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9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3·1절 '기습폭설'…강원 학교 92곳 휴업·등교 시간 조정(종합)

    ... 이와 함께 도교육청은 출근 시간을 오전 10시로 조정하고 월례 조회는 오후로 연기했다. 각 지역교육청 및 직속 기관은 지역 상황에 따라 기관장이 출근 조정 등 필요 조치를 시행하도록 했다. 이날 오후 10시까지 적설량은 미시령 55.3㎝, 진부령 51.5㎝, 설악동 39.1㎝, 홍천 구룡령 38.4㎝, 양구 해안 37.9㎝, 고성 현내 32.4㎝, 북강릉 29.5㎝, 인제 기린 22.1㎝ 등이다. 기상청은 2일 오후까지 동해안은 10∼30㎝, 영서 지역은 5∼10㎝, ...

    한국경제 | 2021.03.01 22:36 | YONHAP

  • thumbnail
    미시령 55.3cm 폭설…도로 곳곳 차량 고립 '아수라장'(종합2보)

    ... 탓에 발만 동동 구르고 있다"고 말했다. ◇ 산간 고갯길 5곳 통제…곳곳 크고 작은 교통사고 속출 낮부터 내린 눈에 빙판길이 된 산간 고갯길은 곳곳이 통제되고 있다. 강원도에 따르면 폭설로 5곳의 도로가 통제되고 있다. 미시령 옛길과 평창 군도 15호선을 전면 통제하고, 국지도 56호선 미시령관통도로와 국도 44호선 한계령, 국도 46호선 진부령을 부분 통제하고 있다. 미시령동서관통도로는 이날 오전 많은 눈이 내려 쌓이자 오후 2시부터 제설작업을 위해 ...

    한국경제 | 2021.03.01 22:35 | YONHAP

  • thumbnail
    '기습 폭설' 강원도, 새 학기 첫날 휴업·등교 시간 조정

    ... 학교는 고성의 경우 초교 10곳, 중학교와 고교 각 3곳이고, 강릉의 경우 초교 9곳, 중학교 1곳 등이다. 나머지 학교도 학교장 판단으로 휴업이나 등교 시간 조정 등의 조치를 하기로 했다. 이날 오후 9시30분 기준 적설량은 미시령 52.1㎝, 진부령 48.7㎝, 양구 해안 37㎝, 설악동 36.6㎝, 홍천 구룡령 35.8㎝, 고성 현내 30.1㎝, 인제 기린 21.2㎝ 등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2일 오후까지 동해안은 10∼30㎝, 영서 지역은 5∼10㎝, ...

    한국경제 | 2021.03.01 22:03 | 이보배

  • thumbnail
    3·1절 '기습폭설'…강원 일부 학교 휴업·등교 시간 조정

    ... 함께 도교육청은 출근 시간을 오전 10시로 조정하고 월례 조회는 오후로 연기했다. 각 지역교육청 및 직속 기관은 지역 상황에 따라 기관장이 출근 조정 등 필요 조치를 시행하도록 했다. 이날 오후 9시 30분 현재 적설량은 미시령 52.1㎝, 진부령 48.7㎝, 양구 해안 37㎝, 설악동 36.6㎝, 홍천 구룡령 35.8㎝, 고성 현내 30.1㎝, 인제 기린 21.2㎝ 등이다. 기상청은 2일 오후까지 동해안은 10∼30㎝, 영서 지역은 5∼10㎝, 남부 내륙은 ...

    한국경제 | 2021.03.01 21:46 | YONHAP

  • thumbnail
    [포토] 폭설에 갇힌 미시령

    강원 산간과 동해안에 폭설이 쏟아진 1일 영동지역 주요 고속도로 및 국도에서 크고 작은 교통사고와 극심한 교통 지·정체 현상이 발생했다. 속초와 인제를 연결하는 미시령에 30㎝가 넘는 눈이 내려 차량이 움직이지 못하자 사람들이 차를 밀고 있다. 강원도민일보 제공

    한국경제 | 2021.03.01 19:23

  • thumbnail
    미시령 44.4cm 폭설…도로 정체 극심·고립 속출(종합)

    ... 오가지도 못해 마치 주차장을 방불케 한다"며 "제설작업을 하더라도 눈이 계속 내리는 탓에 발만 동동 구르고 있다"고 말했다. 낮부터 내린 눈에 빙판길이 된 산간 고갯길은 곳곳이 통제되고 있다. 미시령동서관통도로는 이날 오전 많은 눈이 내려 쌓이자 오후 2시부터 제설작업을 위해 차량 통행을 통제하고 서울양양고속도로 속초IC로 우회시키고 있다. 하지만, 수백 대에 이르는 이들 차량은 도로에서 꼼짝없이 갇히는 신세가 됐다. 경찰과 ...

    한국경제 | 2021.03.01 19:20 | YONHAP

  • thumbnail
    미시령 44.4cm 폭설…도로 정체 극심·고립 속출

    ... 오가지도 못해 마치 주차장을 방불케 한다"며 "제설작업을 하더라도 눈이 계속 내리는 탓에 발만 동동 구르고 있다"고 말했다. 낮부터 내린 눈에 빙판길이 된 산간 고갯길은 곳곳이 통제되고 있다. 미시령동서관통도로는 이날 오전 많은 눈이 내려 쌓이자 오후 2시부터 제설작업을 위해 차량 통행을 통제하고 서울양양고속도로 속초IC로 우회시키고 있다. 하지만, 수백 대에 이르는 이들 차량은 도로에서 꼼짝없이 갇히는 신세가 됐다. 경찰과 ...

    한국경제 | 2021.03.01 16:58 | YONHAP

  • thumbnail
    진부령 31cm 폭설…산간도로 통제되고 곳곳에서 '쿵쿵'

    ... "평년보다 기온이 높은데다 많은 비가 내리면서 해빙기 안전사고 위험이 높다"고 주의를 당부했다. ◇ 눈길에 도로 곳곳 통제…고속도로 지·정체 극심 봄을 시샘하는 폭설이 내리면서 산간 고갯길이 빙판길을 이뤄 도로 곳곳이 통제되고 있다. 미시령동서관통도로는 이날 오전 많은 눈이 내려 쌓이자 오후 2시부터 제설작업을 위해 차량 통행을 통제하고 서울양양고속도로 속초IC로 우회시키고 있다. 도로당국은 통제가 해제되더라도 미시령과 진부령 46번 국도 등 산간도로는 월동장비를 ...

    한국경제 | 2021.03.01 16:48 | YONHAP

  • thumbnail
    3·1절 기습폭설에 강원 도로 곳곳 정체…관광지는 한산

    진부령 17㎝, 미시령 15cm 적설…"내일까지 최고 50cm 눈" 빗길·눈길에 교통사고 속출…미시령 관통도로 우회 조치 3.1절 연휴 마지막날인 1일 강원 전역에 눈과 비가 내리면서 도로 곳곳이 교통체증을 빚고 있다. 한국도로공사 강원본부에 따르면 오후 1시 현재 동해선 삼척∼속초간 삼척방면 양양2터널에서 양양분기점까지 5km 구간이 정체되고 있다. 영동고속도로 새말에서 원주 인근까지 9km, 둔내에서 횡성 부근 5km, 평창에서 둔내터널 ...

    한국경제 | 2021.03.01 13:50 | YONHAP

  • thumbnail
    강원 '눈폭탄'에…밤새 주차장 된 미시령

    ... 북부·동부 등은 기온이 떨어져 비가 눈으로 바뀌어 내리는 곳이 많을 것으로 예상됐다. 특히 강원도는 1일 오후부터 눈폭탄으로 인한 피해가 속출했다. 강원 동해안과 산간 주변 도로는 눈이 쌓여 발이 묶인 차량도 많은 것으로 전해졌다. 미시령 고개에서 남쪽으로 가는 동해고속도로는 몇 시간째 차량이 움직이지 못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다량의 수증기가 유입되면서 비구름대가 강하게 발달한 영향”이라며 “1~2일 강원도를 중심으로 최대 50㎝ 이상의 ...

    한국경제 | 2021.03.01 11:28 | 정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