 변신하는 가치주에 주로 투자한다. 편입 상위 종목은 한솔케미칼(비중 8.97%), 엘앤씨바이오(8.35%), 메리츠금융지주(8.15%), SKC(6.93%), 솔루엠(6.64%) 순이다. 한솔케미칼은 이 펀드가 어떤 스타일을 구사하는지 상징적으로 보여준다. 한솔케미칼은 반도체에서 벌어들이는 현금을 바탕으로 2차전지 소재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한국투자중소밸류는 ...

    한국경제 | 2022.04.18 15:48 | 박의명

  • thumbnail
    코로나19로 겨우 '숨통' 틔인 자동차 보험

    ... 3981억원으로 전년(-3799억원)보다 7780억원 늘어나 2017년 이후 4년 만에 흑자로 전환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들어 자동차보험 손해율은 더욱 떨어지는 추세를 나타내고 있다. 현대해상, DB손해보험, 삼성화재, KB손해보험, 메리츠화재 등의 지난 2월 기준 손해율은 각각 70%대로 떨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오미크론 변이가 국내에 크게 유행하고, 우크라이나 사태로 유가가 급증하면서 자동차 운행이 더 줄어든 탓이다. 그러나 지난해 자동차보험 '깜짝 흑자'는 ...

    한국경제 | 2022.04.18 14:15 | 김대훈

  • thumbnail
    윤윤수 회장이 휠라홀딩스 주식을 대거 사들인 까닭은

    ... 인수·합병(M&A)돼 지난해 2913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 휠라(2014억원)를 역전해 명실상부한 그룹의 ‘주력’으로 떠오른 것이다. 문제는 아쿠쉬네트의 올해 실적이 작년만 하지 못할 것이라는 점이다. 하누리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아쿠시네트의 역기저 효과로 인해 휠라홀딩스의 1분기 수익성이 크게 훼손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휠라의 브랜드 파워에 대해 시장에서 의문을 제기하는 것도 불안요인으로 꼽힌다. 휠라의 브랜드 파워가 훼손되면 ...

    한국경제 | 2022.04.18 08:30 | 배정철

  • thumbnail
    [취재수첩] 실손보험 손실에 갈피 못잡는 금감원

    ... 지금도 온갖 민원에 시달리고 있는데 금감원 가이드라인이 발표되면 포문이 금융당국으로 향하지 않겠느냐”고 설명했다. 금감원의 고민이 길어지면서 보험사들의 시름은 깊어지고 있다. 삼성화재 현대해상 DB손해보험 KB손해보험 메리츠화재 등 상위 5대 손보사들의 지난달 백내장 수술 실손보험 지급액은 1206억4600만원으로 전년 동기(608억1300만원) 대비 두 배가량으로 폭증했다. 일부 안과병원이나 환자들은 보험사를 상대로 “정부의 공식 발표도 없는데 왜 ...

    한국경제 | 2022.04.17 17:16 | 이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