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501-28510 / 31,5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생활속 법률] 음주운전에도 권리가 있다?

    ... 이상이라고 인정할 만한 이유가 있어야 적용이 가능하다. 대법원은 음주측정 거부혐의로 벌금 150만원이 부과된 권모씨에게 언행과 보행상태가 정상이었고,위드마크에 의해 계산해도 적발 당시 혈중 알코올 농도가 0.008%에 불과한 점을 들어 무죄를 선고했다. 음주 직후여서 입안의 혈중 알코올 농도가 혈액속 알코올 농도보다 높을 것으로 판단되면 혈액채취를 요구할 수 있다. 입안에 알코올이 남아 있어 호흡측정기로 잰 알코올 농도가 실제보다 높게 측정됐을 가능성 때문이다. 부산지법은 ...

    한국경제 | 2006.08.21 00:00 | 김병일

  • 정대근 농협회장 보석석방

    ... 민사합의23부는 정 회장에 대해 지난 11일 보석을 허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정 회장은 특가법의 뇌물죄 적용을 받는 것으로 판단될 경우 10년 이상의 유기징역, 최대 무기징역까지 가능합니다. 그러나 뇌물죄 적용을 하지 않는 것으로 판단되고 검찰이 공소장 변경도 하지 않을 경우 무죄 판결을 받게 됩니다. 정 회장은 지난달 18일 징역7년에 몰수 3억원이 구형됐으나 그달 27일 변론이 재개된 바 있습니다. 박준식기자 immr@wowtv.co.kr

    한국경제TV | 2006.08.20 00:00

  • thumbnail
    모델급 여자농구선수들 `변신은 무죄'

    '코트에서는 야생마, 스튜디오에서는 수줍은 처녀 모델.' 국내 여자프로농구 선수 가운데 `모델급' 외모를 가진 선수 6명이 드레스를 입고 촬영한 화보 사진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25일 창간하는 여자농구 전문 월간지 `바스켓 퀸'은 17일 강영숙(187㎝.신한은행), 김은혜(182㎝.우리은행), 박은진(178㎝.신세계), 변연하(182㎝.삼성생명), 신정자(185㎝.금호생명), 조은주(180㎝.금호생명)의 화려한 변신을 미리 소개했다. 창...

    연합뉴스 | 2006.08.17 00:00

  • [한경 포럼] 무엇이 불신을 낳는가

    ... 뿐아니라 의정부 지법, 인천지법, 대전지법 등에서도 잇따라 비리사건이 터져나왔던 만큼 신뢰도 추락은 스스로 자초한 셈이다. 특히 특정 법조브로커가 떠맡은 사건의 성공률이 90%에 이른다는 보도마저 나와 타격이 더욱 크다. '유전무죄 무전유죄'라거나 '큰 도둑이 작은 도둑을 심판한다'는 비아냥이 나오는 것도 그런 연유다. 하지만 사법부의 신뢰에 정말 금이 가게 하는 것은 전관예우라는 이해할 수 없는 관행이다. 비리 사건이야 판사 개개인의 문제로 돌릴 여지가 ...

    한국경제 | 2006.08.17 00:00 | 이봉구

  • [볼록렌즈] 야스쿠니 신사 참배 고이즈미 총리 "평화 의지 다지기 위해서였다"

    ♥…야스쿠니 신사 참배 강행한 고이즈미 일본 총리,"평화 의지 다지기 위해서였다"고.'이웃국가 무시=평화',궤변 넘어선 횡설수설. ♥…정부산하기관장 인선 결과에 청와대서 줄줄이 퇴짜,2차,3차 공모 등 또 진통.'복심(腹心)' 못읽는 인선위원들부터 다시 뽑으심이. ♥…여당 당수,"8·15사면 대상에 기업인 충분히 포함 못시켜 미안하다"고. 유권무죄(有權無罪) ♥무권유죄(無權有罪),여당도 못말린 사면원칙.

    한국경제 | 2006.08.15 00:00 | 이학영

  • [인터뷰] X파일 보도 무죄 이끈 한상혁 변호사 "알권리 강화"

    "공적 인물에 대한 언론의 취재와 보도 자유를 크게 신장시켰다는 데 큰 의미가 있습니다." 지난주 'X파일'을 보도한 MBC 기자에 대해 무죄 판결을 이끌어 낸 한상혁 변호사(사시 40회)는 14일 이번 판결이 언론의 취재 범위를 더욱 넓혀 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언론 관련 소송을 전문으로 하는 법무법인 정세의 대표변호사인 그는 지난해 7월 X파일이 보도될 당시 MBC의 법률 자문변호사였던 것을 계기로 이 사건의 변호를 맡았다. 한 변호사는 ...

    한국경제 | 2006.08.14 00:00 | 이태훈

  • thumbnail
    'X파일 보도' 이상호 기자 무죄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 24부(김득환 부장판사)는 옛 안전기획부(현 국가정보원)의 도청 녹취록 'X파일'의 내용을 보도한 혐의(통신비밀보호법 위반)로 불구속 기소된 이상호 MBC 기자에 대해 11일 무죄를 선고했다. 이는 언론 보도가 헌법상 기본권인 통신의 비밀을 침해했을 때 위법성 조각(阻却ㆍ성립되지 않음)을 인정한 첫 판결이다. 재판부는 "피고인의 보도는 대기업과 언론사 경영자들이 여야 대통령 후보에 대한 정치자금 지원 문제를 논의한 내용에 ...

    한국경제 | 2006.08.11 00:00 | 유승호

  • `X파일 보도' 무죄 판결에 `환호'

    안기부의 이른바 `X파일'을 보도해 기소된 MBC 이상호 기자에 대해 법원이 11일 무죄를 선고하자 법정에선 환호성이 터져 나왔다. 재판내내 언론의 자유와 국민의 알권리를 내세워 이상호 기자 측은 `X파일' 보도가 무죄임을 주장했지만 정작 무죄가 선고될 것이라고 예상하는 이는 거의 없었던 것으로 보인다. 재판 시작 10여분 전 다소 긴장한 모습으로 법원에 도착한 이 기자는 함께 나온 언론노조와 언론개혁시민연대, 문화연대 관계자들과 함께 법정에 ...

    연합뉴스 | 2006.08.11 00:00

  • 이상호 기자 "무죄 판결에 감동받아"

    '안기부 X파일' 사건과 관련 11일 무죄를 선고받은 MBC 이상호 기자는 "무죄판결을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면서 "재판부의 판결에 큰 감동을 받아 자꾸 눈이 뜨거워졌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 기자는 이날 오후 연합뉴스와 전화 통화에서 "선고유예나 징역 6개월 정도를 예상하고 있었는데 재판부가 정말 용기 있고 훌륭한 판결을 내렸다"면서 "판결문을 보고 진실에 입각해 사실관계를 적시하는 것만으로도 글이 감동을 줄 수 있다는 것을 느꼈다"고 감격스러워했다. ...

    연합뉴스 | 2006.08.11 00:00

  • `도청 X파일 보도 無罪' 의미

    통신비밀ㆍ언론자유 충돌 판단 `첫 판결' `유연한' 법 적용으로 법적 안정성ㆍ정의실현 추구 법원이 도청자료를 입수해 보도한 이상호 MBC 기자에게 무죄를 선고한 판결은 헌법상 기본권인 `통신의 비밀'과 `언론의 자유'가 충돌할 때 위법성 조각(阻却ㆍ성립되지 않음)을 인정한 첫 판결이라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갖는다. 재판부는 헌법상 기본권인 통신의 비밀과 언론의 자유가 충돌할 경우 어느 정도 수준에서 조화를 이룰 수 있을 것인지를 모색해 공적인 ...

    연합뉴스 | 2006.08.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