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511-29520 / 31,3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성폭력 피해어린이를 어떻게 법정에 세우나"

    `2차 정신적 충격'을 우려해 피해자가 법정 진술을 거부한 어린이 성폭력 사건의 피고인에 대해 법원이 증거 부족을 이유로 무죄를 선고했다. 서울지법 서부지원 안승국 형사1단독 판사는 30일 미성년자 의제강제추행 혐의로 기소돼 3년이 구형된 유치원 운영자 홍모(59)씨에 대한 선고공판에서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해자 측은 법정 진술을 거부한 채 증거로 낸 검찰 및경찰 진술조서를 형사소송법 314조의 예외 조항으로 인정해줄 것을 ...

    연합뉴스 | 2003.10.30 00:00

  • "성폭력 피해아동 어떻게 공개진술시키나"

    성추행 피해아동이 법정진술을 거부하자 법원이 30일 성추행 피고인에 대해 증거부족을 이유로 무죄를 선고했다. 서울지법 서부지원 안승국 형사1단독 판사는 30일 미성년자 의제강제추행 혐의로 기소돼 3년이 구형된 유치원 운영자 홍모(59)씨에 대한 선고공판에서 무죄를 선고했다. 이번 판결은 아동 성폭행 피해자가 법정 출두로 인한 제2차 정신적 충격을 이유로 법원에 불출석한 상태에서 선고가 내려진 첫 사례지만 정신적 충격을 우려한 어린 피해자의 법정진술이 ...

    연합뉴스 | 2003.10.30 00:00

  • 육교밑 교통사고 가해자 무죄

    ... 아래에서 무단횡단하는 보행자까지운전자가 보호해야 할 의무는 없다는 법원의 판결이 나왔다. 광주지법 형사8단독 전대규 판사는 29일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천모(37.회사원.광주 남구 방림동)씨에 대한 선고공판에서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정상적으로 차량을 운행하는 운전자가 육교밑에서 무단횡단하는 보행자까지 예상해 안전 운전할 의무가 없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또 "사고 당시 심야에 비가 내렸고 보행자가 뛰어서 도로를 건넜던 ...

    연합뉴스 | 2003.10.29 00:00

  • 문신 유.무죄 논란속 병역 기피 항소 기각

    몸에 문신을 새겨 병역을 기피한 피고인들에 대해 법원의 유.무죄 판결이 엇갈리고 있는 가운데 법원이 병역 기피자에 대한 항소를기각했다. 광주지법 형사3부(재판장 이민영 부장판사)는 29일 병역법 위반 혐의로 구속기소된 김모(22.광주 북구 우산동)씨에 대한 항소심 선고공판에서 항소를 기각, 징역8월의 원심을 그대로 유지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이 국민의 기본의무인 병역의무를 감면받아 현역병으로 입대하지 않기 위해 신체를 손상한 행위는 ...

    연합뉴스 | 2003.10.29 00:00

  • 조양은씨 외화밀반출.갈취혐의 무죄 확정

    ... 대한 상고심에서 검사의 상고를 기각, 징역 10월 및 추징금 1억9천여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에게 적용된 외화밀반출 및 갈취 혐의에 대한 관련자 진술 등의 증거능력이 부족해 이에 대해 무죄를 선고한 원심은 적법하다"고 밝혔다. 조씨는 2000년 4월부터 재작년 11월까지 필리핀 카지노에서 200여만달러를 판돈으로 속칭 `바카라' 도박을 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으나 외화 밀반출과 영화 `보스'의 판권 갈취 혐의에 대해 증거 ...

    연합뉴스 | 2003.10.26 00:00

  • 다이애나 아들들, 私信공개 집사 비난

    ... 옹호하고 그녀의 편에 서려는 것 뿐"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두 왕자가 책 전체를 읽고 "생각을 달리 해" 주기를 희망했으나 자신의 저술에 대해 사과하지는 않겠다고 말했다. 그는 "지난 해 내가 받은 재판(왕실 재산 절도혐의. 무죄판결을 받음) 후 왕실의 누구도 나와 내 가족이 겪은 고통에 대해 사과하지 않았다. 나 또한 내가 자랑스럽게 생각하는 책에 대해 사과하지 않겠다. 다이애나비도 이를 자랑스럽게 생각할것"이라고 말했다. 버렐은 데일리 미러에 자신의 ...

    연합뉴스 | 2003.10.25 00:00

  • 인라인스케이터 사고 버스운전자 무죄판결

    ... 교통사고처리특례법의 안전운전의무 불이행으로버스 운전자에게 범칙금과 벌점을 부과했다. 이에 불복한 버스운전자는 "내 잘못도 아닌데 범칙금을 부과하는 것은 부당하다"며 서울지법에 즉결심판을 청구했고 법원은 지난 8월 운전자에 대해 무죄판결을 내렸다. 이에 따라 관할 관악경찰서는 운전자에게 발부했던 스티커를 취소했고 서울경찰청과 협의해 부과했던 벌점도 취소하기로 하고 최근 이 같은 사실을 버스 운전자에게 통보했다.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zitrone@...

    연합뉴스 | 2003.10.24 00:00

  • DJ, '내란음모 사건' 재심청구

    ... 전 대통령이 사형을 선고받을 당시 고 문익환 목사와 이문영 교수가 1심에서징역20년, 김상현.이해찬.설훈 의원이 징역10년 등 13명이 징역 7년 이상의 형을, 11명은 징역 2-4년의 형을 각각 선고받는 등 김 전대통령을 포함해 25명이 내란음모등 혐의로 유죄판결을 받았다. 김 전대통령을 제외한 인사들은 모두 이미 법원에 재심을 청구해 무죄판결을 받고 명예를 회복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상희 기자 lilygardener@yna.co.kr

    연합뉴스 | 2003.10.23 00:00

  • 엘프 스캔들 연루 드비에-종쿠르 음반 출시

    ... '공화국의 창녀'에서는 뒤마 전장관이 자신을 엘프에 취직시켰을 뿐 아니라 자신은 엘프를 대신해 그에게 뇌물을 건넸다고 주장했다. 뒤마 전장관은 이 사건으로 재직 중이던 헌법위원장직을 그만뒀으며 1심에서 유죄 선고를 받았으나 올해초 2심에서 무죄가 확정됐다. 반면 그녀는 이번 음반에 대한 대중의 반응을 본 뒤 본격적인 가수 활동을 할 계획이라며 배우로 데뷔할 의사도갖고 있다고 말했다. (파리=연합뉴스) 현경숙 특파원 ksh@yna.co.kr

    연합뉴스 | 2003.10.21 00:00

  • 故 최교수 고문치사 증거자료 역사속으로

    ... 번갈아 맡겨가며 조심스럽게 자료를 보관해왔다"고 말했다. 최씨는 "진실이 뒤늦게라도 밝혀졌지만 사법당국은 당시의 고문 조사관에 대해어떤 사법처리도 안 하고 있다"며 "1988년 형의 사망사건 수사를 맡았던 검찰이 `수사관의 유.무죄를 밝힐 어떤 증거도 없다'고 결론 내린 점은 아직도 마음 깊이 한으로 남아 있다"고 말했다. 기증식에 참석한 최 교수의 아들 최광준 교수(경희대 법대)는 "의문사위의 결론이 발표된 지난 5월 국가를 상대로 한 손해배상 소송을 냈다"며 ...

    연합뉴스 | 2003.10.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