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401-28410 / 31,6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일반인도 형사재판 참여한다...'국민배심제' 국회통과땐 2009년 시행

    국회 법사위가 17일 법안심사 소위원회를 열어 일반 국민이 형사재판의 배심원으로 참여해 유·무죄에 대해 평결하는 '국민배심제'를 도입키로 합의했다. 관련 법안이 4월 임시국회에서 상임위와 본회의를 최종 통과할 경우 이르면 2009년께부터 시행될 전망이다. 법사위 소위는 이날 '국민의 형사재판 참여에 관한 법률안'을 심의해 전반적인 내용을 정부안대로 통과시키기로 했다. 법안에 따르면 5년으로 예정된 1단계 제도시행 기간에는 살인,강도강간,뇌물죄 ...

    한국경제 | 2007.04.17 00:00 | 김병일

  • `일심회' 장민호씨 징역 9년…이적단체 `무죄'

    ... "장씨가 자신을 중심으로 다른 피고인들을 포섭하고 개별적 관계를 형성해 접선한 혐의는 인정되나 국가보안법상 이적단체가 요구하는 단체성을 가진 `일정한 위계 및 체계를 갖춘 결합체'로 인정하기 어렵다"며 이적단체 구성 혐의에 대해 무죄를 선고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부(김동오 부장판사)는 16일 `일심회' 사건 선고공판에서 피고인들의 국가기밀 탐지ㆍ수집ㆍ전달 혐의, 해외에서 반국가단체 구성원과 탈출ㆍ회합ㆍ잠입ㆍ통신한 혐의, 피고인 상호간 회합한 혐의, 이적표현물을 ...

    연합뉴스 | 2007.04.16 00:00

  • 검찰 기소 당시 `일심회' 성격과 활동

    ... 간첩조직으로 규정하고 조직원 5명에 대해 `이적단체 구성' 등의 혐의를 적용해 기소했지만 법원이 `이적단체가 아니다'라고 판단함으로써 공안당국과 사법당국의 시각차가 드러났다. 또 검찰이 적용했던 `국가기밀 누설'에 대해 법원이 상당 부분 무죄를 선고함으로써 국가기밀의 범위를 놓고도 이견을 보여 항소심 등에서 논쟁이 예상된다. 검찰은 장민호(미국명 마이클 장)씨가 일심회라는 이적단체를 구성하고 조직원으로 손정목ㆍ이정훈ㆍ이진강ㆍ최기영씨를 끌어들여 남한에 통일전선체를 구축하려 ...

    연합뉴스 | 2007.04.16 00:00

  • [시사 공개토론방] 성폭행 피해자 과잉방어 판결

    얼마 전 성폭행을 피하려다 남자를 숨지게 한 여성에 대한 재판에서 과잉방어 판결이 내려졌습니다. 과잉방어 판결은 유죄인 상해치사와 무죄인 정당방위의 중간쯤 되는 판결로 볼 수 있습니다. 여성은 성폭행을 시도하려는 남성을 피하기 위해 차를 몰고 달아났고,이 과정에서 남자가 차문에 매달려있는 상태에서 주행을 해 남자가 숨지게 되었다고 합니다. 판결에 대한 반응은 두 가지로 갈리고 있습니다. 첫째,성폭행을 피하기 위한 어쩔 수 없는 행동이므로 판결이 ...

    한국경제 | 2007.04.13 15:33 | 오형규

  • 세무공무원 `손가락 한개'는 1억원(?)

    ... 이씨의 주장과 뇌물을 받는 자리에 상급자와 함께 간 점, 받은 돈을 모두 돌려준 점 등을 들어 1천만원만 받을 의향이 있었다고 보고 징역 1년으로 형을 낮췄다. 항소심은 나머지 9천만원 부분에 대해서는 공소사실이 범죄의 증명이 없다며 무죄로 판단했고 검찰은 상고했다. 대법원 1부(주심 양승태 대법관)는 11일 "피고인이 내심 1천만원 정도로 생각하고 뇌물을 받았다고 해도, 이를 넘는 액수에 대해 뇌물로 받을 의사가 없었다고 할 수 없다"며 사건을 부산고법으로 돌려보냈다. ...

    연합뉴스 | 2007.04.11 00:00

  • 서울대 `늑대복제' 논문 조사 착수

    ... 개의 혈청을 이미 확보했고 개 1마리와 늑대 3마리가 아직 살아있으므로 증거 인멸이나 데이터 조작의 우려가 없다고 판단, 연구실 폐쇄 조치는 취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위원회 간사를 맡고 있는 국양 연구처장은 "이 교수는 아직 `무죄추정의 원칙'을 적용받는다. 따라서 예비위 결론을 포함해 위원회의 결론이 나올 때까지는 조작 여부를 판단할 수 있으며 그 뒤에 상응하는 조치를 취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서울대는 한편 이번 사태와 관련해 임팩트팩터(Impact ...

    연합뉴스 | 2007.04.09 00:00

  • "`해고절차 위배' 고의 없었다면 무죄"

    ... 처벌할 수 없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남부지법 형사2부(부장판사 김동하)는 직원에게 소명 기회를 주지 않고 해고한 혐의(근로기준법 위반)로 기소된 택시회사 대표 이모(62)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벌금 1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무죄를 선고했다고 8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사용자가 근로자를 징벌할 때 소정의 절차를 밟지 않아 징벌의 효력이 인정될 수 없다 하더라도 절차를 의도적으로 무시한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절차 위배의 사유 만으로 근로기준법에 따라 ...

    연합뉴스 | 2007.04.08 00:00

  • 명의 빌려준 사람이 부동산 무단처분 ‥ 대법원 "횡령죄로 처벌못한다"

    ...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3부(주심 이홍훈 대법관)는 동거남으로부터 명의신탁 형태로 돈을 받아 자신의 이름으로 임야 매입계약을 체결한 뒤,이를 중도 해지해 돌려받은 계약금을 가로챈 혐의 등으로 기소된 곽모씨 사건에서 횡령혐의에 대해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8일 밝혔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피해자와 계약명의신탁을 맺은 뒤 '선의의 매도인'으로부터 임야를 매수했으므로 피해자에게 매매대금 상당액의 부당이득반환의무만 부담할 뿐"이라며 "피해자 허락 없이 대금을 다른 ...

    한국경제 | 2007.04.08 00:00 | 정태웅

  • 성폭력범 집행유예 비율 높아져

    ... 비율은 20~25% 수준이었다. 반면 성폭력 범죄의 1심 집행유예 비율은 1995년 37.6%에서 2004년에는 43.9%로 증가했다. 성폭력 범죄의 유기징역은 34.3%에서 32.3%로 조금 낮아졌다. 연구팀은 1심 선고 가운데 무죄나 재산형을 제외하고 유기징역을 선고받은 인원 가운데 집행유예로 풀려난 경우를 따로 집계했다. 이 기준에 따른 전체 범죄의 집행유예율은 1995년에서 2000년까지 60%대를 유지하다가 2001년 급격히 줄어 44.5%가 됐고, 2003년 ...

    연합뉴스 | 2007.04.08 00:00

  • "우리가 실험용 쥐냐"…제약사 대표 벌금형

    ... 의사의 처방전 없이 전문의약품을 복용시킨 점을 넉넉히 인정할 수 있다"며 약사법 위반죄를 유죄로 인정했다. 유씨는 임상실험이 아니었다고 변명했으나 재판부는 "식품의약품안전청의 허가가 있었는지가 관건이지 임상실험 여부에 따라 유ㆍ무죄가 결정되는 것은 아니다"고 일축했다. 유씨는 질병의 치료ㆍ판매를 목적으로 약품을 만든 것이 아닌 만큼 `의약품 제조 행위'가 아니라고 상고했으나 사법부의 판단은 바뀌지 않았다. 대법원 2부는 "임상실험용 위궤양 치료제를 제조해 ...

    연합뉴스 | 2007.04.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