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81-90 / 7,3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빅테크 공습에 맞서라"…금융권 생존 키워드는 디지털·ESG

    ... 강화하고 올해 이슈로 급부상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도 박차를 가하는 모습이다. 디지털 경쟁력 강화하는 금융지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신한 국민 하나 우리 농협 BNK DGB JB 한국투자 메리츠금융 등 10개 금융지주 산하 계열사는 지난해 말 기준 총 264개로 1년 전(243개)보다 8.6% 증가했다. 같은 기간 임직원수도 15만여 명에서 17만여 명으로 늘었다. 연결 총자산은 2946조원으로 전년 말(2628조원) 대비 ...

    한국경제 | 2021.07.14 16:12 | 이호기

  • 보험사 건강관리 앱에서 영양제 산다

    ... 따라 차등 지급하는 방안도 가능해질 전망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보험업권의 공공데이터 활용 방안도 논의됐다. 앞서 삼성생명·한화생명·KB생명·삼성화재·KB손해보험·메리츠화재 등 6곳은 지난 8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으로부터 공공의료데이터 활용을 위한 승인을 획득했다. 그동안 보험 사각지대에 있던 고령자, 유병력자 전용 상품을 개발하거나 난임 치료 등 보장 범위를 확대하는 데 우선적으로 활용될 방침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7.13 18:20 | 이호기

  • 자사주 사들여 배당축소 달래기?…메리츠화재에 엇갈린 투자의견

    배당 축소와 자사주 매입을 선언한 메리츠화재에 대한 증권사의 투자의견이 엇갈리고 있다. 13일 메리츠화재는 1.45% 오른 2만950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지난 5월 배당 축소 ‘폭탄선언’ 여파로 2만원 선 아래로 내려간 주가는 지난달 말부터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앞서 5월 14일 장 마감 후 메리츠금융지주를 비롯해 메리츠화재, 메리츠증권 등 메리츠금융그룹 3사는 일제히 배당 축소와 자사주 매입 계획을 공시했다. 이후 주말이 ...

    한국경제 | 2021.07.13 17:46 | 구은서

  • thumbnail
    화장품株 힘 못쓰는데…코스맥스는 '펄펄'

    ... 실적이 발목을 잡을 것으로 예상된다. 중국에서도 설화수의 선전에도 불구하고 이니스프리 매출은 전년 대비 15% 이상 줄어든 것으로 추정되고 있기 때문이다. 화장품주가 누린 보복 소비 특수가 이제 끝물이라는 의견도 있다. 하누리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1분기 실적 서프라이즈는 기저효과보다 보복 소비에 기인했지만 최근 화장품이나 의류에 할애되는 지출 비중이 늘고 있지 않는 등 보복 소비 대상이 여행이나 전자제품 등 다른 품목으로 이동할 가능성도 높아 보인다”고 ...

    한국경제 | 2021.07.13 17:30 | 심성미

  • 메리츠화재 '배당 축소+자사주 매입' 선언…엇갈린 투자의견

    배당 축소와 자사주 매입을 선언한 메리츠화재에 대한 증권사들의 투자의견이 엇갈리고 있다. 13일 메리츠화재는 1.45% 오른 2만950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5월 배당 축소 '폭탄 선언' 여파로 2만원선 아래로 내려갔던 주가는 지난달 말부터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앞서 5월 14일 장 마감 후 메리츠금융지주를 비롯해 메리츠화재, 메리츠증권 등 메리츠금융그룹 3사는 일제히 배당 축소와 자사주 매입 계획을 공시했다. 이후 주말이 지나고 ...

    한국경제 | 2021.07.13 15:38 | 구은서

  • thumbnail
    게임업계 '3N' 판도 지각변동…카겜·크래프톤 '2K' 뜬다

    ... 넷마블(542억원)을 훌쩍 뛰어넘었다. 배틀그라운드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의 연내 출시가 예상되고, 이달 2일에는 인도에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인도'를 재출시했다. 김동희 메리츠투자증권 연구원은 "배그는 동서양을 막론하고 흥행하는 게임"이라며 "지난달 '뉴스테이트'는 미국 오픈테스트를 통해 성공 기대감이 커졌다. 글로벌 사전예약자 수 1700만명을 돌파해 3분기 ...

    한국경제 | 2021.07.13 05:00 | 강경주

  • thumbnail
    두달새 20% 뛴 코스맥스…"중국발 최대실적 기대"

    ...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38% 증가한 177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추정했다. 중국 시장 실적이 크게 개선되면서 분기 기준 최대 이익 달성이 확실시되고 있다. KB증권은 이날 목표주가를 17만5000원으로 17% 상향했다. 하누리 메리츠증권 연구원도 “중국 신규 고객사를 지속적으로 발굴하면서 고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는 데다 국내 색조 수요가 점진적으로 회복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며 “화장품 업종 최선호주”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07.12 16:05 | 심성미

  • thumbnail
    한경비즈니스 선정 2021년 상반기 '베스트 애널리스트' …KB증권 김동원, 하나금투 박종대·이경수 '2관왕'

    ... 오창섭 현대차증권 애널리스트는 채권 부문에서 처음 1위 자리에 올랐다. 그는 이번 조사에서 순위가 여덟 계단이나 뛰어올라 눈길을 끌었다. 하인환 KB증권 애널리스트는 데일리 시황 부문에서 처음 베스트 자리에 올랐다. 지난해 메리츠증권에서 KB증권으로 옮겨 2위를 차지한 데 이어 올 상반기엔 1등을 꿰찼다. 허혜민 키움증권 애널리스트는 제약·바이오 부문에서 1위 타이틀을 처음으로 거머쥐었다. 지난 조사에선 3위였다. 올해 처음 생긴 ESG ...

    한국경제 | 2021.07.12 15:53 | 이슬기

  • thumbnail
    국민 3명 중 1명은 5G 쓴다…SKT·KT·LG유플러스, 2분기도 '호실적'

    ... 명으로 추정된다. 최근 알뜰폰 가입자가 크게 늘어나면서 전체 무선 가입자는 1718만 명에 달할 것으로 분석된다. 전년보다 8% 증가한 수치다. 이통 3사가 신규 먹거리로 육성하고 있는 비통신사업도 안정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SK텔레콤의 보안사업과 KT의 부동산사업이 대표 사례다. 정지수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이통 3사에서 신사업을 맡고 있는 자회사 합산 영업이익은 내년 18.8% 성장이 예상된다”고 했다. 배성수 기자

    한국경제 | 2021.07.12 15:19 | 배성수

  • thumbnail
    Premium ESG 브랜드 랭킹 1위 'LG전자'…소비자 5000명 18개 항목 평가

    ... 금융사 순위만 따로 산정한 결과에서는 KB금융그룹이 1위를 차지했다. 공동 2위 교보생명·삼성화재, 4위 NH농협금융그룹, 5위 KB손해보험이 그 뒤를 이었다. 금융그룹별로 보면 KB·삼성·NH·메리츠·신한·하나·한화금융그룹 순이었다. 시중은행 매출 규모 1위인 KB금융그룹이 선두를 지키는 가운데 삼성 금융 계열사, NH농협금융그룹이 각각 2위와 3위를 차지하면서 ESG 활동의 저력을 보여줬다. ...

    한국경제 | 2021.07.12 06:02 | 구현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