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3,7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무함마드 알리도 앓은 뇌질환, 치료법 찾았다

    한때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에서 몸을 사리지 않는 ‘허슬 플레이’로 이름을 날렸던 라이언 프릴. 그는 2012년 36세의 나이에 자살로 생을 마감했다. 단순 우울증으로 인한 행동인 줄 알았던 그의 자살은 사후 1년 뒤 만성외상성뇌병증(CTE)에 따른 것이었음이 밝혀졌다. 미국 보스턴대 뇌손상센터는 프릴이 사망 당시 2기 CTE를 앓고 있었다고 했다. CTE는 반복적으로 뇌에 큰 충격을 받을 때 발생하는 뇌질환으로 기억상실,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6.11 17:57 | 최지원

  • thumbnail
    김하성 시즌 3호 홈런…김광현·양현종 나란히 패배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시즌 3호 홈런을 터뜨렸지만 팀이 경기에서 져 빛이 바랬다. 김하성은 3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방문 경기에 6번 타자 겸 3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그는 4타수 1안타(1홈런) 2타점 1득점을 기록해 시즌 타율이 0.194에서 0.195로 조금 올랐다. 김하성은 2-7로 뒤지고 있던 9회초 1사 1루에서 기회를 ...

    한국경제 | 2021.05.31 18:19 | 조수영

  • thumbnail
    [기고] 데이터 R&D 시대를 리드하라

    ... “해왔던 것들을 하면서 안 했던 것들을 할 겁니다.” 지난해 인기를 끈 야구 드라마 ‘스토브리그’는 주인공 백 단장이 꼴찌팀 드림즈에 부임하면서 시작된다. 트레이드, 외국인 선수 영입, 연봉 협상 등 ... 역량을 데이터화하고 이를 경기에 활용해 승리로 이끈 것이다. 드라마라서 가능한 얘기가 아니다. 실제로 1998년 메이저리그에서 가장 가난한 구단이었던 오클랜드 프로야구팀 ‘애슬레틱스’는 새로운 단장(빌리 빈)이 부임하면서 ...

    한국경제 | 2021.05.31 17:59

  • thumbnail
    [포토] 최지만, 복귀 후 6경기 연속 안타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30)이 2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 TD 볼파크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MLB)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원정경기에 6번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해 2루타를 터뜨리며 4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무릎 수술 여파로 뒤늦게 올시즌을 시작한 최지만은 복귀 후 여섯 경기 모두에서 안타를 쳤고 시즌 타율은 0.429를 기록했다. 탬파베이는 이날 3-1로 역전승하며 9연승을 내달렸다. USA투데이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23 17:43

  • '226억 추정' 코로나로 숨진 의사 집에서 나온 수집품의 정체 [글로벌+]

    ... 프로야구 선수의 인기 가늠자가 되기도 한다. 최근에는 전 세계적으로 NFT(대체 불가능 토큰·Non Fungible Token) 열풍이 불며 뉴욕 메츠의 투수 타이완 워커가 본인의 디지털 야구 카드를 경매에 내놔 화제가 되기도 했다. 올해 3월 워커는 메이저리그 현역 선수로는 처음으로 본인의 디지털 야구 카드를 경매에 부쳐 4275달러에 낙찰, 수익금을 기부한 것으로 전해졌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22 11:41 | 오정민

  • thumbnail
    확진자 줄었지만 백신 접종 속도 떨어져…美 '집단면역 싸움' 길어진다

    ... 사회적 거리두기도 필요 없다”고 선언했다. 다음달 예정된 뉴욕 트라이베카 영화제도 대면 행사로 치러진다. 라디오시티 뮤직홀에서 열리는 영화제 폐막식은 수용 가능 인원 5500명을 꽉 채워 진행될 전망이다. 미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보스턴 레드삭스 구단은 오는 30일부터 홈경기 관중석을 100% 채우는 것을 허용하겠다고 밝혔다. 매사추세츠주의 방역수칙 완화에 따른 결정이다. 텍사스 레인저스, 애틀랜타 브레이브스,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 등 다른 메이저리그 ...

    한국경제 | 2021.05.18 17:35 | 주용석

  • [포토]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의 호투…시즌 3승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이 13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의 트루이스트파크에서 열린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7이닝 동안 5피안타(1홈런) 1볼넷 6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했다. 올 시즌 평균자책점을 3.15에서 2.95로 끌어내린 류현진은 팀의 4-1 승리에 앞장섰고 자신의 시즌 세 번째 승리를 수확했다. 류현진이 7이닝 ...

    한국경제 | 2021.05.14 00:00

  • [포토] 승리 요건 못 갖췄지만…잘 던진 '코리안 빅리거' 양현종·김광현

    한국을 대표하는 좌완 듀오 양현종(사진 왼쪽)과 김광현이 6일(한국시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에서 나란히 선발로 등판해 호투했으나 승리를 챙기진 못했다. 양현종은 이날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원정 경기에 선발 등판해 3과 3분의 1이닝 동안 66개의 공을 던지며 4피안타 1볼넷 8탈삼진 1실점을 기록하며 탈삼진 쇼를 벌였다. 그러나 팀이 1-1로 맞선 상황에서 마운드를 넘겨 승패를 기록하지 못했다. 김광현은 뉴욕 메츠와의 홈경기 더블헤더 1차전에 선발 ...

    한국경제 | 2021.05.06 18:54

  • thumbnail
    12오버 박찬호 "안타·홈런 맞고 5회 투아웃 교체 당한 느낌"

    ... 열린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KPGA군산CC오픈(총상금 5억원) 1라운드에서 트리플 보기 1개와 더블 보기 1개, 보기 8개를 쏟아내는 동안 버디는 1개밖에 낚지 못해 12타를 잃고 홀아웃했다. 최하위권 성적이다. 메이저리그 통산 124승을 보유한 박찬호는 은퇴 후 프로골퍼 데뷔를 목표로 연습에 매진해왔다. 앞서 열린 KPGA 스릭슨(2부)투어 예선으로 프로 무대를 노크했지만 연거푸 탈락해 프로 무대의 높은 벽을 실감했다. 이번 대회에는 추천 선수로 뽑혀 1부 ...

    한국경제 | 2021.04.29 17:32 | 조희찬

  • thumbnail
    [단독] 시작부터 제동 걸린 '용진이형'의 청라 돔구장 [박동휘의 컨슈머 리포트]

    ... 지적이 나오고 있다. 관(官)이 스포츠 경기장을 소유하고 운영하는 관행의 문제점은 지은 지 40년 된 잠실 야구장에서 고스란히 나타나고 있다. 최근 SSG랜더스 소속 추신수 선수는 잠실 구장에서의 첫 경험을 마친 뒤 “메이저리그의 야구장 시설과 비교하면 끝도 없을 것 같다”며 “국내 프로야구 선수들이 쓰는 락커룸은 미국 고교 야구 클럽의 락커룸보다 열악하다”고 말했다. 잠실구장은 원정팀을 위한 시설이 워낙 노후화돼 있어 악명이 ...

    한국경제 | 2021.04.15 08:08 | 박동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