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091-19100 / 21,8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중공업계, 올해 임.단협 난항 예고

    ... 올해부터 집단교섭 체제로 전환키로 합의, 현재 금속노조 소속 경남 1지부 사업장 대표들이 총 8차례에 걸쳐 협상을 진행했으나 두산중공업을 비롯한 2개 회사만 협상에 응하지 않고 있다"고 설명했다. 두산중공업 노조는 이와 관련, 민주노총이 올해 임단협이 결렬된 사업장을 중심으로 22일부터 돌입할 예정인 총파업에 참가키로 결정, 사측을 더욱 예민하게 만들고 있다. 사측은 "현재 두산중공업의 복지수준이 경남 1지부 다른 기업들에 비해 월등히 나은 상황에서 이들 기업과 ...

    연합뉴스 | 2002.05.21 00:00

  • 충북지역 9개 사업장 파업 동참 예정

    민주노총 충북지역본부(본부장 강경철)는 오는 22-23일 민주노총 금속노조, 보건의료노조의 총파업에 도내 9개 사업장 1천300여명의조합원이 동참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충북본부 관계자는 이날 "한국 VDO 한라(조합원 230명), 캄코(" 350명), 유성기업(" 180명), 사회보험노조(" 230명)가 22일부터, 음성 성모병원(" 108명), 청주의료원(" 100명), 충주의료원(" 81명), 혈장분획센터(" 30명), 적십자기관 ...

    연합뉴스 | 2002.05.21 00:00

  • "중재기간 불법파업 엄단"

    대검 공안부(이정수 검사장)는 민주노총이 22일부터 사업장별로 파업에 돌입하겠다고 선언한 것과 관련, "병원.지하철 등 필수공익사업장의 경우 직권중재기간에 파업을 시작하면 불법파업으로 간주, 엄단하겠다"고21일 밝혔다. 검찰 관계자는 "보건의료노조와 부산지하철 노조의 경우 현재 조정이 진행중이지만 노동위원회에서 직권중재에 회부한 뒤 중재기간에 파업을 벌이는 것은 불법"이라며 "예년의 경우에 비춰볼 때 대부분 사업장에서 중재에 들어갈 가능성이 높다"고말했다. ...

    연합뉴스 | 2002.05.21 00:00

  • 자민련, 파업계획 철회 주장

    자민련 장 일(張日) 부대변인은 21일 민주노총의 파업계획과 관련, 논평을 내고 "월드컵대회를 불과 며칠 앞두고 민주노총이 연대파업을 하겠다는 것은 망국적인 발상"이라며 파업계획의 철회와 정부측의 단호한 대처를 주장했다. (서울=연합뉴스) 고형규 기자 khg@yna.co.kr

    연합뉴스 | 2002.05.21 00:00

  • "월드컵 어쩌라고..." 각계 비난 .. 노동계 총파업 결의

    월드컵 개막을 10일 앞두고 '파업경보'가 발령됐다. 민주노총이 예정대로 22일 연대파업을 강행키로 함에 따라 모처럼 살아나고 있는 경제와 세계 최대 스포츠 축제인 월드컵 개막에 찬물을 끼얹을 것이라는 우려의 목소리가 높다. 시민을 비롯해 사회.경제단체 등은 월드컵을 볼모로 삼는 노동계의 이기주의적인 행태를 비난하고 즉각 파업 철회를 촉구하고 나섰다. 정부도 월드컵의 중요성을 감안, 노동계의 무파업 선언을 유도하는 김대중 대통령의 특별담화를 ...

    한국경제 | 2002.05.20 17:43

  • 민주노총 "22일부터 파업돌입"

    민주노총이 오는 22일부터 산하 각연맹 사업장 7만여명의 노조원들이 잇따라 파업에 돌입한다고 선언, 월드컵을 앞두고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민주노총 백순환 비상대책위원장은 20일 오전 11시 영등포 사무실에서 `파업돌입 기자회견을 갖고 "임단협이 결렬된 사업장을 중심으로 오는 22일부터 집중파업에 들어간다"며 "산하 각 연맹 270여개 사업장에서 노조원 7만여명이 차례로 파업에 동참한다"고 밝혔다. 민주노총이 밝힌 파업계획에 따르면 첫날인 22일에는 ...

    연합뉴스 | 2002.05.20 00:00

  • 월드컵 앞둔 파업 긴장 고조

    ... 연맹별로 잇따라 시기집중 연대파업에 돌입키로 해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특히 월드컵을 앞둔 이번 파업의 규모가 어느정도 될지, 과연 월드컵 때까지 파업이 이어질 지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노동계 움직임 = 민주노총 산하 연맹 가운데 파업 돌입을 결의, 쟁의조정 신청을 마친 곳은 보건의료노조, 금속노조, 민주택시노조연맹 등이다. 쟁의조정신청에 이어 조합원 찬반투표 등 본격적인 파업 수순을 밟고 있는 곳은민주택시연맹 소속 143개 사업장을 비롯해 ...

    연합뉴스 | 2002.05.20 00:00

  • 민노총 충북본부, '5.18 정신계승 결의대회'

    민주노총 충북지역본부(본부장 강경철) 소속 근로자 500여명은 18일 오후 2시 30분 청주시 흥덕구 송정동 정식품 앞에서 '5.18 정신계승 총력투쟁 결의대회'를 열었다. 이들은 이날 집회에서 ▲영세.비정규 노동자 희생없는 주5일 근무제 쟁취 ▲국가 기간산업 민영화 저지 ▲노동운동 탄압분쇄 ▲권력형 부정비리 척결 등을 위한 투쟁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청주=연합뉴스) 윤우용기자 ywy@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2.05.18 00:00

  • 전북 노동계, 월드컵 앞두고 연대파업 움직임

    전북 노동계가 오는 22일부터 연대파업에 나설것으로 보여 행정당국의 월드컵 준비에 비상이 걸렸다. 18일 민주노총 전북본부와 전주노동사무소 등에 따르면 이달 말 민주노총의 연대파업이 예고된 가운데 도내 29개 사업장이 올 임금 ... 보건의료노조 산하 전북대병원과 예수병원, 원광대병원 등 8개 사업장 3천700여명이 연대파업에 가세할 것이라고 밝혔다. 민노총 전북본부도 오는 25일 서울에서 열리는 민노총 총파업 집회에 참가하기위해 상경할 방침이다. 특히 임금협상이 결렬된 ...

    연합뉴스 | 2002.05.18 00:00

  • [5.18 기념 전국 곳곳서 집회]

    민주노총 서울지역본부는 18일 오후 서울 종묘공원에서 `5.18 혁명정신 계승과 5월 총력투쟁 승리 결의대회'를 갖는다. 이날 대회는 서울을 비롯해 부산, 대구, 광주, 제주 등 전국 20개 도시에서 동시다발로 열리며 2만여명의 노동자들이 참가할 예정이다. 민주노총은 "노동계는 임단협 시기를 5월말로 앞당겨 월드컵전에 해결하려고 노력하고 있는 만큼 정부와 사용자측도 성실한 대화를 통해 원만히 마무리되도록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민주노총은 ...

    연합뉴스 | 2002.05.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