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2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야구] 추신수, 5타수 무안타 침묵…타율 0.280

    미국프로야구에서 활약하는 추신수(31·신시내티 레즈)의 방망이가 잠시 침묵했다. 추신수는 10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의 그레이트아메리칸볼파크에서 열린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홈 경기에서 1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전해 5타수 무안타로 물러났다. 최근 2경기 연속 안타를 친 추신수는 하루를 쉬고 출전한 이날 무안타에 그쳐 시즌 타율이 0.283에서 0.280으로 떨어졌다. 추신수는 1회 첫 타석에서 상대 선발 투수 앤드루 캐시...

    연합뉴스 | 2013.08.10 11:20

  • [美야구] 류현진, 최고의 영건 10걸 중 8위

    시즌 11승째를 수확한 왼손 투수 류현진(26·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미국 스포츠전문 케이블채널 ESPN이 뽑은 최고의 젊은 투수 10명 중 8위에 올랐다. ESPN이 순위를 매겨 9일(한국시간) 발표한 랭킹을 보면 류현진은 느린 직구 평균 구속에도 노련한 경기 운영 능력을 인정받아 8위를 달렸다. ESPN은 류현진이 평균 구속 시속 145㎞(90.1마일), 평균 최고 구속 시속 152㎞짜리 직구와 체인지업, 슬라이더, 커브를 던진다고 소개...

    연합뉴스 | 2013.08.09 15:55

  • [美야구] 류현진 '팔색조'로 원정 징크스 넘었다

    칼날 제구로 '161㎞' 광속구 투수 마르티네스 한 수 지도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왼손 투수 류현진(26)이 변화무쌍한 변화구로 시즌 22번째 선발 등판 만에 마침내 원정 경기 징크스를 넘었다. 류현진은 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강팀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방문경기에 선발 등판, 7이닝 동안 삼진 7개를 솎아내며 1점만 줬다. 중견수 앤드리 이시어의 어이없는 ...

    연합뉴스 | 2013.08.09 12:51

  • [美야구] 류현진 7이닝 비자책 '11승째'…2점대 방어율 진입

    에이스 커쇼 제치고 팀 내 다승 단독 1위…평균자책점 2.99 다저스, A.J.엘리스 결승 3점포로 5-1 승리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왼손 투수 류현진(26)이 시즌 평균자책점을 다시 2점대로 떨어뜨리는 호투로 11승째를 달성했다. 류현진은 9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메이저리그 방문경기에 선발 등판, 7이닝 동안 5피안타로 1실점만 하고 다저스가 4-...

    연합뉴스 | 2013.08.09 12:21

  • [美야구] 류현진, 7이닝 5피안타 1실점…시즌 11승 눈앞

    세인트루이스전서 4-1로 앞선 8회 교체…평균자책점 2.99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왼손 투수 류현진(26)이 시즌 평균자책점을 다시 2점대로 떨어뜨리는 호투로 11승째를 눈앞에 뒀다. 류현진은 9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메이저리그 방문경기에 선발 등판, 7이닝 동안 5피안타로 1실점만하고 다저스가 4-1로 앞선 8회초 타석 때 대타 제리 헤어스턴과 교체...

    연합뉴스 | 2013.08.09 11:54

  • [美야구] 류현진 체인지업 'NL 두번째로 좋다'

    추신수 선구안은 NL 3위 미국프로야구(MLB)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서 뛰는 '괴물' 류현진(26)이 내셔널리그 투수 가운데 두번째로 좋은 체인지업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았다. 7일 미국 야구전문매체 베이스볼 아메리카가 메이저리그 감독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 조사에 따르면 류현진은 내셔널리그에서 콜 해멀스(필라델피아 필리스) 다음으로 체인지업이 빼어난 것으로 평가됐다. 마치 직구인 듯 보이지만 느리게 날아가는 체인지업은 류현진이 타자들의 타이...

    연합뉴스 | 2013.08.07 11:19

  • [美야구] 추신수, 8일 만에 안타 생산 재개

    미국프로야구 신시내티 레즈에서 뛰는 추신수(31)가 최근 이어진 타격 침묵을 깨고 안타 생산을 재개했다. 추신수는 3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의 그레이트아메리칸볼파크에서 열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홈 경기에서 1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장, 2타수 1안타를 기록하고 볼넷 하나를 얻어낸 뒤 7회 수비 때 교체됐다. 추신수는 7월26일 LA 다저스와의 경기에서 5타수2안타를 때린 것을 마지막으로 이날 경기 전까지 안타를 치지 못...

    연합뉴스 | 2013.08.03 11:52

  • [美야구] 10승 류현진, 신인왕 향해 '성큼'

    매팅리 감독 "후반기 갈수록 신인왕 가능성 커질 것" 시즌 10승을 달성한 '괴물투수' 류현진이 올 시즌 미국프로야구 신인왕을 향해 성큼 다가섰다. 류현진은 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 리글리필드에서 열린 시카고 컵스와의 방문경기에서 5⅓이닝을 2실점으로 막아 10승(3패)째를 거머쥐고 '특급 신인'임을 증명했다. 올 시즌 현재까지 메이저리그 전체 신인 중에서 두자릿수 승수를 달성한 투수는 류현진과 셸비 밀러(세인트루이스·11승...

    연합뉴스 | 2013.08.03 11:50

  • [美야구] 류현진, 한국인 최초 데뷔 첫해 10승

    5⅓이닝 2실점으로 막아 박찬호 '첫 승' 리글리필드서 새 이정표 밀러에 이어 올 시즌 MLB 신인 중 두 번째 두자릿수 승리 왼손 투수 류현진(26·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한국 투수로는 처음으로 미국프로야구에 데뷔한 해에 두자릿수 승리를 달성했다. 류현진은 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 리글리필드에서 벌어진 시카고 컵스와의 방문경기에서 선발 등판, 5⅓이닝 동안 안타 11개를 맞았다. 11피안타는 6월 13일 애리조나와의...

    연합뉴스 | 2013.08.03 10:10

  • [美야구] 류현진, 한국인 최초 데뷔 첫해 10승

    5⅓이닝 2실점으로 막아 박찬호 '첫 승' 리글리필드서 새 이정표 밀러에 이어 올 시즌 MLB 신인 중 두 번째 두자릿수 승리 왼손 투수 류현진(26·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한국 투수로는 처음으로 미국프로야구에 데뷔한 해에 두자릿수 승리를 달성했다. 류현진은 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 리글리필드에서 벌어진 시카고 컵스와의 방문경기에서 선발 등판, 5⅓이닝 동안 안타 11개를 맞았다. 11피안타는 6월 13일 애리조나와의...

    연합뉴스 | 2013.08.03 09: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