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2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선택2008] '부정탈라' 몸사리는 오바마캠프

    수염안깍기, `행운의 배낭'메기, 카우보이부츠 신기 등 농구하면 선거서 이기는 오바마 대선일 농구 계획 "행여 대선 승리에 부정탈라...", "승리만 가져온다면 이 정도 쯤이야..." 하루 앞으로 다가온 대선에서 미국 역사상 첫 흑인 대통령 탄생을 기대하고 있는 민주당 버락 오바마 후보 진영이 승리를 위해 과학적인 분석과 선거운동을 통해 유권자 지지를 유도할 뿐만아니라 `초과학적'인 미신에까지 기대고 있다고 미국 언론이 3일 보도했다. ...

    연합뉴스 | 2008.11.04 00:00

  • [美선택2008] 부정선거 논란 재연

    4일 0시(한국시간 오후 2시)부터 시작된 미국 대선의 투표율이 기존 기록을 경신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일부 지역에서 부정 선거 논란이 일고 있다. 이번 선거의 주요 경합주(州) 중 하나인 버지니아주에서는 투표 시간 연장을 둘러싼 갈등이 불거졌다. 주 내의 흑인 밀집지역에 투표 기계를 추가로 설치할 수 있도록 투표시간을 연장해 달라는 전미유색인지위향상협회(NAACP)의 요청을 지역 판사가 거부한 것이다. NACCP는 즉각 연방법원에 소...

    연합뉴스 | 2008.11.04 00:00

  • [美선택2008] 오바마 시카고서 한표 행사

    미국 민주당 버락 오바마 후보는 대선일인 4일 오전 자신의 상원의원 지역구인 일리노이주 시카고에서 한 표를 행사했다. 말끔한 정장차림의 오바마 후보는 이날 부인 미셸 여사, 두 딸과 함께 시카고 학교체육관에 마련된 투표소에 나와 투표했다. CNN방송은 오바마의 투표장면을 실시간으로 내보냈으며 "오바마 후보가 투표하는데 단 2초가 걸렸다"고 전했다. 오바마는 투표용지를 들어보이며 사진기자들을 위해 포즈를 취했으며, 투표소 관계자들을 격려하기...

    연합뉴스 | 2008.11.04 00:00

  • [美선택2008] 오바마 산골마을서 첫 승리

    미국 민주당 버락 오바마 대선후보가 4일 오전 0시(한국시각 4일 오후 2시) 뉴햄프셔주 북부 산골마을인 딕스빌 노치에서 첫 승리를 신고했다. 오바마는 이날 마을주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미국 전역에서는 처음으로 치러진 투표에서 15표를 얻어 6표를 얻는데 그친 공화당 존 매케인 후보를 물리치고 작지만 값진 승리를 거뒀다고 CNN방송이 전했다. 민주당 후보가 딕스빌 노치에서 승리하기는 지난 1968년 허버트 험프리 이후 40년만에 처음이다. ...

    연합뉴스 | 2008.11.04 00:00

  • [美선택2008] 선거결과 김빠진다구요? 시간대별 관전법

    사상 첫 흑백 대결로 치러지는 미국 대선에서 민주당 버락 오바마 후보가 공화당 존 매케인 후보를 꺾고 첫 흑인 대통령에 당선할 것이 유력시되고 있다. 뉴욕타임스 인터넷판은 4일 다소 '김이 빠질 수 있는' 이번 선거를 좀 더 재미있게 지켜볼 수 있는 시간대별 관전법을 소개했다. 투표는 미 동부지역을 기준으로 4일 오후 7시(한국시간 5일 오전 9시)부터 순차적으로 마감된다. ◇ '성질급한 당신' 인터넷 클릭하세요 방송국들은 각 주의 모든...

    연합뉴스 | 2008.11.04 00:00

  • [美선택2008] 출구조사, 제도개선 효과 낼까

    4일(이하 현지시간) 실시되는 미국 대통령선거의 출구조사 결과가 과연 2000년 이후 이어졌던 잡음을 이겨내고 제 기능을 할 수 있을지 여부도 주목받고 있다. 2000년과 2004년 대선, 그리고 2002년과 2006년 중간선거에서 출구조사 결과는 모두 실제 투표 차이를 보였고 그에 따른 비난 속에서 출구조사를 실시하는 여론조사기관과 언론사들은 출구조사 제도 개선을 위한 노력을 기울여 왔기 때문이다. 로스앤젤레스타임스를 비롯한 미국 언론들에...

    연합뉴스 | 2008.11.04 00:00

  • [美선택2008] "이번 대선, 美 정치지형 확 바꾼다"

    이번 미국 대통령선거에서 누가 승리하든 정치 지형, 특히 선거를 위한 정치활동의 지형이 확 바뀔 것이라고 뉴욕타임스(NYT)가 4일 인터넷판에서 보도했다. 선거운동 과정에서 후보들이 보여준 유권자들에 대한 접근법과 여론 형성 방법부터 선거조직 결성, 자금 조달, 나아가 상대 후보에 대한 공격 방식에 이르는 모든 것들이 이전과는 다른 양상을 보였으며 향후 선거에 큰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이 신문은 전망했다. NYT가 가장 먼저 지적한 변화의 ...

    연합뉴스 | 2008.11.04 00:00

  • [美선택2008] '오바마株' 뜬다

    버락 오바마 민주당 후보가 대통령에 당선된다면 어떤 주식이 수혜주로 뜰까. 조지 부시 대통령 정부에선 석유회사 주식이, 빌 클린턴 전 대통령 시절엔 IT 주식이 대박을 터뜨렸다.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 인터넷판은 3일 보건의료, 사회기반시설, 대체 에너지를 오바마 수혜주로 전망했다. 의료보험 혜택 확대는 오바마가 내건 핵심 공약 중 하나. 현재 의료보험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미국인은 4천700만명에 달한다. 보험료가 낮아지면 보험회사나 ...

    연합뉴스 | 2008.11.04 00:00

  • [美선택2008] 오바마 텃밭서 한인 동포 정치의식 기지개

    정치적 무관심서 벗어나 투표 등 적극 참여 증가 "나의 투표, 우리의 미래, 11월 4일에 투표하세요." 미국 제 44대 대통령 선거일을 하루 앞둔 3일 오후(현지시간) 시카고의 한인 동포 지원 사회단체인 `한인교육문화마당집'에는 한국에서나 볼 수 있는 우리말로 된 이러한 선거 포스터가 곳곳에 붙어 있다. 이 단체 사무실 책상 위에는 `투표는 우리의 힘'이라는 역시 한글로 된 미국 선거 안내서가 놓여있다. 자원봉사자들은 선거에 대한 궁금...

    연합뉴스 | 2008.11.04 00:00

  • [美선택2008] "오바마, 러'와 공조로 냉전유물 일소할 것"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승세를 굳히고 있는 버락 오바마 민주당 후보가 실제 당선되면 역시 1960년대생으로 전후세대인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과 손잡고 과거의 냉전 유물 일소를 위해 힘쓸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클린턴 美행정부 당시 핵확산 방지담당 에너지부 차관보를 지낸 로즈 고테묄러는 최근 모스크바 타임스에 기고한 글에서 오바마와 메드베데프는 냉전시절 텍사스 방위군에 근무한 바 있는 부시 대통령과 옛 소련 국가보안위원회(KGB) 요...

    연합뉴스 | 2008.11.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