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3681-113690 / 122,9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수익보다 안전'...단기상품에 주목..6개월전후론 은행단기 稅우대 유리

    ... 통안채 등 금융자산에 투자해 얻은 수익을 고객에게 돌려주는 단기 실적 배당 상품이다. 최저 가입 금액에 제한이 없고 환금성이 높은 게 장점이다. 특히 실적 배당을 하지만 채권시가평가제의 적용을 받지 않는다. 최근 배당률은 15일 미만의 경우 연5.5%,30일 미만은 연6.2%,30일 이상은 연7.0% 정도다. 6개월 전후 투자=6개월 전후에서 1년 정도의 기간으로 투자할 경우 은행의 정기예금이나 상호금융권의 정기예탁금에 가입하거나 일부 은행에서만 판매하고 ...

    한국경제 | 2000.08.23 00:00

  • [화제주] '하이론코리아' .. 거래량 한달새 5배 이상 늘어

    거래량 급증이 눈에 띄는 종목이다. 지난 7월말 1백만주 미만이던 거래량은 8월 중순께 2백만∼4백만주로 늘었고 18일과 21일엔 각각 5백만주를 웃돌았다. 21일 거래량은 5백23만주.이 회사의 주식담당 관계자는 "주가가 액면가(5백원) 근처에서 맴돌다보니 저가주식을 좋아하는 개인들이 치고 빠지기 위해 몰리는 것 같다"고 말했다. 상반기 순이익은 7천8백만원으로 투자 메리트가 그리 크지 않은데다 뚜렷한 재료도 없다고 이 관계자는 덧붙였다

    한국경제 | 2000.08.22 00:00

  • 장애인 稅우대보험 내년 시판 .. 금감위/당정 협의

    ... 주기로 했다. 가입대상은 시.군.구에 등록된 장애인이며 보험수익자는 장애인 본인 또는 직계 존.비속으로 한정된다. 보험료는 일반인과 동일한 위험률을 적용하되 장애인이 전반적으로 소득이 높지 않은 점을 감안해 월 1만원에서 10만원 미만으로 제한할 방침이다. 이날 당정회의에서는 또 올 정기국회에서 사전조정제가 도입되면 ''기업구조조정위원회''(채권단 이견 조정기구)를 폐지하고 채권단 중심의 ''협약운영위원회''의 기능을 강화키로 했다. 운영위 규약에는 채권단이 ...

    한국경제 | 2000.08.22 00:00

  • [지역 단신] 인천청소년회관, 청소년 취미교양교실 모집

    인천청소년회관에서는 청소년 취미교양교실 수강생을 다음달 4일부터 선착순 모집한다. 초등학교 4학년 이상,24세 미만 청소년을 대상으로 탁구 영어 바둑 힙합댄스 서예 컴퓨터 등 9개 과목 1백80명을 모집한다. (032)887~5270

    한국경제 | 2000.08.22 00:00

  • [浮動자금 220兆 이동 시작] "뭉칫돈 證市에 둥지 틀까..." 촉각

    ... 이상이 주식형 펀드로 몰린 경험도 있다. 일부에서 증시의 ''9월 유동성 장세''를 점치는 것도 이같은 근거에서다. ◆ 부동자금 얼마나 되나 =지난 7월말 현재 2백20조여원에 달한다. 각 금융기관에 들어 있는 만기 6개월 미만 자금을 감안하면 그렇다. 정확히는 총 2백19조9천8백13억원이다. 은행의 수시입출식예금(MMDA 포함)이 96조2천8백88억원으로 가장 많다. 은행저축성예금 3백35조8백37억원중 만기 6개월 미만인 예금도 46조9천억원에 ...

    한국경제 | 2000.08.22 00:00

  • 간이과세 포기 신청 '내달 15일까지 연장' .. 국세청

    ... 지난 6월20일이었지만 이 제도를 잘 몰라 그냥 넘어간 사람이 많다면서 기한을 다음달 15일까지로 연장한다고 21일 밝혔다. 국세청에 따르면 지난 7월 부가가치세 과세특례제도가 폐지되면서 일반과세자중 작년 한해 매출액이 4천8백만원 미만인 사람은 모두 간이과세자로 바뀌었다. 그러나 이 경우 그동안 공제받았던 매입세액을 도로 물어내야 해 많은 납세자들이 불만을 제기했다. 국세청은 "매입세액을 반납하지 않으려면 간이과세포기신청서를 지난 6월20일까지 제출했어야 했다"면서 ...

    한국경제 | 2000.08.22 00:00

  • 浮動자금 220兆 이동 시작 .. 證市에도 돈 유입조짐

    ... 조짐을 보이고 있다. 이에 따라 1,2금융권과 금융기관의 판도는 물론 증시에도 새로운 변화가 일어날 전망이다. 21일 한국은행 및 투신협회 등에 따르면 지난 7월말 현재 은행 투신사 증권사 종금사에 들어 있는 만기 6개월 미만 예금은 총 2백19조9천8백13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말에 비해 40조원 이상이 늘어난 것으로 사상 최대 수준이다. 이들 자금은 사실상 만기가 없어 마음만 먹으면 언제든지 다른 투자처로 이동할 수 있는 돈이다. ...

    한국경제 | 2000.08.22 00:00

  • 여성 경제활동 "맡겨주세요"...여성경제인협회

    ... 12월부터 서울 부산 대구 등 전국 7개 도시에서 창업보육센터를 설치한 여경협은 최근까지 75개 이상의 걸음마 여성 벤처기업들을 입주시켰다. 연말까지 10여개 이상의 유망 기업에게 추가로 보금자리를 마련해 줄 계획이다. 창업 6개월 미만의 업체나 예비창업자들은 심사를 거친 후 2년간 센터를 이용할 수 있다. 한달 평균 10만원 정도의 시설 이용료만 내면 되는 좋은 조건이다. 1회에 한해 1년간 입주기간 연장도 할 수 있다. 벗겨지지 않는 아이디어 모자로 화제가 ...

    한국경제 | 2000.08.21 00:00

  • 내수/수출경기 '고속질주' .. 3社 올 196만대 판매

    ... 가동률이다. 일반적으로 정상 가동률을 80%정도,호황시 가동률을 90% 안팎으로 본다. 올해 국내 업계의 가동률은 79% 정도로 예상되고 있다. 아직 정점에 도달하지 않았다고 볼 수도 있다. 그러나 대우자동차 가동률이 70%미만인 점을 고려하면 85%수준에 육박하는 현대 기아의 가동률은 정점을 향해 치닫고있다고 봐야한다는 지적이다. 그러나 이같은 분석법에는 "함정"도 있다. IMF사태를 전후로 국내 업체들이 거의 신규투자를 하지 않았다는 점과 현대 기아의 ...

    한국경제 | 2000.08.21 00:00

  • [Case Study] '도로확장' 정보늦어...기술자 해고도 실수

    ... 줄어 가격 인하도 의미가 없었다. 점포를 내놓아도 도로 확장소식이 알려질대로 알려졌기 때문에 구입하려는 사람이 없었다. 결국 98년경 도로가 확장되면서 J씨의 점포건물은 철거됐다. 구청으로부터 그가 받은 보상금은 1천만원 미만. J씨가 제과점사업에 실패한 것은 자신이 운영했던 점포 주변의 도로가 확장될 것이라는 정보에 늦었기 때문이다. 정보를 미리 알았다면 점포를 좀더 일찍 매매할 수 있었고 초기 투자비용도 어느 정도 회수할 가능성이 많았다. 또 ...

    한국경제 | 2000.08.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