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7,4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단독] 유튜버 괴롭히는 노래방 반주업체…BJ창현 당했다

    ... 위반 혐의로 맞고소를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장 지배적 지위를 남용해 이 씨에게 부당 행위를 했다는 것이다. 업계에 따르면 TJ미디어는 국내 반주 시장 점유율이 약 60% 수준이다. 이 씨를 대리하는 김동현 변호사(법무법인 메리츠)는 “시장 내 1위 사업자 TJ미디어는 금영미디어와 함께 점유율 70%가 넘는다”며 “충분히 시장 지배자로서 거래상 지위 남용을 한 사례로 볼 수 있다”고 주장했다. TJ미디어 관계자는 “현재 ...

    한국경제 | 2022.04.17 14:03 | 구민기

  • thumbnail
    '사모펀드 명가' 손길 닿은 공모펀드, 수익률 대박

    ... 낸다는 평가다. 2020년은 성장주가, 작년에는 가치주가 시장을 주도했지만 이 펀드는 두 해 모두 최상위 수익률을 기록했다. 편입 비중 1위 종목은 한솔케미칼이다. 비중은 8.97%다. 2~5위는 엘앤씨바이오(8.35%), 메리츠금융지주(8.15%), SKC(6.93%), 솔루엠(6.64%)이다. 다올KTBVIP스타셀렉션펀드가 주력하는 종목은 높은 현금 흐름을 바탕으로 성장주로 변신하는 기업들이다. 반도체로 벌어들이는 돈으로 2차전지에 투자하는 한솔케미칼, ...

    한국경제 | 2022.04.15 17:30 | 박의명

  • thumbnail
    美 항공주 고공비행하는데…대한항공은 상승기류 약한 까닭

    ... 2019년 말(약 4조4000억원) 대비 200% 늘어난 13조3000억원에 달한다. 김 연구원은 “국제선 여객 회복에 따른 실적 개선 기대만으로는 설명하기 힘든 구간에 진입했다”고 했다. 치솟은 유가와 원·달러 환율은 실적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 메리츠증권은 별도 기준 대한항공의 올해 세금·이자지급전이익(EBITDA)이 전년 대비 36.2%, 영업이익은 75.0% 감소할 것으로 내다봤다. 심성미 기자

    한국경제 | 2022.04.14 17:51 | 심성미

  • thumbnail
    하락장에서 145% 수익…소액으로 가능한 'VIP투자법'

    ... 꾸준한 성과를 낼 수 있다. 실제로 성장주가 질주하던 2020년과 가치주가 시장을 주도한 작년에도 최상위 수익을 기록했다. 편입 비중 1위 종목은 한솔케미칼이다. 비중이 8.97%에 달한다. 2~5위는 엘앤씨바이오(8.35%), 메리츠금융지주(8.15%), SKC(6.93%), 솔루엠(6.64%) 순이다. 메리츠화재, 유니테스트, 만도, 메리츠증권, JYP엔터도 높은 비중으로 담고 있다. KTBVIP스타셀렉션펀드가 주력하는 종목은 높은 현금흐름을 바탕으로 성장주로 ...

    한국경제 | 2022.04.14 16:44 | 박의명

  • thumbnail
    미 항공사 주가 날아가는데…대한항공은 못따라가는 까닭

    ... 화물 운임이 하락해도 매출 감소 효과를 상쇄할 수 있다는 의미다. ○"고유가·환율에 발목 잡힐 수도" 반면 치솟은 유가와 원달러 환율은 대한항공 실적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메리츠증권은 대한항공의 올해 EBITDA(별도 기준)는 1조9671억원, 영업이익은 3668억원으로 추정했다. 각각 전년 대비 36.2%, 75.0% 감소한 수준이다. 지난해 대한항공 실적을 떠받쳤던 화물운임 하락으로 올 4분기 화물운임 ...

    한국경제 | 2022.04.14 14:54 | 심성미

  • thumbnail
    반등 시동 건 자동차株…"밸류에이션·수급 모두 바닥"

    ... 지난달 15일 현대차와 기아는 각각 52주 최저가로 추락했다. 전문가들은 악재가 주가에 충분히 반영됐다고 보고 있다. 특히 가장 큰 문제였던 차량용 반도체 공급난은 올 하반기부터 점차 완화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김준성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NXP, 인피니온, ST마이크로 등 차량용 반도체 업체들이 설비투자를 확대하고 있고 올 하반기부터 증설 물량이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며 “최근 상하이컨테이너운임지수(SCFI)가 하락하는 ...

    한국경제 | 2022.04.13 15:31 | 서형교

  • thumbnail
    中 한한령 뚫은 드라마만 4갠데…주가 힘 못받는 CJ ENM

    ... 등락을 반복하며 박스권에 갇혀있다. 지난해 11월 콘텐츠 제작 스튜디오를 물적분할한다고 밝혔다가 소액 주주들의 반발을 사면서 주가가 하락세를 그렸다. 지난달 24일 물적분할 방안을 공식적으로 철회했지만 주가는 크게 반등하지 못했다. 메리츠증권은 올해 CJ ENM의 1분기 영업이익이 증권가 예상액(708억원)에 못미치는 625억원 수준이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목표주가는 기존 대비 7.9% 하향한 17만5000원으로 정했다. 정지수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외형 성장으로 ...

    한국경제 | 2022.04.11 15:37 | 배태웅

  • thumbnail
    "땡큐 동학개미"…한국거래소, 매출 사상 첫 1조원 기록

    ... 면제조치가 해제되면서 호황 덕을 톡톡히 봤다. 거래소 주주들이 가져가는 몫도 크게 늘었다. 거래소는 작년 배당금으로 1주당 3600원을 지급하기로 했다. 전년(2601원) 대비 1000원이나 늘어난 규모다. KB증권(지분율 6.42%), 메리츠증권(5.83%), NH증권(5.45%) 등 30개 금융회사와 한국증권금융(4.12%),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3.03%) 등이 거래소의 과실을 공유한다. 이슬기 기자 surugi@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11 14:47 | 이슬기

  • thumbnail
    개인용 車보험료 1.2% 인하

    ... 현대해상은 개인용과 업무용 자동차 보험료를 13일부터 각각 1.2%와 0.8% 인하하고 영업용은 3% 인상한다. DB손해보험은 16일부터 개인용과 업무용 자동차 보험료를 각각 1.3%와 0.8% 내리고 영업용은 2.1% 올린다. 메리츠화재는 21일부터 개인용 자동차 보험료를 1.3% 인하할 예정이다. 손해보험업계 관계자는 “수년간의 자동차보험 누적 적자와 정비요금 인상 등 원가 상승 요인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손해율 개선 효과를 이용자와 나누기로 ...

    한국경제 | 2022.04.10 17:35 | 이호기

  • 신규 가입 보험료 더 싸진다

    ... 보험상품의 예정이율을 올리며 신규 가입자를 대상으로 보험료를 낮추고 있다. 최근 시장 금리 상승으로 운용 수익률이 올라갈 것으로 예상하고 보험료 가격 경쟁에 들어갔다는 분석이 나온다. 8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화재 현대해상 DB손해보험 메리츠화재 등 대형 손보사들은 어린이보험 치아보험 간병보험 암보험 등 주요 보험상품의 예정이율을 기존 2.25%에서 0.25%포인트 높인 2.50%로 조정했다. 예정이율은 보험사가 가입자로부터 받은 보험료를 운용해 보험금 지급 때까지 거둘 수 있는 ...

    한국경제 | 2022.04.08 17:02 | 김대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