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7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타티스 주니어, 이틀 만에 선발 복귀…김하성도 라인업 포함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간판타자 페르난도 타티스 주니어(22)가 경기 중 어깨 통증으로 이탈한 지 이틀 만에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타티스 주니어는 2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리는 미국프로야구(MLB)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와 홈 경기에 2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한다. 타티스 주니어는 20일 신시내티 레즈와 경기 5회 수비에서 다이빙 캐치를 시도하다 어깨 통증을 느껴 교체됐다. 그는 평소 어깨 탈구 증상을 ...

    한국경제 | 2021.06.22 09:05 | YONHAP

  • thumbnail
    '빅리그가 주목하는 특급 유망주' 프랑코, 23일 MLB 데뷔

    ... 1위에 오른 프랑코를 메이저리그 경기에서 볼 수 있다"고 전했다. 스위치 히터(양손 타자)인 프랑코는 23일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리는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홈경기에서 빅리그 데뷔전을 치를 예정이다. ... 도미니카공화국 출신인 프랑코는 만 16살이던 2017년 7월 탬파베이와 385만달러에 계약했다. 2018년 미국프로야구 마이너리그 루키리그, 2019년 싱글A에서 뛴 프랑코는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마이너리그 ...

    한국경제 | 2021.06.22 09:03 | YONHAP

  • thumbnail
    '초특급' 투수 디그롬, 어깨 부상 우려 딛고 162㎞ 강속구 뿌려

    ... 30연속 이닝 무실점 행진…평균자책점 0.50 선두 질주 이물질 사용 여부 검사에서도 '이상 무' 초특급 우완 투수 제이컵 디그롬(33·뉴욕 메츠)이 어깨 통증 우려를 딛고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디그롬은 22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시티필드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더블헤더 1차전 홈 경기에 선발 등판해 5이닝 동안 70개의 공을 던지며 1피안타 2볼넷 6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디그롬의 평균자책점은 0.54에서 ...

    한국경제 | 2021.06.22 08:27 | YONHAP

  • thumbnail
    MLB 올스타 최다득표 게레로 주니어, 홈런 더비 불참

    '투타 겸업' 오타니는 AL 지명 타자 부문 선두 질주 미국프로야구(MLB) 올스타 투표 2차 중간 집계에서도 최다 득표한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올스타 홈런 더비에 불참한다. 게레로 주니어는 22일(한국시간) ... 투표에 진출한다. 이어 29일∼7월 2일 2단계 투표에서 올스타전에 출전할 양대 리그 선발 출전 선수가 선정된다. 올해 올스타전은 7월 14일 콜로라도 로키스의 홈인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의 쿠어스필드에서 열린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22 08:23 | YONHAP

  • thumbnail
    타자로 홈런 6개·투수로 선발승 거둔 오타니, MLB 이주의 선수

    내셔널리그에선 '워싱턴 거포' 슈워버 수상 최근 6경기에서 타자로 홈런 6개, 투수로 선발승을 거둔 일본 출신 '야구천재' 오타니 쇼헤이(27·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가 개인 통산 세 번째 '이주의 선수'로 선정됐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사무국은 22일(한국시간) 오타니를 아메리칸리그 이주의 선수, 카일 슈워버(28·워싱턴 내셔널스)를 내셔널리그 이주의 선수로 뽑았다고 발표했다. 오타니는 지난 일주일 동안 '만화' 같은 활약을 펼쳤다. ...

    한국경제 | 2021.06.22 06:05 | YONHAP

  • thumbnail
    억만장자들, 뉴욕시장 선거에 180억원 뿌려…중도파 당선 '올인'

    슈퍼팩 통해 에릭 애덤스·앤드루 양 등에 후원…소로스는 진보후보 지원 미국 뉴욕시장 프라이머리(예비선거)를 앞두고 억만장자들이 막대한 정치자금을 뿌린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의 돈은 대부분 중도 진영 후보들의 선거운동에 쓰이고 ... 기업을 운영하거나, 최소한 뉴욕시청과 좋은 관계를 통해 이익을 볼 수 있는 입장이라고 NYT는 보도했다. 미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의 구단주이자 헤지펀드 거물인 스티브 코언은 지난달 중순 양 후보와 애덤스 후보의 슈퍼팩에 ...

    한국경제 | 2021.06.22 04:17 | YONHAP

  • thumbnail
    양키스, 시즌 3번째 트리플플레이…MLB 최다 타이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가 올 시즌 팀의 세 번째 트리플플레이에 성공했다. 올 시즌 내에 한 번 더 트리플플레이를 하면 빅리그 역사상 한 시즌 최다 기록을 세운다. 양키스는 21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홈경기, 2-1로 앞선 9회초 무사 1, 2루에서 타구 한 개에 아웃 카운트 3개를 잡았다. 마무리 아롤디스 채프먼은 9회초 등판해 연속 볼넷을 허용했다. 경기 뒤 에런 분 양키스 감독은 ...

    한국경제 | 2021.06.21 13:55 | YONHAP

  • thumbnail
    실트 감독 "김광현은 잘 던져…조기 강판은 팀 상황 따른 작전"

    마이크 실트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감독이 김광현(33)의 조기 강판을 "팀 상황을 고려한 작전"이라고 설명하며 "김광현은 잘 던졌다"라고 평가했다. 김광현은 21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의 트루이스트파크에서 열린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방문 경기 더블헤더 2차전에 선발 등판해 4이닝 동안 3안타를 맞고 1실점으로 잘 던졌다. 실트 감독은 팀이 0-1로 뒤진 5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투수 타석이 ...

    한국경제 | 2021.06.21 11:56 | YONHAP

  • thumbnail
    미 여기자 "18년 전 메이저리거가 인터뷰 중 성폭행" 폭로

    뉴욕타임스에 고발…"처벌 아닌 조직적 변화 원해" 신원 안밝혀 "여성에 노골적 성희롱"…리그 '저질 마초성' 고발 전직 미국 여기자가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선수의 성폭행과 구단 내부의 저급한 남성중심적 문화를 폭로했다. 미국 텍사스 지역 일간지 '포트워스 스타 텔레그램'에서 야구를 취재한 전직 기자 캣 오브라이언은 20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 기고를 통해 22세이던 18년 전 한 메이저리거가 인터뷰 중에 자신을 성폭행했다고 주장했다. 오브라이언은 ...

    한국경제 | 2021.06.21 11:40 | YONHAP

  • thumbnail
    김광현 "오늘은 첫 번째 불펜투수라고 생각…실투 아쉬워"

    ... 빠른 교체에는 "팀에 도움이 된다면 당연히 그렇게 해야 한다"고 담담하게 받아들였다. 김광현은 21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의 트루이스트파크에서 열린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방문 경기 더블헤더 ... 슬라이더가 몸쪽으로 말려 들어갔고, 김광현은 '아차'하는 표정을 지었다. 타구는 중앙 펜스를 넘어갔다. 김광현은 "(미국의) 아버지날 기분을 만끽하고 싶었는데 패해서 아쉽다"며 "실투로 점수를 줬다"고 곱씹었다. 그는 "초구, 2구가 ...

    한국경제 | 2021.06.21 11:3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