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461-121470 / 124,3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중소기업 전산시스템 도입 크게 늘어...91년보다 30%P

    ... 91년 조사때의 53.9%보다 30. 3%포인트나 늘어난 것으로 분석됐다. 기업규모별로는 종업원 1백1인이상업체와 매출액 1백억원이상인 업체의 전 산시스템도입율이 1백%를 기록한 반면 종업원 20인이하 또는 매출액 30억원 미만의 소규모기업의 전산시스템도입은 부진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산시스템의 도입효과에 대해 응답업체들은 사무처리의 효율화(79.7%)와 자료관리가 용이(68.6%)해졌다고 답한 반면 소비자요구에 신속하게 대응(6%) 과 납품처와의 ...

    한국경제 | 1993.12.07 00:00

  • 공동주택 관리소장 기득권 96년 12월말까지로 연장해줘

    주택관리사보 제도 도입당시인 지난 89년12월16일 현재로 관리사무소 장으로 근무한 사람으로 2년이상의 경력이 있으면 주택관리사보 시험의 제1차시험을 면제해 주기로 했다. 또 제도도입당시 관리소장으로 근무했던 사람의 경우 5백가구미만인 공동주택단지에서 관리소장을 할 수 있는 경과시간을 94년12월~96년12월 까지로 연장했다. 제도도입 당시 소장으로 근무했던 사람에게는 기득권 을 인정해준 셈이다.

    한국경제 | 1993.12.06 00:00

  • "농업피해 제조업 수출증대로 상쇄"...KDI 분석

    ... 8만-8만5천원으 로 떨어질 것으로 분석됐다. 이에따라 쌀농사를 짓는 농가는 감소추세가 더욱 빨라져 2001년까지 91년 현재 1백43만5천호의 18. 9%-29. 7%에 해당하는 27만1천-42만6천호가 쌀농 사를 포기할 것으로 추정됐다. 이는 90년 현재 쌀생산비가 가마당 8만원미 만인 농가가 전체의 81. 1%,7만5천원미만인 농가가 70. 3%로 적어도 이들 은 쌀시장이 개방되도 쌀농사를 계속 지을 것이라는게 KDI의 분석인 셈이다.

    한국경제 | 1993.12.06 00:00

  • 수표부도 구속기준 강화...당좌 5천만원/가계 천만원

    ... 검찰에 시달했다. 검찰은 피해자가 처벌을 원치 않거나 부도수표를 회수했을 경우 형사처 벌을 하지 않도록한 부도수표단속법이 오늠 10일부터 발표되는데 맞춰 이 같이 예규를 고쳤다. 대검의 한 관계자는 "기업활동을 최대한 보장한다는 개정법의 취지를 살 리기 위해 미회수액5천만원이상을 구속기준으로 정했다"고 밝혔다. 대검은 "미회수액이 1천만원~5천만원미만은 불구속기소 1천만원미만일 때는 미회수액의 10~50%의 벌금을 물리도록 했다.

    한국경제 | 1993.12.05 00:00

  • 주가 조정기 거치면서 양극화현상 점차 완화

    ... 로 나타났다. 3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종합주가지수가 연중 최고치를 기록했던 지난달 20일(8백46.47)부터 이달 1일(8백8.75)까지 주가하락이 심했던 상위 20개 종목 중 3만원이상의 고가주는 12개인 반면 1만원 미만의 저가주는 하나도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1만원대 종목이 2개,2만원대 종목이 6개로 고가주일수록 큰 폭의 하락 률을기록했다. 반면 이 기간중 주가상승률 상위 20개 종목중에는 1만원 미만의 저가주들 이 5개나 포함됐으며 ...

    한국경제 | 1993.12.04 00:00

  • 폐타이어 시멘트 소성연료화 '난항'..시멘트-타이어업 이견

    ... 한달동안 쌍용양회 영월공장에서 폐타이어소각 실험을 실시했으나 결과에 대해 양쪽이 모두 만족을 하지 못해 사업추진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실험결과 폐타이어를 시멘트소성로의 연료인 유연탄과 함께 투입했을때 폐타이어투입비율이 5%미만일 경우에는 시멘트품질에 하자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으나 5%를 넘었을때는 품질에 다소 문제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대해 대한타이어공업협회는 실험과정에 문제가 있었기 때문이라며 미국 일본등에서는 이미 폐타이어를 시멘트의 보조연료로 ...

    한국경제 | 1993.12.04 00:00

  • 국회 본회의 상정 세제관련법안 내용..예산내용 일부 조정

    ... 없어서 대손처리된 경우 거래징수하지 못한 부가가치세를 당해 사업자의 매출세액에서 차감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기업 의 자금부담을 완화했다. 연간 매출액 1억5천만원(1과세기간 7천5백만원, 대리 중개등의 경우 1천8백75만원)미만의 개인 일반과세사업자에 대하여 납부세액을 경감하는 한계세액 공제제도를 신설. 신용카드세액공제제도의 신설. 조세감면규제법=기업이 납부하여야 할 소득세 또는 법인세의 20%에 상당하는 세액을 경감하여 주는 중소제조업세액공제제도를 ...

    한국경제 | 1993.12.04 00:00

  • 폐타이어 시멘트 보조연료 활용작업 업계 마찰로 난항

    ... 한달동안 쌍용양회 영월공장에서 폐타이어소각 실험을 실시했으 나 결과에 대해 양쪽이 모두만족을 하지못해 사업추진에 어려움을 겪고있다. 실험결과 폐타이어를 시멘트소성로의 연료인 유연탄과 함께 투입했을때 폐 타이어투입비율이 5%미만일 경우에는 시멘트품질에 하자가 없는 것으로 나 타났으나 5%를 넘었을때는 품질에 다소 문제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대해 대한타이어공업협회는 실험과정에 문제가 있었기 때문이라며 미 국 일본등에서는 이미 폐타이어를 시멘트의 보조연료로 ...

    한국경제 | 1993.12.04 00:00

  • 매출 1억5천만원미만 개인 부가세신고 쉬워진다...내년부터

    내년부터 연간 매출액이 1억5천만원 미만인 일반 개인사업자들은 부가가치 세 예정신고가 크게 간편해진다. 2일 재무부와 국세청에 따르면 국회재무위 세법심사소위는 연간 매출액 1억 5천만원 미만의 부가세 대상 일반 개인사업자에 대해서는 매년 4월과 10월 두차례씩 하는 부가세 예정신고때 이제까지 처럼 영업실적에 따라 부가세를 신고, 납부하지 않고 직전 확정신고 때(1월과 7월) 납부세액의 50%만 내면 되도록 하는 부가세법 개정안을 마련해 ...

    한국경제 | 1993.12.03 00:00

  • 부가세특례자 표준신고율 내년 10~15% 인상추진...국세청

    ... 했다. 2일 국세청은 내년 1월 부가가치세2기(올 7~12월사업분) 확정신고시 과세 특례자에게 적용할 표준신고율을 업종별로 10~15%정도 올리기로 하고 이달 말까지 작업을 끝내기로 했다. 표준신고율이란 연간매출이 3천6백만원미만인 과세특례자에게 적용하는 전 기대비 대출신장률로서 이 기준을 넘게 신고하면 세무조사가 면제된다. 국세청 관계자는 "지난 1기(1~6월사업분)확정신고때는 경제침체로 과세특 례자 표준신고율을 서울의 경우 평균 6.8%를 높였으나 ...

    한국경제 | 1993.12.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