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7,7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일손 부족…마늘값 3배·양상추 2배 올랐다

    ... 가격이 요동치고 있다. 가뭄 냉해 등 계절적 요인에 코로나19로 인한 일손 부족이 계속되면서 주요 농산물 가격이 유례없는 널뛰기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한 달 새 40% 오르내린 배추값 18일 한경·팜에어 한국농산물가격지수에 따르면 올 1월 17일 511원이던 ㎏당 배추 경매 낙찰가는 지난달 841원까지 치솟았다가 봄배추가 출하되며 한 달 만에 515원으로 떨어졌다. 통상 대형마트 등에선 4월까지는 동절기에 재배한 해남산 저장 배추를 주로 판매한다. ...

    한국경제 | 2021.05.18 17:58 | 박한신

  • thumbnail
    식품물가 덮친 가뭄 쇼크…더 커진 '인플레 공포'

    ‘황금의 땅’ ‘와인의 천국’으로 불리는 미국 캘리포니아 지역이 5월 이른 가뭄에 허덕이고 있다. 라니냐 현상으로 비 소식이 끊기면서 58개 카운티 중 41곳에 비상사태가 선포됐다. 브라질 상파울루의 가뭄도 심각하다. 코로나19 유행 후 원자재값이 급등하는 데다 농산물·채소 작황까지 악화하면서 인플레이션 압박이 더 커질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휴경 택하는 캘리포니아 농부들 17일(현지시...

    한국경제 | 2021.05.18 17:25 | 이지현

  • thumbnail
    '빅쇼트' 마이클 버리, 테슬라 하락 베팅

    ... 프록터앤드갬블(52만3180주), 코카콜라(113만6820주)를 추가로 매수했다. 유명 헤지펀드 서드포인트는 화장품 업체 에스티로더 주식 76만5000주를 더 샀다. 이는 앞으로 가속화할 인플레이션을 감안한 움직임으로 해석된다. 물가가 오르면 원재료값이 뛰어 일반적으로 기업에 부정적이다. 하지만 가격 결정력을 가진 회사는 이 비용을 소비자에게 전가해 수혜를 본다. 실제 프록터앤드갬블은 올가을부터 생리대, 면도기, 세제 등 제품 가격을 인상하겠다고 밝히기도 했다. ...

    한국경제 | 2021.05.18 17:20 | 이슬기

  • thumbnail
    값 싸진 햇양파, 지금이 구입 적기!

    ... 행사 카드(롯데/비씨/KB국민/신한/NH농협/현대/우리/하나/삼성)로 결제한 고객에 농할 할인을 적용, 3980원에 판매한다. 롯데마트 백승훈 채소MD(상품기획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돕기 위해 전라남도청과 함께 햇양파 소비 촉진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농가는 물론 지속 오르고 있는 장바구니 물가에 부담을 느끼는 고객들의 부담도 덜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국경제 | 2021.05.18 17:15 | WISEPRESS

  • thumbnail
    커지는 인플레이션 공포…불안해하지 말라 [독점 UBS리포트]

    최근 발표된 미국 미시간대 조사에 따르면 미 소비자들은 향후 5년에서 10년동안 3.1%의 인플레이션에 대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10년 만에 가장 빠른 물가상승률이다. 해당 조사 참가자들은 내년에는 4.6%의 인플레이션을 예측했다. 이 같은 자료는 물가 상승 예측이 미국 중앙은행(Fed·연준)의 목표치와 괴리되고 있음을 보여주는 만큼, 결국엔 중앙은행이 통화정책을 긴축할 수밖에 없을 것이라는 우려가 나온다. 지난주에는...

    한국경제 | 2021.05.18 16:50 | 김리안

  • thumbnail
    공매도로 휘청이는 코스피, 외인 유입으로 되살아날까

    ... 위해서는 2008년과 2012년의 유사 사례를 확인해야한다고 권장했다. 자산 배분에 있어서는 같은 섹터라도 체급 별로 나눠봐야 하며, 원자재 관련 기업이라도 가격을 올릴 여력이 있는지 여부를 확인해야한다고 이상리서치는 설명했다. 또한 물가 지표를 어떻게 나눠서 쪼개고 적용하느냐에 따라 유망 섹터가 나오는데, 한국의 인플레이션보다는 안정적이고 큰 사이클을 그리는 중국과 미국의 물가 지수를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역설했다. 시장에 관한 부정적인 시각에 관해서는 한국이 ...

    한국경제 | 2021.05.18 16:45 | 배경민

  • thumbnail
    코스피, 기관 매수에 1%대 상승 마감…포스코 5%대 강세

    ... 6401억원어치와 3398억원 어치를 팔았다. 다만 외국인이 코스피200 선물을 3240억원 어치 매수했다. 외국인의 선물 매수가 기관의 현물 매수세로 이어졌다고 서정훈 삼성증권 연구원은 분석했다. 그는 “인플레이션(물가 상승)은 금리 상승 우려로도, 경기 회복과 이에 따른 기업 실적 성장 기대로도 각각 이어질 수 있다”며 “이날 증시에서는 후자에 더 초점이 맞춰졌다”고 설명했다. 이어 “현재 지수대는 ...

    한국경제 | 2021.05.18 15:48 | 한경우

  • thumbnail
    美 '큰손' 기관들, 소비재 사들이고 신흥국 주식 팔았다

    ... 브릿지워터는 지난 1분기 프록터앤드갬블(52만 3180주), 코카콜라(113만 6820주)를 추가로 담았다. 유명 헤지펀드 서드포인트도 에스티로더를 추가로 76만5000주 사들였다. 인플레이션을 감안한 움직임으로 해석된다. 기업들 입장에선 물가가 오르면 원재료값이 뛰어 부정적이지만, 가격 결정력을 가진 회사는 더 높은 비용을 소비자들에게 전가해 오히려 수혜를 본다. 실제 프록터앤드갬블은 올 가을부터 생리대, 면도기, 세제 등 자사 제품 가격을 인상하겠다고 밝히기도 했다. ...

    한국경제 | 2021.05.18 15:18 | 이슬기

  • thumbnail
    달걀 등 일부 품목 당분간 가격 강세…정부 "제때 조치 취하겠다"

    ... 마련에 나섰다. 농림축산식품부는 18일 농업관측본부 오송사무실에서 '농축산물 수급 대책반' 회의를 열었다. 이날 회의는 달걀 등 축산물과 양파·대파를 비롯한 원예작물의 가격 강세와 글로벌 원자재 가격 인상에 따른 상품·외식 물가 동반상승 우려 등에 대응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정부는 서민생활과 밀접한 품목의 가격을 조기에 안정시켜 물가 불안심리를 완화하고 가계 부담도 덜겠다는 방침이다. 회의를 주재한 김인중 식품실장은 "가정소비 등 수요가 이어지는 소고기·돼지고기와 ...

    한국경제 | 2021.05.18 11:00 | YONHAP

  • thumbnail
    "소고기·돼지고기·계란 값 당분간 높다"…농식품부, 대책반 가동

    정부가 소고기와 돼지고기, 계란 등 축산물 가격이 당분간 높은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내다봤다. 수급 불안정 때문이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3월부터 운영 중인 농축산물 수급 대책반을 실장급 기구로 격상하고 고물가 대응에 나섰다. 농림축산식품부는 18일 농업관측본부 오송사무실에서 김인중 식품산업정책실장 주재로 농축산물 수급 대책반 회의를 개최했다. 농협경제지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농업관측본부 등 수급관리 유관기관과 한국식품산업협회, ...

    한국경제 | 2021.05.18 11:00 | 강진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