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5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구 감소로 부족해지는 일손, 외국인 인력 적극 활용한다

    ... 요건을 완화하는 등의 방안을 검토할 예정이다. 나아가 정부는 국내에 입국할 외국인의 여행 정보를 수집하거나 입국을 거부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마찰을 최소화하고자 전자여행허가제도를 도입한다고 밝혔다. 전자여행허가제도는 외국인이 무비자로 입국하고자 할 때 사전에 온라인으로 개인정보와 여행 정보를 입력해 해당 국가의 여행 허가를 받는 제도다. 정 총리는 회의에서 "외국인 250만 시대에 외국인은 우리와 함께 성장하는 소중한 동료이자 가족"이라며 ...

    한국경제 | 2021.03.31 18:29 | YONHAP

  • thumbnail
    "일부 유럽 국가, 러시아 백신 접종위한 입국 허용 요청"

    ... 백신을 맞으려는 외국인의 입국을 허용할지 여부에 대한 결정을 내리지 않았다고 크렘린궁이 30일(현지시간) 밝혔다. 인테르팍스 통신에 따르면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궁 대변인은 이날 '외국인들이 러시아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위해 무비자로 러시아에 입국할 수 있도록 허용해 달라면서 일부 러시아 기업인들이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에게 제출한 호소문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가'라는 기자들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페스코프는 "외국인들이 우리나라에 들어와 접종을 받도록 허용하는 ...

    한국경제 | 2021.03.30 22:27 | YONHAP

  • thumbnail
    '불법체류' 태국인 취업 알선…잡고 보니 '태국인 부인' 둔 대학원생

    ... 밝혔다. 서울 소재 한 사립대에 대학원에 다니는 A씨는 2018년부터 페이스북 등 개인 SNS에 '좋은 일자리를 소개해주겠다'고 광고해 불법체류 태국인들을 모았다. A씨는 외국인 노동자들을 손쉽게 모집하기 위해 무비자 입국이 가능한 태국인을 주요 '타켓층'으로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과 태국은 1981년 비자 면제 협정을 맺어 양국 국민들은 최대 90일까지 무비자로 머물 수 있다. 그러나 무비자 체류 기간을 넘기고 국내에 ...

    한국경제 | 2021.03.18 10:24 | 안효주

  • thumbnail
    코로나 탓 체류외국인 200만명대 '턱걸이'…2015년 말 이후 최저

    ... 12월(189만여 명) 이후 6년 만에 최저치이고, 역대 최고치였던 2019년(252만여 명)과 비교했을 때 50만 명 넘게 감소한 것이다. 이는 단기 체류 외국인이 빠져나간 영향이 큰 것으로 분석된다. 관광이나 방문 등을 목적으로 무비자로 입국해 90일 미만만 머무는 '단기 체류 외국인'은 1월 기준 41만8천904명으로 약 39% 감소했다. 2013년 12월의 35만6천842명 이후 가장 낮은 수치다. 외국 국적 동포와 외국인 등록증을 발급받은 이들을 뜻하는 '장기 ...

    한국경제 | 2021.03.17 15:00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탓 불법 체류 사상 최대…국내 거주 외국인 20%는 미등록

    ... 증가해 39만2천196명을 기록했다. 2016년 20만8천여 명을 시작으로 2017년 25만1천여 명, 2018년 35만5천여 명 등 매년 신장세를 보였다. 불법체류자 중 71.8%인 28만1천여 명은 관광이나 방문 등을 목적으로 무비자로 입국해 90일 미만만 머무는 '단기 체류 외국인'으로, 작년보다 3.9% 감소했다. 나머지 10만8천여 명은 외국 국적 동포와 외국인 등록증을 발급받은 이들을 뜻하는 '장기 체류 외국인'으로 같은 기간 13.4% 늘어났다. ...

    한국경제 | 2021.02.17 08:29 | YONHAP

  • thumbnail
    항공업, 코로나 '직격탄'…작년 여객 IMF 당시로 '추락'

    ... 코로나19의 세계젹 대유행(팬데믹) 속 국제선 여객은 84.2% 떨어진 1424만명에 그쳤다. 지역별로 가장 큰 폭으로 줄어든 것은 88.2% 급락한 일본 노선이었다. 일본산 불매운동 여파가 이어진데다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무비자 입국 금지 조치의 영향으로 보인다. 중국 노선도 87.8% 줄었다. 지난해 2월부터 운항 편수가 급감하면서 여행길이 막힌 결과다. 다만 중국 노선 여객은 지난해 국제 여객의 15.8%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일본과 중국을 제외한 ...

    한국경제 | 2021.02.14 19:17 | 오정민

  • thumbnail
    코로나19 여파 작년 항공 여객 3천940만명…20년 만에 최저

    ... 양상을 보임에 따라 국제선 여객은 전년보다 무려 84.2% 급감한 1천424만 명으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일본 노선 여객이 전년보다 88.2% 감소해 가장 큰 폭으로 줄었다. 이는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와 코로나19에 따른 무비자 입국 금지 조치의 영향으로 풀이된다. 지난해 일본 노선 여객이 전체 국제 여객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5.6%에 달했다. 중국 노선은 지난해 2월부터 운항 편수가 급감해 지난해 여객이 전년보다 87.8% 감소했다. 다만 중국 ...

    한국경제 | 2021.02.14 11:00 | YONHAP

  • thumbnail
    인도네시아, 외국인 예외적 입국 허용 확대…경제회복에 초점

    ... 올해 1월부터 시행해 전날 종료 예정이던 '외국인의 한시적 입국 금지 규정'을 22일까지 2주 더 연장하고 2주마다 재평가한다고 발표했다. 대사관 관계자는 "발표 내용을 종합해보면, 외국인의 예외적 입국 규정을 대폭 확대해 사실상 무비자(관광비자)와 도착비자 등을 제외하고는 사실상 입국이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그동안 인도네시아 정부가 전염력이 강한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를 차단한다며 1월 1일부터 입국 금지 규정을 강화하는 바람에 단기체류비자(ITAS·KITAS), ...

    한국경제 | 2021.02.09 13:38 | YONHAP

  • thumbnail
    月생활비 60만원이라더니 계좌는 46개…수상한 황희 가족[종합]

    ... "근무 경력이 짧은 비서진이 사유를 적어낼 때 착오가 있었다"고 해명했다. 황 후보자가 의원 시절 공무 외 목적으로 출국할 때 관용 여권을 사용한 사실도 드러났다. 공직자 등이 공무상 국외여행을 갈 때 발급되는 관용 여권은 무비자, 출입국 심사 간소화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지만 개인적인 목적으로 여행을 갈 때는 개인 여권을 사용해야 한다. 황 후보자는 20대 국회 때 가족과 모두 4번 출국을 했는데, 4번 모두 관용 여권을 사용했다. 황 후보자 측은 ...

    한국경제 | 2021.02.09 07:05 | 김명일

  • thumbnail
    野 "황희, 3인가족 月 생활비 60만원?…병가 내고 해외여행" [종합]

    ... "근무 경력이 짧은 비서진이 사유를 적어낼 때 착오가 있었다"고 해명했다. 황 후보자가 의원 시절 공무 외 목적으로 출국할 때 관용 여권을 사용한 사실도 드러났다. 공직자 등이 공무상 국외여행을 갈 때 발급되는 관용 여권은 무비자, 출입국 심사 간소화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지만 개인적인 목적으로 여행을 갈 때는 개인 여권을 사용해야 한다. 황 후보자는 20대 국회 때 가족과 모두 4번 출국을 했는데, 4번 모두 관용 여권을 사용했다. 황 후보자 측은 ...

    한국경제 | 2021.02.08 10:39 | 김명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