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 / 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병역거부 처벌' 소수의견 전락…대법관 4명, '무죄론' 통렬비판

    김소영·조희대·박상옥·이기택 "다수의견 근거는 논리 비약" "대체복무제 입법 기다렸어야…특정 종교에 특혜 주는 것" 지적도 1일 종교·양심적 병역거부에 대한 대법원 전원합의체 선고에서 '병역거부자를 현행법에 따라 처벌해야 한다'는 대법관 의견은 2004년 12명에서 올해 4명으로 크게 줄었다. 14년 만에 절대 다수의견에서 소수...

    한국경제 | 2018.11.01 13:56 | YONHAP

  • 일본 `도쿄재판 정당성'에 잇따라 문제제기

    ... 아니다"라는 입장을 공식적으로 밝힌 데 이어 25일 경내에 도쿄재판 당시 모든 피고에 대해 무죄를 주장한 인도인 펄 판사의 업적을 기리는 비석을 세우고 제막식을 가졌다. 인도대사관 관계자들도 참석한 제막식에서 야스쿠니신사측은 "일본 무죄론을 전개한 아시아의 학자가 있었다는 것을 기억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산케이(産經)신문에 따르면 비문 제막식에는 일본주재 인도대사관 무관을 포함한 관계자 40여명이 참석했다. 제막식이 끝난 후 비문건립을 지원한 비영리법인(NPO) ...

    연합뉴스 | 2005.06.26 00:00

  • 李 금감위 부위원장 '삼성생명 회계문제' 발언 속사정 있나

    ... 돌려놓았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이날 설명에 나선 금감위와 금감원 당국자들은 하나같이 "삼성생명이 감독규정을 위배한 것은 아니다"라며 "관행상 그렇게 해온 것일 뿐 이런 혼란이 있어 감독규정을 명확히 하자는 취지"라고 '삼성생명 무죄론'을 강조했다. 비공개로 진행되는 합동간담회에서 오간 대화 내용이 보도자료로 나왔다는 점도 이례적이다. 전날 이 부위원장의 발언을 수습하기 위한 차원에서 보도자료를 낸 것으로밖에 해석할 수 없는 대목이다. ◆ "사고쳤다" 지적 ...

    한국경제 | 2004.03.07 00:00

  • [강희복 전 조폐공사 사장 '구속'] '무리한 직장폐쇄' 논란

    ... 얘기다. 강씨측 변호사도 영장실질심사에서 이 점을 강조했다. 강씨측은 "직장폐쇄는 근로자들의 쟁위행위가 벌어진 이후에 대응책으로 단행된 정당한 경영권 행사"라며 무죄를 주장했다. 경영계도 같은 논리를 편다. 법조계에서도 무죄론이 고개를 들고 있다. 회사의 업무방해를 목적으로 직장폐쇄를 할 경영자가 과연 있겠느냐는 얘기다. 경영주의 "범의"를 입증할 수 없는 사안이라는 시각이다. 또 특검이 근로자의 참여 및 협력증진에 관한 법률 위반혐의를 적용한 것에 ...

    한국경제 | 1999.12.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