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471-110480 / 122,1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게임산업 도전과 응전] 돈보다 기획력 .. '저비용게임 약진이유 뭔가'

    "소자본과 기획으로 승부한다" "스타크래프트" "디아블로 2"등이 주도하는 국내 PC게임 시장에서 저비용 게임들의 약진이 두드러진다. 이들 게임은 1년 미만의 제작 기간 동안 2~3억원 내외의 소자본으로 만들어졌으면서도 대작 못지 않은 판매실적을 올리고 있다. 특히 여성과 아동 등 특정 사용자층을 겨냥한 판매전략으로 기존 PC시장의 틈새를 파고 들고 있다. 대작 게임들과 달리 1만장 이상만 팔리면 이익을 남길 수 있어 소형 PC개발사들이 선호하고 ...

    한국경제 | 2001.11.01 16:35

  • "대우차 인수로 아.태시장 입지 강화할 것" .. GM회장

    ... 상회하는 생산시설을 갖추고 있기 때문에 협상대상에 포함시키지 않았다. --한국은 국수적인 시장으로 알려져있다. 외국기업체에 의한 인수에 대한 반감에 대해 우려하지 않는가. ▲그렇지 않기를 바라고 있다. GM이 지분의 50%미만을 보유한다는 점과 한국에서 생산을 계속할 것이라는 점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인수작업이 마무리되면 한국시장에 집중할 것이다. 중국, 브라질, 인도네시아 등에서도 순조롭게 사업을 하고 있으며 한국에서도가능하리라고 본다. 한국도 선진기술을 ...

    연합뉴스 | 2001.11.01 14:13

  • "올들어 외국인만 매매회전율 상승"..증권거래소

    ... 기관투자가의 경우 간접투자상품으로의자금유입이 부진한 탓에 손바뀜이 활발하지 않아 매매회전율에 별다른 변화가 없었으나 외국인은 단기 증시상황 급변에 대응하느라 4%포인트 정도 상승했다. 순매도 상위 50 종목의 경우 개인들은 액면가미만 종목 증권거래세 부과 조치로단타매매를 줄이면서 회전율이 65%포인트나 떨어졌으며 기관과 외국인도 이익실현이후 비중확대를 꺼려 작년보다 10%포인트와 2%포인트씩 감소했다. 한편 개인은 하이닉스, 현대건설, 한국통신 등을 순매수하고 삼성전자, ...

    연합뉴스 | 2001.11.01 12:04

  • AC닐슨, "10억달러 이상 글로벌 브랜드 43개"

    ... 브랜드는 연간 1천250억달러의 판매액을 올렸으며 이중 코카콜라와 말버러는 아시아 태평양에서만 15억달러 이상을 기록했다. 프랭크 마텔 AC닐슨 아시아 태평양 사장은 "글로벌 브랜드의 아시아 태평양 판매 점유율은 세계 점유율의 30% 미만"이라며 "판매 점유율은 북미나 육럽에 뒤지지만 많은 업체들이 아시아 태평양에서의 브랜드 인지도나 성장 가능성을 활용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해야 한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정선기자 jsk@yna.co.kr

    연합뉴스 | 2001.11.01 11:58

  • 1일부터 근로복지사업 확대시행

    1일부터 근로복지공단의 근로복지사업이 확대 시행된다. 근로자생활안정자금 대부사업중 근로자들이 혼례비 장례비 의료비를 대부받고자 할 때 대부대상이 기존 월평균 1백50만원 미만 근로자에서 1백70만원 미만 근로자를 확대된다. 대부종료별 한도액도 5백만원에서 7백만원으로, 1인당 한도도 1천만원에서 1천5백만원으로 늘어난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1.11.01 10:44

  • 중소제조업 평균가동률 4개월만에 상승

    ... 7월(72.1%), 8월(71.9%) 등 3개월 연속 하락세를 나타냈었다. 업종별로는 의료.정밀.광학.시계 업종(80.8%)과 종이 및 종이제품 업종(80.2%)에서만 정상가동률(80.0%) 이상을 나타냈으며 그 외 업종은 모두 80% 미만의 가동률을 보였다. 특히 비금속광물(55.7%), 가죽.가방 및 신발(62.4%), 인쇄출판(62.9%), 의복 및모피제품(64.0%), 화합물 및 화학제품(65.0%), 고무 및 플라스틱 제품(68.8%) 등은70% 미만의 매우 ...

    연합뉴스 | 2001.11.01 10:15

  • 생활안정자금 대출한도 확대

    근로복지공단(이사장 김재영)은 1일 혼례비, 장례비, 의료비 등 생활안정자금에 대한 근로자 1인당 대출 한도액을 1천만원에서 1천500만원으로 늘리고 대출 대상도 월평균 임금 150만원 미만에서 170만원 미만 근로자로 확대, 시행에 들어갔다. 공단은 또한 최고 1억원까지 가능한 중소기업 시설설치자금 융자 대상에 기숙사등 기존 복리후생시설외에 콘도 및 통근버스 구입비도 포함시켰다고 밝혔다. 문의는 공단 복지진흥부 ☎(02)6700-353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1.11.01 08:12

  • `테러전쟁은 수출.해외투자에 가장 부정적'..현대경제연

    ... "테러의 영향은 제조업보다는 운수.보관업이 가장 컸으며 이어 도소매업과 서비스업 순으로 나타났으며 이는 국제 정세불안에 따른 해외 여행자수와 수출물량의 감소에 따른 것"이라고 분석했다. 연구원은 또 "운수.보관업의 경우 응답자의 67%가 고용과 투자를 축소할 것이라는 비관적인 계획을 내놨지만 투자축소 범위가 10% 미만에 그쳐 기업의 투자심리가극도로 위축된 것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김준억기자 justdust@yna.co.kr

    연합뉴스 | 2001.10.31 22:22

  • 우체국 일부예금 이자율 인하

    우정사업본부는 1일부터 환매조건부 채권 등 일부 우체국예금의 이자율을 내린다고 31일 발표했다. 환매조건부 채권은 개인·법인 고객 1년 만기를 4.9%에서 4.4%로, 181일∼1년 미만짜리는 4.9%에서 4.2%로 각각 내린다. 듬뿍우대저축(MMDA)은 최고금리를 개인의 경우 4.0%에서 3.8%로, 금융기관은 3.8%에서 3.5%로 각각 조정한다. 정기적금 이자율은 1년 이상이 기간별로 0.1∼0.2%포인트 내린다. [한경닷컴 뉴스팀]

    한국경제 | 2001.10.31 20:22

  • [실전 稅테크] '오피스텔 임대사업'

    ... 환급받을 수 있다. 오피스텔이 완공되고 임대가 시작된 다음이면 절차가 달라진다. 홍씨의 사례처럼 보증금 1천만원,월 임대료 70만원을 받으면 연간 임대료수입은 총 8백98만원이 된다. 현행 세법은 6개월간 공급가액이 1천2백만원 미만일 경우 부가가치세를 내지 않도록 돼 있다. 따라서 홍씨는 부가가치세의 추가 부담은 없다. 만약 홍씨의 오피스텔이 국세청장이 지정하는 간이과세 배제지역이 아닌 경우라면 임대사업을 시작한 후 매년 11월 간이과세 포기신고를 해야 한다는 ...

    한국경제 | 2001.10.31 18: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