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31-4740 / 7,9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모닝브리핑] 국내 증시 박스권 전망 … 한·캐나다 FTA 체결

    간밤 미국 증시는 하락했다. 중국 경제에 대한 불안감과 우크라이나 사태에 대한 우려가 이어졌다. 12일 국내 증시도 지지부진한 흐름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 미국 증시 '하락'…중국 경제·우크라이나 우려 11일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67.43포인트(0.41%) 하락한 1만6351.25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9.54포인트(0.51%) 내린 1867.63으...

    한국경제 | 2014.03.12 07:01

  • OECD "신흥국 저성장 탓에 세계 경제 둔화 우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는 신흥경제국의 저성장으로 올해 상반기 세계 경제 성장이 둔화할 우려가 있다고 11일(현지시간) 전망했다. OECD는 이날 발표한 단기 경제전망 보고서에서 최근 신흥 시장을 강타한 위험이 더 심해질 수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의 양적완화 규모 축소로 일부 신흥국에서는 자본이 이탈하면서 금융 시장이 흔들리고 있다. 또 최근에는 우크라이나 사태가 겹치면서 세계 경제에 불확실성이 커지고 유가 등...

    한국경제 | 2014.03.12 06:13

  • 조윤선 장관 "위안부 관련 기록, 유네스코 등재 준비"

    조윤선 여성가족부 장관은 11일(현지시간) “일본군 위안부 관련 기념일 제정을 추진하고, 동남아시아 등 다른 피해국의 위안부 관련 기록을 조사해 유네스코(UNESCO) 세계기록유산에 등재하는 방안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리는 '제58차 유엔여성지위위원회'에 정부 수석대표로 참석한 조 장관은 이날 뉴욕 특파원들과 만나 군 위안부 관련 자료의 세계기록등재 방침을 재확인했다. 그는 “국내와 중국, 동남아시아 등에 흩어...

    한국경제 | 2014.03.12 06:11

  • 美 최고MBA, 하버드·스탠퍼드·유펜 '공동 1위'

    하버드대와 스탠퍼드대, 펜실베이니아대(유펜)가 미국 최고의 경영대학원(MBA)에 선정됐다. 11일(현지시간) 미국에서 가장 권위있는 대학평가 매체인 'US뉴스&월드리포트'가 발표한 '2015학년도 대학원 랭킹'에 따르면 경영대학원 평가에서 이들 3개 대학이 공동 1위를 차지했다. 지난해 공동 1위였던 하버드대와 스탠퍼드대는 수위 자리를 지켰고, 유펜 와튼스쿨이 3위에서 1위로 올라섰다. 이들 3개 대학원 가운데 졸업생의 취업 첫해 평...

    한국경제 | 2014.03.12 06:09

  • 영국, 1차대전 100주년 기념공원 조성

    1차 세계대전 발발 100주년을 맞아 영국에서 여의도 공원 17배 규모의 기념공원이 조성된다. 영국의 녹지재단은 1차 대전의 의미를 조명하는 정부 기념사업으로 잉글랜드와 스코틀랜드, 웨일스, 북아일랜드에 각각 1곳씩 이 같은 기념공원이 문을 연다고 11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가 보도했다. 4개 기념공원의 총 면적은 405만㎡로 런던 남부 엡섬에 들어서는 잉글랜드의 전쟁기념 공원은(259만㎡)은 런던올림픽 공원보다 규모가 크다고 재단...

    한국경제 | 2014.03.12 06:07

  • [모닝브리핑] 오늘 증시 박스권 예상 … 미국 경제 성장세 이어질 듯

    간밤 미국 증시는 소폭 하락했다. 중국과 일본 등 주요국의 경제지표 부진이 악재로 작용했다. 하지만 미국 경제 성장세가 내년까지 이어질 것이란 전망이 백악관에서 나왔다. 11일 국내 증시는 박스권 흐름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 증시를 달굴 따뜻한 봄 소식은 아직 없다. 꽃샘추위가 가고 빨리 봄이 왔으면 좋겠다. ◆ 미국 다우지수 34.04P 하락 미국 증시가 하락했다. 중국의 지난달 수출이 급감해 투자심리가 악화됐다. 10일 뉴욕증권...

    한국경제 | 2014.03.11 07:21

  • 국내 증시, 조정 국면 이어질 듯

    11일 코스피지수는 좁은 거래 범위 내에서 조정 국면을 이어갈 것으로 예상된다. 간밤 미국 증시는 중국과 일본 경제 우려로 떨어졌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34.04포인트(0.21%) 내린 1만6418.68로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와 나스닥종합지수도 약보합세로 마쳤다. 전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20.26포인트(1.03%) 하락한 1954.42로 장을 마쳤다. 코스피지수는 나흘 만에 1950대로 떨어졌고, 올...

    한국경제 | 2014.03.11 07:13

  • 국제 유가 떨어지고 금값 올라

    국제유가는 10일 중국의 무역수지 악화 등으로 하락했다. 미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4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원유(WTI)는 지난주 종가보다 1.46달러(1.4%) 내린 배럴당 101.12달러로 마감했다. 런던 ICE선물시장에서 북해산 브렌트유는 1.05달러(0.96%) 빠진 배럴당 107.95달러 선에서 움직였다. 세계 2위의 원유 소비국인 중국의 수출이 급감하면서 경기 우려가 고조돼 유가를 끌어내렸다. 지난달 중국의 수출은 작년 같은...

    한국경제 | 2014.03.11 07:04

  • EU, 재생 에너지 사용 비중 늘어나

    유럽연합(EU) 국가의 전체 에너지 소비에서 재생 가능 에너지가 차지하는 비중이 점차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EU 통계기관인 유럽통계청(유로스타트)은 지난 2012년 EU 국가의 재생 가능에너지 사용 비중이 14.1%에 달했다고 10일 발표했다. 이는 풍력, 조력, 태양광, 바이오매스 등 재생 가능 에너지 사용 통계를 시작한 2004년 8.3%에 비해 크게 증가한 것이다. EU의 재생 가능 에너지 사용은 2010년 12.5%, 2011...

    한국경제 | 2014.03.11 07:03

  • 유럽 주요 증시, 혼조세 마감

    유럽 주요 증시는 10일 우크라이나사태 불안 요인과 중국의 수출 부진에 대한 실망감의 영향으로 혼조세로 마감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100지수는 전 거래일 종가보다 0.35% 후퇴한 6689.45로 거래를 마쳤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30지수도 0.91% 떨어진 9265.50으로 마감했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40지수는 0.10% 올라 4370.84로 마쳤다. 범유럽 Stoxx50지수는 0.08% 내린 3092.79를...

    한국경제 | 2014.03.11 06: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