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251-7260 / 7,3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CBO발행 '신보기금' 눈치본다 .. 규정 엄격히 적용

    ... 개별기업의 보증한도는 신용등급에 따라 달리 정하고 있다. 이에 따라 회사채 발행이 가능한 기업들이 사실상 얼마되지 않아 프라이머리 CBO에 포함되는 기업들이 상당수 중복되는 현상이 벌어지고 있다. 실제 최근 발행이 확정된 대신·한화·메리츠증권의 프라이머리 CBO에 속해 있는 31개 기업 가운데 절반가량인 14개 기업이 SK·한투증권·동양종금의 기업풀(pool)과 일치한다. 프라이머리 CBO의 발행규모도 당초 목표금액보다도 훨씬 줄어들었다. 각각 8천억∼1조원 수준을 계획했던 ...

    한국경제 | 2000.08.31 00:00

  • 삼천당제약, 공모주 가격 1만9천원 확정

    ... 배정물량은 한화증권이 3만6천주로 가장 많다. 또 LG(5천5백97주) 삼성(5천5백47) 현대(5천1백78) 대우(5천1백64) 대신(4천7백26) 교보(5백48) 굿모닝(1천8백55) 리젠트(6백97) 동부(6백97) 부국(6백23) 서울(6백28) 신한(1천1백52) 신흥(3백86) 메리츠(9백38) KGI(1백31) 한빛(8백99) SK(1천2백1) 건설(33)등 18개 증권사에서 청약이 가능하다. 양홍모 기자 y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08.31 00:00

  • 추석전 CBO 7650억 발행..중견/중소기업 65社 자금조달에 숨통

    신용등급이 낮은 65개 중견·중소기업이 추석 이전에 총 7천6백50억원의 자금을 프라이머리 CBO(발행시장 채권담보부증권)발행 방식을 통해 조달한다. 금융감독원은 29일 추석 연휴 전날인 다음달 8일 대신·한화·메리츠증권이 3천6백30억원, SK·한국투신증권·동양종금이 4천20억원의 프라이머리 CBO를 각각 발행한다고 밝혔다. 대신·한화·메리츠증권이 공동주간사를 맡아 자산유동화회사 ''3S''를 설립해 발행하는 CBO에는 투기등급채권이 36...

    한국경제 | 2000.08.30 00:00

  • [시론] 증권산업 시간이 별로 없다..황건호 <메리츠증권 대표이사>

    금융의 ''개방화 자율화 증권화''라는 세 줄기 거센 바람이 우리 금융시장과 금융산업을 뒤바꿔 놓고 있다. 전환기의 변화는 ''위기와 기회''라는 양면성을 띤다. IMF 외환위기가 증권산업에 시련을 안겨주기도 했지만 IMF 관리체제 이후 발행·유통시장 모두 양적으로 급팽창한 것 또한 사실이다. 주식시장의 시가총액은 작년의 경우 과거 가장 거래가 활발했던 94년(1백51조2천억원)에 비해서도 2배(3백49조5천억원)가 넘는수준이었다.지난 9...

    한국경제 | 2000.08.29 00:00

  • 담배공사 투자의견 "중립"서 "매수로" 상향...메리츠증권

    메리츠증권은 22일 담배인삼공사에 대해 기업분석을 한 결과 투자의견을 기존의 ''중립''에서 ''매수''로 상향조정하고 6개월내 적정주가를 2만5천5백원으로 평가한다고 밝혔다. 메리츠는 "고가제품의 비중 확대로 순매출단가가 상반기 5.2%나 상승했으며 하반기에도 4.3%정도 오를 것으로 보인다"며 이같이 밝혔다. 또 "담배인삼공사는 갑당 1천3백원 이상인 브랜드의 확대전략을 추진해 왔고 최근 출시된 신제품 ''타임''의 매출 호조로 성과가 가시화되고 ...

    한국경제 | 2000.08.23 00:00

  • 프라이머리 CBO 동시발행..'대신/메리츠/한화' '동양종금/SK'

    대신 메리츠 한화증권과 SK증권 동양종금 등 2개의 별도 증권사 그룹이 각각 5천억∼7천억원 규모의 프라이머리 CBO(발행시장 채권담보부 증권)를 동시에 발행한다. 발행일자는 다음달 추석전으로 잡고 있다. SK증권 및 동양종금 그룹에는 한국투신증권이 합류할 가능성도 있다. 22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양쪽 증권사들은 프라이머리 CBO의 발행일정을 서로 동일하게 조정키로 합의하고 현재 두 군데에 모두 속해 있는 기업들의 발행규모를 조율중이다. 이번 ...

    한국경제 | 2000.08.23 00:00

  • "휴면예탁금 찾으세요"...메리츠증권

    메리츠증권이 휴면계좌에 남아 있는 고객예탁금의 ''주인 찾아주기'' 운동에 나섰다. 은행이나 보험업계에선 이같은 행사를 가끔 실시하나 증권업계에서는 이 회사가 처음이다. 메리츠증권은 각 영업점별로 배부된 계좌리스트를 바탕으로 23일부터 고객에게 전화로 예탁금 잔고 사실을 통지할 예정이다. "통장이나 증권카드를 분실한 고객도 본인 확인만 되면 예탁금을 되돌려 받을 수 있다"고 이 회사 관계자는 말했다. 메리츠증권은 1만원 이상 휴면계좌는 모두 ...

    한국경제 | 2000.08.23 00:00

  • 프라이머리 CBO 동시발행 .. 각각 6천억~7천억 규모

    대신·메리츠·한화증권과 SK증권·동양종금 등 2개의 별도 증권사그룹이 각각 6천억∼7천억원 규모의 프라이머리 CBO를 동시에 발행할 계획이다. 발행일자는 다음달 추석 전으로 잡고 있다. 22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양쪽 증권사들은 프라이머리 CBO의 발행일정을 서로 동일하게 조정키로 합의하고 현재 두 군데에 모두 속해 있는 기업들의 발행규모를 조율중이다. 이번 발행에 참여하는 기업은 양측 각각 50개 가량이다. 해당 증권사의 한 관계자는 "금융감독원이나 ...

    한국경제 | 2000.08.23 00:00

  • 전경련 홍보맨 모셔가기 경쟁

    ... 홍보본부장이 작년에 금호그룹 상무를 거쳐 올해 KTB네트워크 상무로 자리를 옮긴 데 이어 홍보본부 이승희 사회공헌팀 과장과 이호열 기획홍보팀장이 각각 홍보대행사 인컴과 동아닷컴으로 자리를 옮겼다. 또 홍보팀에 3년간 몸담았던 회원관리팀 오동수 차장이 이달에 현대그룹 PR사업본부 부장으로 간 데 이어 전경련 부설 한국경제연구원의 김강수 홍보실장도 9월부터 메리츠증권 홍보 실장으로 자리를 옮길 예정이다. 이익원 기자 ikl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08.22 00:00

  • "반도체 진출 동부에 일감 충분히 제공" .. 日 도시바회장 밝혀

    ... 한국의 동부그룹과 이스라엘 타워세미컨덕터의 아웃소싱 확대를 염두에 둔 것으로 풀이된다. 도시바의 이같은 전략은 막대한 설비투자 부담을 덜고 원가 절감을 통해 수익을 증대시키기 위한 경영전략이라고 파이낸셜타임스는 분석했다. 최석포 메리츠증권 연구위원은 "도시바뿐 아니라 종합반도체 메이커들도 최근들어 아웃소싱을 확대하는 추세여서 파운드리 비즈니스의 사업 전망이 어느 때보다 밝은 편"이라고 말했다. 이익원 기자 ikl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08.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