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00 / 113,8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기차는 기본…'그린 철강'에 꽂힌 글로벌 완성차 업체 [허세민의 더 나은 지구]

    ... 생산에는 높은 비용 부담이 따른다. SSAB에 따르면 수소환원제철 방식은 석탄을 사용하는 기존 공법보다 20~30% 가량 비싸다. 국제에너지기구(IEA)가 2025년까지 수소환원제철 방식의 철강 비중이 전세계 철강 생산량의 15% 미만일 것이라고 관측한 것도 이와 같은 이유에서다. 올리버 집세 BMW 회장은 "현재 철강 산업에 많은 투자가 이뤄지고 있다"면서도 "하지만 시간이 좀 걸릴 것"이라고 밝혔다. 허세민 기자 se...

    한국경제 | 2021.09.14 16:30 | 허세민

  • thumbnail
    '폐업 쓰나미' 속 40배 오른 니혼M&A센터

    ...A) 수요 증가다. 1991년 설립돼 2006년 상장한 니혼M&A센터는 대형 증권사들이 외면하는 중소기업 M&A를 중개한다. 니혼M&A센터를 거쳐가는 회사의 절반 이상이 종업원이 20명이 안 되고 연 매출은 5억엔 미만인 작은 곳들이다. 니혼M&A센터는 회사를 내놓고 싶다는 사장을 대신해 그 기업을 인수해줄 기업을 찾고, 회사의 적정가를 평가해 거래를 성사시킨다. 건당 수익은 적지만 다수의 M&A를 중개해 수익을 늘리는 구조다. 이 ...

    한국경제 | 2021.09.14 15:56 | 이슬기

  • thumbnail
    종부세, 단독명의로 하면 덜 낼까?...16일부터 신청

    ... 공동명의자들에게는 적용되지 않는 고령자 세액공제와 장기보유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기 때문에 어떤 방식으로 세금을 내는 것이 유리한지는 개인이 처한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현행 종부세법은 만 60세 이상 ~ 만 65세 미만에 20%를, 만 65세 이상 ~ 만 70세 미만에 30%를, 만 70세 이상에 40%를 고령자 세액공제로 제공한다. 또 5년 이상 ~ 10년 미만에는 20%를, 10년 이상 ~ 15년 미만에는 40%를, 15년 이상에는 50%를 ...

    한국경제TV | 2021.09.14 15:37

  • thumbnail
    회생법원, '코로나 위기' 청년·소상공인 채무자 지원

    ... 대한 지원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 서울회생법원은 개인회생을 신청한 청년 채무자에게 센터가 운영하는 '청년재무길잡이' 상담을 받도록 권고하기로 했다. 센터 측은 상담이 접수되면 청년 채무자가 원금을 전부 갚지 못했더라도 3년 미만으로 변제 기간을 단축할 수 있는지를 검토해 안내한다. 또 영업 손실 등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채무자가 보다 쉽게 개인회생을 신청할 수 있도록 협의체를 구성해 개선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서울회생법원 관계자는 "이번 조치로 청년 ...

    한국경제 | 2021.09.14 15:36 | YONHAP

  • thumbnail
    폐암치료 패러다임을 바꾸는 AZ 타그리소…환자 생존기간 늘려

    ... 났다. 그 덕분에 국내 비소세포폐암 환자들의 생존 기간이 과거에 비해 대폭 늘었다. 타그리소 초기 임상에 참여한 김상위 서울아산병원 종양내과 교수는 “표적치료제 개발 전에는 비소세포폐암 환자의 생존간 중앙값이 1년 미만이었지만 이레사 등 1차 치료제 덕분에 2년 정도로 늘었다”며 “타그리소는 이를 3년 이상으로 끌어올렸다”고 했다. 김 교수는 “국내 폐암 환자들에게 최적의 치료를 제공하기 위해 협업해온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9.14 15:33 | 최지원

  • thumbnail
    일본인 83% "한의 진료 위해 한국 방문 희망"…부산대 설문조사

    ... 병은 아니지만 컨디션 저하로 인한 피로, 어깨 결림, 안구 건조·눈 피로, 두통, 불면 등 미병(未病)에 대한 진료 수요도 높게 나타났다. 한의 진료 1회당 지급 희망 비용에 관해 응답자 52.3%는 5천엔 이상 1만엔 미만을 희망했고 1만엔 이상 3만엔 이하(24.3%), 5천엔 미만(20.5%) 순으로 답했다. 연구책임자인 이상재 교수는 "일본인 수요에 맞는 다양한 형태 특화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진료 매뉴얼 개발과 통역 지원, 해외 홍보 활동 등으로 ...

    한국경제 | 2021.09.14 15:10 | YONHAP

  • thumbnail
    출판계도 카카오·네이버 압박…"출판 생태계 파괴"

    ... 카카오가 원하는 대로 무료로 제공하지 않는 이상 매출을 포기해야 하는 상황에서 작가와 출판사는 어떠한 대가도 없이 무료로 풀어야 하는 게 현실"이라고 밝혔다. 이어 "카카오는 투자 자회사에 '기다리면 무료' 프로모션을 1개월 미만의 이른 시일 안에 제공하기도 하지만, 비투자 출판사들에 대해서는 심사 기간만 최소 6개월 이상 기다리게 하는 등 마케팅이나 유통 과정에서 차별 대우를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카카오의 심사 기간이 길어질수록 작가들은 카카오의 ...

    한국경제 | 2021.09.14 15:05 | YONHAP

  • thumbnail
    미끄럼틀서 부적절한 행위…10대 중·고생 어떤 처벌받을까 [법알못]

    ... 공연음란죄로 입건해 처벌할 수 있다. 이때 1년 이하의 징역이나 500만원 이하의 벌금, 구류 또는 과료에 처할 수 있다. 승재현 형사정책연구원 연구위원은 "A군과 B양의 경우, 형사 책임 능력이 없는 만 14세 미만의 촉법소년이 아니기 때문에 죄에 따른 처벌은 가능하다"라면서도 "처벌보다는 보호처분을 할 가능성이 열려 있다"고 추측했다. 승재현 연구위원은 "성행위를 하지 않고 나체로만 있어도 공연음란죄인데 ...

    한국경제 | 2021.09.14 14:45 | 이미나

  • thumbnail
    7월 통화량 32조↑…기업 11조↑·가계 8조↑

    ... 대출 등으로 조달한 자금을 금융기관에 예치하거나 증권사 등 기타금융기관에 모인 공모 자금을 MMF(머니마켓펀드), 정기예적금 등에 넣어 운용하면 모두 통화량으로 잡힌다. 금융상품 중에서는 수시입출식(+9조7천억원), 2년미만 정기예적금(+9조5천억원), 2년미만 금융채(+4조1천억원)이 불었다. 넓은 의미의 통화량 지표 M2에는 현금, 요구불예금, 수시입출금식 예금(이상 M1) 외 MMF(머니마켓펀드)·2년 미만 정기 예금·적금·수익증권·CD(양...

    한국경제 | 2021.09.14 12:01 | YONHAP

  • thumbnail
    카뱅 공모주 파티에 7월 시중 통화량 32조원 늘어

    ... 따르면 7월 광의 통화량(M2 기준)은 3,443조 9천억 원으로, 6월보다 32조 1천억 원(0.9%) 늘었다. 넓은 의미의 통화량 지표 M2에는 현금, 요구불예금, 수시입출금식 예금(이상 M1) 외 MMF(머니마켓펀드)·2년 미만 정기 예금·적금·수익증권· CD(양도성예금증서)· RP(환매조건부채권)·2년 미만 금융채·2년 미만 금전신탁 등 곧바로 현금화할 수 있는 단기 금융상품이 포함된다. 1년 전 7월과 비교하면 M2 절대 규모가 여전히 11.4%(352조 ...

    한국경제TV | 2021.09.14 1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