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2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관중 허용 PGA챔피언십, 코로나 감염 막으려 종이 입장권 없앤다

    오는 21일(한국시간) 개막하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시즌 두 번째 메이저대회 PGA챔피언십은 제한적으로 관중 입장을 허용하는 대신 강력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대책을 예고했다. 대회 조직위원회는 관중, 운영요원, 자원봉사자 등은 항상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는 지침을 마련했다고 대회가 열리는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카이아와 아일랜드 지역 방송이 10일(한국시간) 전했다. 방역 지침은 음식물을 섭취할 때만 마스크를 잠시 ...

    한국경제 | 2021.05.10 15:30 | YONHAP

  • thumbnail
    츠베레프, 베레티니 꺾고 마드리드오픈 테니스 우승

    ... 마드리드오픈(총상금 261만4천465 유로) 단식 우승을 차지했다. 츠베레프는 9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단식 결승에서 마테오 베레티니(10위·이탈리아)를 2-1(6-7<8-10> 6-4 6-3)로 ... 31만5천160 유로(약 4억2천만원)를 받았다. 2018년 이후 3년 만에 마드리드오픈 정상에 복귀한 츠베레프는 이번 대회 8강에서 라파엘 나달(2위·스페인)을 꺾는 등 이달 말 개막하는 메이저 대회 프랑스오픈 전망을 밝게 했다. 츠베레프는 ...

    한국경제 | 2021.05.10 10:22 | YONHAP

  • thumbnail
    여자테니스 세계 2위 오사카 "올림픽 개최 관련 논의 해야"

    ... 된다면 (올림픽 개최에 관한) 논의가 필요하다고 본다"고 말했다. 일본인 어머니와 카리브해 섬나라인 아이티인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난 오사카는 "물론 나는 운동선수이기 때문에 올림픽이 열리기를 바란다"며 "올림픽은 내가 평생을 기다려온 대회"라고 전제했다. 현재 WTA 투어 단식 세계 랭킹 2위 오사카는 올해 2월 호주에서 열린 메이저 대회 호주오픈에서도 우승하는 등 도쿄 올림픽에서도 유력한 금메달 후보로 지목된다. 오사카는 "그러나 특히 최근 몇 년 사이에 예상하지 ...

    한국경제 | 2021.05.10 08:51 | YONHAP

  • thumbnail
    매킬로이 '텃밭' 웰스파고 챔피언십 3번째 우승(종합)

    ... 매킬로이는 작년부터 이어진 부진을 털어내고 다시 도약할 발판을 마련했다. 특히 오는 21일 개막하는 시즌 두 번째 메이저대회 PGA챔피언십에서 강력한 우승 후보로 떠올랐다. 매킬로이는 메이저대회 4승 가운데 2승을 PGA 챔피언십에서 올렸다. ... 늘리려고 무리한 훈련을 하다가 스윙이 망가졌다고 실토하기도 했다. 웰스파고 챔피언십 이전에 올해 치른 7차례 대회에서 톱10은 한 번뿐이었고, 3차례나 컷 탈락했다. 특히 이 대회 직전에 치른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마스터스 등 ...

    한국경제 | 2021.05.10 08:36 | YONHAP

  • thumbnail
    K자매 무너뜨린 '태풍'…쭈타누깐 우승, 티티쿨 준우승

    ... 빠졌다. 더 많은 우승을 차지할 수 있었으나 종종 당했던 ‘역전패’의 피로가 심리적으로 누적된 모습이었다. 특히 이 대회는 쭈타누깐이 2013년 한 홀을 남기고 2타차 선두였다가 마지막 홀 트리플 보기로 우승컵을 빼앗긴 곳이다. 당시 우승컵은 박인비(33)가 가져갔다. 그는 2016년 메이저대회 ANA 인스퍼레이션에서도 세 홀을 남기고 2타 앞선 선두였다가 조연으로 밀려났다. 선두 패티 타와타나낏(21·태국)에게 ...

    한국경제 | 2021.05.10 02:46 | 조희찬

  • thumbnail
    타와타나낏에 티티쿨까지 K자매 위협하는 '태풍'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에서 ‘K자매’들의 2개 대회 연속 우승이 이뤄지지 못했다. 화수분처럼 스타 선수를 배출하고 있는 태국 선수들의 활약에 막히면서다. 태국의 ‘무서운 10대’ ... 도전하고 있다. 하나금융그룹은 티티쿨의 활약으로 ‘후원 연타석 홈런’을 떠뜨리게 됐다. 메이저 퀸 타와타나낏과 티티쿨 모두 조명을 받으면서 ‘스타 메이커’로서의 명성을 굳힌 모양새다. 하나금융그룹은 ...

    한국경제 | 2021.05.09 18:03 | 조희찬

  • thumbnail
    아내 내조받은 '야생마' 허인회, 6년 만에 우승(종합)

    ... 소속 군인 신분이라 상금을 받지 못했던 허인회는 2013년 투어챔피언십 이후 8년 만에 우승 상금을 수령했다. '메이저급' 대회 우승자에게 주는 5년짜리 투어 카드도 받았다. 6타차 단독 선두로 최종 라운드에 나선 허인회는 3번 홀까지 ... 선수는 김주형, 박상현, 그리고 17번 홀(파3)에서 홀인원을 기록하며 언더파를 친 양지호(32) 등 3명뿐이다. 대회 사상 첫 3연패에 도전한 이태희(37)는 6타를 잃어 공동 12위(4오버파 288타)로 대회를 마쳤다. 환갑을 ...

    한국경제 | 2021.05.09 17:57 | YONHAP

  • thumbnail
    6년 만에 우승 허인회 "아내가 캐디로 성공한 게 1번으로 기뻐"

    ... 1번으로 좋았던 건 아내가 캐디로 성공한 것"이라고 말했다. 육씨는 "시드 걱정을 덜어서 좋다"고 화답했다. 메이저대회 GS칼텍스 매경오픈 우승자는 5년짜리 시드를 받는다. 6년 만에 우승이지만 허인회는 연신 "실감이 나지 ... 하지 말자'고 다짐했다"는 허인회는 "중반 이후 타수 차이가 크게 나면서 집중이 안 됐다"고 토로했다. 올해 첫 대회는 발목이 아파 기권했고, 두 번째 대회는 컷 탈락하고 세 번째 대회에서 우승한 허인회는 "7월 지나 가을쯤에 컨디션이 ...

    한국경제 | 2021.05.09 17:50 | YONHAP

  • thumbnail
    아내 내조받은 '야생마' 허인회, 6년 만에 우승

    ... 동안 이어진 우승 갈증을 시원하게 씻어냈다. 우승 상금 3억 원을 받은 허인회는 상금랭킹 1위로 올라섰다. '메이저급' 대회 우승자에게 주는 5년짜리 투어 카드도 받았다. 6타차 단독 선두로 최종 라운드에 나선 허인회는 3번 홀까지 ... 선수는 김주형, 박상현, 그리고 17번 홀(파3)에서 홀인원을 기록하며 언더파를 친 양지호(32) 등 3명뿐이다. 대회 사상 첫 3연패에 도전한 이태희(37)는 6타를 잃어 공동 12위(4오버파 288타)로 대회를 마쳤다. 환갑을 ...

    한국경제 | 2021.05.09 16:00 | YONHAP

  • thumbnail
    [고침] 스포츠(곽보미, KLPGA 투어 교촌 대회 2R 선두…)

    곽보미, KLPGA 투어 교촌 대회 2R 선두…최혜진 한 타 차 추격 '메이저 챔프' 박현경·신인상 포인트 1위 송가은 등 공동 14위 곽보미(29)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제7회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총상금 ... 정규투어 첫 승의 기회를 잡았다. 곽보미는 8일 경기도 안산의 아일랜드 컨트리클럽(파72·6천650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3개를 솎아내고 보기는 하나로 막아 2언더파 70타를 쳤다. 1라운드 4언더파 68타로 공동 ...

    한국경제 | 2021.05.08 19:3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