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12,1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백신은 선택'이라던 美 공화, 델타변이 기세에 "접종하라" 급변

    ... 있다. 미접종자인 론 존슨 상원의원은 이날 보수매체 뉴스맥스에서 "접종 등 의료 처치를 거부한다고 해서 압박, 강요당하거나 보복을 두려워해선 안 된다"고 했다. 마조리 테일러 그린 하원의원은 "바이러스가 비만이 아닌 사람과 65세 미만자에겐 위험하지 않다"는 거짓 주장 트윗을 했다가 전날 일시 정지 처분을 받았다. 그는 이날 회견에서도 "과학을 숭배하지도, 과학이 모든 것을 지배한다고도 생각하지 않는다. 모든 것을 지배하는 것은 신"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

    한국경제 | 2021.07.22 01:34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유치 '주역' 아베도 개회식 불참…1만명→950명으로 축소

    ... 일찌감치 시작됐다. 앞서 도요타자동차, 파나소닉 등 이번 올림픽의 최고 등급 후원사(월드와이드 파트너)도 개막식 불참을 선언했다. 대회를 계기로 일본을 방문하는 각국 정상급 인사는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을 포함해 20명 미만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미국을 비롯해 주요국 정상은 대부분 불참한다. 결국 개막식 참석자는 애초 계획보다 대폭 줄어들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도쿄 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회는 21일 현재 도쿄올림픽 개막식 참석 ...

    한국경제 | 2021.07.21 21:36 | YONHAP

  • thumbnail
    펄펄 끓는 `대서`…내일 최고 38도 이상 폭염

    ... 자제하고, 온열 질환이 발생하지 않게 수분과 염분을 충분히 섭취해야 하고 축사는 송풍장치, 분무장치 등 시설물을 점검하고 장시간 농작업이나 나홀로 작업은 피하는 것이 좋다. 22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일부 내륙은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을 예정이다. 이날부터 제주도는 바람이 시속 35∼50㎞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어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사진=연합뉴스)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 한국경제TV, ...

    한국경제TV | 2021.07.21 20:16

  • thumbnail
    [올림픽] 출발부터 삐걱대더니…아소의 '저주받은 올림픽론' 재조명

    ... 무산된 가운데, 개막을 축하해줄 각국 최고위급 사절들의 규모도 빈약하다. 21일 교도통신 보도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개회식을 사흘 앞둔 전날 기준으로 도쿄올림픽 개회식에 참석할 정상급 인사를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포함 20명 미만으로 잡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는 직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대회의 절반 수준이다. 아베 정책을 그대로 계승해 도쿄올림픽 개최를 결국 성사시킨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는 20일 도쿄에서 열린 IOC 총회에서 "백신 접종도 ...

    한국경제 | 2021.07.21 18:36 | YONHAP

  • 오문성 "상속세 세율부터 구조까지 전면개편해야"

    ... 중소·중견기업뿐만 아니라 대기업으로까지 그 적용대상을 확장해야 한다"고 말했다. 가업상속공제를 받을 수 있는 요건의 문턱이 높다는 문제도 있다. 현재 이 공제는 중소기업 또는 중견기업(매출액 3000억 원 미만)으로서 피상속인이 10년 이상 경영한 기업에 적용하고 있다. 오 학회장은 "상속세 과세대상이 되는 경제적가치가 있는 재산이라는 측면에서 보면 상속세가 과세되어야 하지만, 경영권행사 또는 실제 사업을 수행함에 있어서 반드시 보유해야 ...

    조세일보 | 2021.07.21 18:33

  • thumbnail
    국내 돌파감염 647명…얀센·화이자·AZ순

    ... 비율은 극히 낮은 상황이다. 이례적이거나 특이적인 사항은 아니다"라며 "접종 14일(2주) 후 확진된 사례를 추정사례로 보고 특이 징후가 나타나는지를 보고 있다. 확정사례와 구분하는 기준은 추정 노출일이 14일 미만 또는 이상인지에 따라 확정(결정)되는데 확정사례 통계는 별도 분류해 관리하지 않는다"고 했다. 박영준 팀장은 "돌파감염을 주 단위로 모니터링하고 백신 효과 자체를 초기 분석할 때 90% 이상으로 확인돼 현재 ...

    키즈맘 | 2021.07.21 18:11 | 김경림

  • thumbnail
    이 와중에…민주노총, 또 대규모 집회 예고

    ... 민주노총이 합류하는 23일 집회에는 1200여 명, 30일에는 3000여 명이 집결할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원주시에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적용돼 집회는 99명까지만 허용된다. 하지만 민주노총은 건보공단 사옥을 중심으로 100인 미만 노조원이 참여하는 ‘쪼개기 집회’를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 대응은 아직까지 집회 자제를 호소하는 수준에 그치고 있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이날 “방역에는 어떤 예외도 있을 수 없다”며 ...

    한국경제 | 2021.07.21 18:08 | 백승현

  • thumbnail
    초등생, 이웃 외제차 난도질…부모 "당신도 아이 낳을테니" [글로벌+]

    ... 했지만 A양의 부모는 사과는 커녕 “너도 나중에 아이를 낳을 것이 아니냐. 그때 너도 네 아이를 데리고 와서 내 차 유리를 깨면 된다. 배상할 수 없다”는 등의 말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A양은 14세 미만 어린이라 처벌이 어렵기에 자오 씨는 그의 부모에게 수 천만 원 상당의 비용을 청구하는 소송을 제기할 예정이다. 해당 사건이 알려지자 현지 네티즌은 "차주는 망설이지 말고 모든 법적 책임 규정을 동원해서 A양의 부모에게 ...

    한국경제 | 2021.07.21 18:08 | 장지민

  • thumbnail
    '중복' 무더위…전력 예비율 11%대로 떨어져

    ... 떨어지면 비상단계를 발령한다. 예비력 5500~4500㎿는 ‘준비’, 4500~3500㎿는 ‘관심’, 3500~2500㎿는 주의, 2500~1500㎿는 ‘경계’, 1500㎿ 미만은 ‘심각’ 단계 등으로 분류된다. 전력거래소는 올해 비상단계가 1~2단계까지 발령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하지만 정부는 아직까지 전력 수급에 큰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다. 전력이 부족할 때를 대비해 8.8GW ...

    한국경제 | 2021.07.21 18:03 | 정의진

  • thumbnail
    내일 절기상 가장 덥다는 '대서'…낮 최고 38도 이상 폭염

    ... 가장 무더운 시간인 오후 2∼5시 실외 작업을 자제하고, 온열 질환이 발생하지 않게 수분과 염분을 충분히 섭취해야 한다. 축사는 송풍장치, 분무장치 등 시설물을 점검하고 장시간 농작업이나 나홀로 작업은 피하는 것이 좋다. 22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일부 내륙은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을 예정이다. 또 이날부터 제주도는 바람이 시속 35∼50㎞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는 만큼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1 17:5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