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81-90 / 7,4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금리 오르니 좋은 것도 있네"…신규 가입자 보험료 낮아진다

    ... 대한 예정이율을 올리며 신규 가입자를 대상으로 보험료를 낮추고 있다. 최근 시장 금리 상승으로 운용 수익률이 올라갈 것으로 기대하고 보험료 가격 경쟁에 돌입했다는 분석이다. 8일 업계에 따르면 DB손해보험, 삼성화재, 현대해상, 메리츠화재 등 대형 손보사들은 어린이보험, 치아보험, 간병보험, 암보험 등 주요 보험의 예정이율을 기존보다 2.25%에서 0.25%포인트 높인 2.5%로 조정했다. 손해보험협회 공시에 따르면 메리츠화재는 화재보험, 종합보험, 운전자보험 ...

    한국경제 | 2022.04.08 15:35 | 김대훈

  • thumbnail
    '전기차 질주' 올라탄 LG엔솔 실적 선방

    ... ‘원가 전가율’이 예상보다 높았다는 얘기다. 또 테슬라를 중심으로 원통형 배터리 셀 수요가 늘어난 데다 생산 공정을 자동화하는 등 수율을 개선한 점도 긍정적으로 작용했다. 향후 경영 여건도 긍정적이다. 노우호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반도체 공급난에 따른 전기차 생산 차질이 점진적으로 해소돼 시장지배력이 더 강화될 것”이라며 “중국 배터리 기업과의 수익성 격차가 줄고 있는 터라 LG에너지솔루션이 CATL에 비해 저평가될 이유가 ...

    한국경제 | 2022.04.07 17:43 | 김형규

  • thumbnail
    공급망-지정학적 리스크에 車 부품사 목표주가 줄하락…"하반기 기대해야"

    ... 남아있다”며 “대외적인 불확실성이 올해 상반기까지 지속되면서 모듈 및 핵심부품 수익성 회복에는 시간이 필요하다”고 했다. 다른 증권사들도 현대모비스의 목표주가를 줄줄이 낮춰 잡았다. 지난달 23일부터 발간된 메리츠증권, KB증권, DB금융투자 등 7개 증권사들이 내놓은 보고서 가운데 6개 사가 모두 목표가를 일제히 하향했다. 다올투자증권만 목표가 유지 의견을 내놨다. 현대모비스와 함께 주요 차 부품사 꼽히는 현대위아, 한온시스템도 대부분 ...

    한국경제 | 2022.04.07 14:30 | 배태웅

  • thumbnail
    백내장 수술 폭주…5대 손보사 '실손 대란'

    ... 사기 행위를 강력 처벌해달라는 청원이 올라오는 등 일부 병의원의 도덕적 해이에 대한 여론의 지탄이 커지고 있다. 백내장 보험금만 월 1000억원 넘어 6일 손해보험업계에 따르면 삼성화재 현대해상 DB손해보험 KB손해보험 메리츠화재 등 상위 5대 손보사의 지난달 백내장 수술 실손보험 지급액은 1206억4600만원으로 전년 동기(608억1300만원) 대비 두 배가량으로 폭증했다. 실손보험 시장에서 이들 상위 5개사의 점유율은 80%를 넘는다. 단일 질환에 따른 ...

    한국경제 | 2022.04.06 17:16 | 이호기

  • 국내 10개 금융지주 코로나19 타고 2021년 자산 10%, 순이익 40% 증가

    ... 전년 대비 40% 증가하고, 총자산은 9% 불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6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금융지주회사 경영실적 자료에 따르면 국내 10개 금융지주회사(KB, 신한, 농협, 하나, 우리, BNK, DGB, JB, 한국투자, 메리츠)의 연결 재무제표 기준 2021년 순이익은 2020년보다 6조706억원(40.2%) 불어난 21조1890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 모든 금융업권에서 순이익이 늘었다. 은행 부문 순이익은 2조4379억원으로 전년보다 23.7% 늘어났다. ...

    한국경제 | 2022.04.06 15:00 | 김대훈

  • 연봉격차…美 186배 vs 韓 21배

    ... 손경식 CJ제일제당 회장은 106억7000만원을 받아 직원 평균 급여(6800만원) 대비 156.3배 많은 보수를 받았다. 직원 평균 급여가 가장 많은 기업은 CJ㈜로 미등기 임원의 급여를 제외하면 평균 급여가 2억원 수준이었다. 메리츠증권(1억8010만원), 카카오(1억7180만원), 삼성증권(1억6530만원), KB증권(1억5600만원) 등이 뒤를 이었다. 미국은 최고경영자(CEO)와 일반 직원 간의 보수 차이가 한국보다 더 많이 났다. 월스트리트저널(WSJ) ...

    한국경제 | 2022.04.04 17:38 | 이승우/이고운

  • thumbnail
    "수주 늘고, 단가 상승, 재고율 최저 … 의류 OEM 최고의 한해 될 것"

    ... 16% 상승했다. 화승엔터프라이즈는 3월 초 급락했다가 10일 이후 상승 곡선을 그리기 시작해 31일까지 7% 이상 반등했다. 증권업계에서 의류 OEM 업체가 올해 초호황에 접어들 것이란 전망을 내놓으면서 주가도 움직이고 있다. 메리츠증권은 “올해 국내 의류 OEM이 최고의 한 해를 맞이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유는 크게 세 가지다. 먼저 글로벌 의류 시장이 호조를 보이면서 수주가 늘고 있다는 점이다. OEM 업체들은 동남아 지역에서 의류를 ...

    한국경제 | 2022.04.04 15:24 | 설지연

  • thumbnail
    메리츠증권, 녹색 원자재 탄소배출권 ETN으로 쉽게 투자

    ... 변동장세 투자처로 주목받고 있다. 탄소배출권은 기업 등이 온실가스를 배출할 수 있는 권리를 말한다. 할당량 이상으로 온실가스를 배출할 경우 배출권을 시장에서 사들여야 한다. 반대로 할당량이 남으면 시장에 이를 내다팔 수 있다. 메리츠증권은 지난해 전 세계 최대 탄소배출권 시장인 유럽 탄소배출권 선물을 추종하는 ETN을 국내 최초로 상장했다. ETN은 상장지수펀드(ETF)처럼 거래소에 상장되고 기초지수를 따라 수익을 내는 상품이다. 환헤지 여부에 따라 ‘메리츠 ...

    한국경제 | 2022.04.04 15:13 | 구은서

  • 유가증권·코스닥 12월 결산 상장사 2021년 실적

    ... 1,293,945 931,464 SK증권 50,801 41,432 교보증권 185,533 143,343 기업은행 3,231,310 2,425,941 대신증권 885,549 615,823 동양생명 332,155 275,619 메리츠금융지주 1,800,625 1,383,247 메리츠증권 948,939 782,925 메리츠화재 907,552 660,868 미래에셋생명 106,514 79,085 미래에셋증권 1,485,476 1,183,438 ...

    한국경제 | 2022.04.04 14:46

  • thumbnail
    PCB·리오프닝·은행이 '1분기 삼대장'…화려한 실적 예고

    ... 주가가 하락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이런 측면에서 어닝서프라이즈(깜짝 실적)를 자주 발표했던 종목도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번 분기에서도 시장 기대치보다 높은 실적을 내놓을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다. 유안타증권에 따르면, 메리츠화재 키움증권 풍산 등 3개 종목은 최근 일곱 분기 연속 어닝서프라이즈를 기록했다. 김광현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지난해 4분기 10% 이상의 어닝서프라이즈를 기록한 종목은 43개로 작년 1분기(92개) 대비 급감하는 등 어닝서프라이즈에 ...

    한국경제 | 2022.04.03 17:27 | 이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