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451-7460 / 7,7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하나證, 30% 배당 '최고'..14개 증권사 일제히 주총

    ... 임기가 만료된 김석동 전 회장의 퇴임을 승인했다. 이와 함께 하나증권이 증권사중 가장 높은 30%의 배당을 결의한 것을 비롯 신영증권(20%) 대신·부국증권(15%) 등이 비교적 높은 배당을 결의했다. 정관변경과 관련해선 교보 메리츠 LG투자증권 등 9개 증권사가 자사주 이익소각 규정을 신설했으며 SK증권은 중간배당제 근거도 마련했다. 또 서울증권은 액면가를 5천원에서 2천5백원으로 분할키로 했다. 이날 주총을 개최할 예정이었던 리젠트증권은 이사회 결의에 따라 ...

    한국경제 | 2001.05.28 00:00

  • 통신용SW 매출 급증세 .. '텔로드시스템즈'

    ... 안정권에 진입했지만 미래 비전은 통신분야 소프트웨어에서 찾고 있다. 이미 ADSL용 계측 프로그램을 개발,한국통신등에 공급했다. 이 소프트웨어 매출액의 비중이 벌써부터 전체 매출의 절반 정도를 차지하고 있다. 매출처 다변화가 과제=메리츠증권 주식인수팀의 강태원 회계사는 ADSL계측 소프트웨어등 주력 제품의 매출처가 다양하지 못한 점을 지적했다. 또 인터넷 스크린 폰의 수출 규모도 어느 정도가 될 지 미지수라고 덧붙였다. 양홍모 기자 yang@hankyung.com ...

    한국경제 | 2001.05.23 00:00

  • [한경와우 하이라이트] (20일) '주간산업동향'

    ... 대해 입체적으로 분석한다. 지난 9일 채권단과 투신권의 지원이 결정된 후 액면가 회복까지 기대했으나 주춤하고 있는 상황에서 하이닉스반도체의 문제점은 무엇이고 향후 주가는 어떻게 될지를 현장취재와 증권사 연구원을 통해 자세히 알아본다. 메리츠증권 최석포 연구원이 출연해 국내 및 해외 투자로드쇼를 준비하고 있는 하이닉스에 투자하는 주체는 누구이며 예상되는 문제점이 무엇인지 짚어본다. 또 하이닉스의 원가절감과 생산성 향상 가능성에 대해 살펴본다.

    한국경제 | 2001.05.19 00:00

  • [Digest] 사이버 '골드회원' 모집 .. 메리츠증권

    메리츠증권은 사이버우수고객을 대상으로 골드클럽 회원 1천명을 모집,전용서버와 리츠 파생상품등에 대한 무료 컨설팅서비스를 제공한다. 대상은 예탁금 3천만원이상의 신규 고객과 5천만원이상의 기존 사이버고객들이다. 메리츠증권은 골드클럽에 가입하면 공인회계사 법률전문가 리츠전문가 금융전문가 등으로부터 1대1로 컨설팅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국경제 | 2001.05.15 00:00

  • 하이닉스반도체, 해외매각 급류..증시상승 '기폭제' 되나

    ... 추이에 따라 투자자의 매매방향이 엇갈릴 전망"이라며 "등락을 거듭하며 액면가 회복을 노릴 것"이라고 내다봤다. 특히 매각협상이 빠르게 진행되면 시장 전체의 리스크를 줄이는 측면이 있어 호재로 작용할 가능성이 크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메리츠증권 최석포 연구위원은 "매각협상은 새 주인을 찾아주는 작업"이라며 "하이닉스의 주가가 제값을 회복하기 위해선 반도체현물가격이 먼저 바닥을 찾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잇따른 현금확보=하이닉스는 이날 보유중이던 자사주 8백22만1천7백67주를 ...

    한국경제 | 2001.05.15 00:00

  • 증권사 25곳중 11社 무배당..26일부터 주총

    ... 감사로 취임할 예정이다. 정문술 전 미래산업 회장이 동원증권의 사외이사 후보로 오른 점도 눈길을 끄는 대목이다. ◇리츠관련 업무추가=대우 신영 부국 유화 등 4개 증권사는 부동산투자신탁업무를 사업목적에 추가할 예정이다. 메리츠 현대 LG투자 등도 리츠관련 업무에 진출하기 위해 준비를 서두르고 있다. 이밖에 SK 대신 등이 본격적인 랩어카운트 업무를 위해 투자자문업을 사업목적에 추가했다. ◇주주총회 분산개최=지난해 증권사들은 주총일정을 똑같은 날짜로 잡아 ...

    한국경제 | 2001.05.11 00:00

  • [기업공시] 굿모닝증권 ; 한양증권 ; SK증권 ; 메리츠증권

    ... 결정. SK증권=지난 해 매출액은 전년보다 42.7% 감소한 2천3백48억6천8백만원,경상이익은 83.7% 감소한 41억9천7백만원,순이익은 41억9천7백만원의 흑자 전환. 랩어카운트 업무를 위해 사업목적에 투자자문업을 추가했음. 메리츠증권=지난 해 매출액은 전년보다 30.58% 감소한 1천9백4억8천8백만원,경상이익은 52.03% 감소한 3백71억3백만원,순이익은 59.07% 감소한 3백8억3천7백만원을 기록. 배당액은 41.67% 감소한 주당 3백50원으로 ...

    한국경제 | 2001.05.10 00:00

  • 메리츠증권, 사이버 주식매매수수료 0.09%로 인하

    메리츠증권은 2일부터 은행연계계좌를 이용한 사이버 주식매매의 수수료를 금액에 상관없이 0.09%로 10%인하키로 했다고 1일 발표했다. 이번 수수료인하는 현재 업무제휴계약을 맺은 국민 주택 한빛은행을 통해 계좌를 개설했던 기존고객과 신규고객들에게 모두 적용된다. 손성태 기자 mrhand@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02 00:00

  • PC.통신시장 장기불황 비수기겹쳐 반등기대難 .. 반도체값 향후전망

    ... CPU가격을 최근 대폭 인하한 것을 계기로 앞으로 PC수요가 살아날 것을 기대하는 시각도 있다. 그러나 아직 펜티엄4 가격인하의 가시적인 효과는 나타나지 않고 있다. 반도체 전문가들은 가격이 워낙 떨어져 있어 구체적인 바닥수준을 제시하지 못하고 있다. 다만 "반등은 어려워 보인다"(대우증권 전병서 연구위원)거나 "5월이 돼야 명확한 방향이 나올 것"(메리츠증권 최석포 연구위원)이라고 전망할 뿐이다. 김성택 기자 idntt@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02 00:00

  • 臺灣, '수출功臣' 반도체.LCD.유화.화섬 설비확충

    ... 설비투자 규모를 축소 조정하고 있다. 산업자원부 집계에 따르면 대만 반도체 업체들은 지난 97년부터 지난해까지 4년 동안 설비투자에 무려 2백28억달러를 쏟아부었다. 한국의 1백42억달러와 비교할 때 1.6배에 달하는 규모다. 메리츠증권 최석포 연구위원은 대만 업체들이 현재 대부분 비메모리 파운드리에 치중하고 있지만 설비 규모와 기술 수준으로 볼 때 언제든지 메모리 업체로 전환해 한국을 위협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대만 업체들은 컴팰 등을 중심으로 한국의 삼성전자와 ...

    한국경제 | 2001.04.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