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4531-184540 / 200,3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여갈등' 민주 사과로 봉합

    민주당 이상수(李相洙) 총무의 '대통령 인기하락은 자민련탓' 발언으로 불거진 2여 갈등이 4일 민주당 김중권(金重權) 대표의 유감표명과 이 총무의 사과방문으로 봉합국면에 접어들었다. 김 대표는 이날 아침 자민련 김종호(金宗鎬) 총재권한대행에게 전화를 걸어 "이총무 발언은 본의가 아니었다"며 "오늘 사과하러 보내겠다"고 유감의 뜻을 공식 표명했다고 김 대행이 전했다. 이에따라 이 총무는 이날 오전 자민련 당사를 방문, 김 대행과 이완구(李完九)총무 ...

    연합뉴스 | 2001.06.04 10:26

  • 6월 임시국회 본격 가동

    국회는 4일 제222회 임시국회 첫 본회의를 열어오는 30일까지의 의사일정과 이한동(李漢東) 국무총리 및 국무위원 출석의 건을 의결했다. 국회는 이날 본회의에 이어 5일에는 한나라당 최병렬(崔秉烈) 부총재, 민주당박상천(朴相千) 최고위원, 자민련 이양희(李良熙) 사무총장 등 3당 교섭단체의 대표연설을 듣는다. 국회는 또 7-12일 대정부질문, 13-18일 상임위 활동, 19일 본회의, 20-27일 상임위 활동, 28-30일 본회의 등을 통해 민생.개혁법안 ...

    연합뉴스 | 2001.06.04 10:17

  • 與 면담주선 '윤리위' 논란

    민주당에 쇄신파문의 후유증이 계속되고 있다. 특히 김민석(金民錫) 의원이 당 윤리위를 소집, 대통령 면담주선과 관련된 정동영(鄭東泳) 최고위원의 '거짓말'을 확인해야 한다고 주장한데 이어 정균환(鄭均桓) 총재특보단장도 정 위원을 거듭 비판하고 나섰다. 정 특보단장은 4일 김 의원의 윤리위 소집 요구에 대해 "사실은 사실대로 가려져야 한다는 뜻일 것"이라며 "거짓말과 사기행각을 사실로 규명하는데 도움되는 것이라면 무엇이든 다 하겠다"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1.06.04 10:17

  • 한나라 개혁파 당운영쇄신 요구

    ... 현안이 발생할 경우 별도 모임을 갖고 의견을 모아 당 지도부에 전달키로 했다"고 말했다. 앞서 김원웅(金元雄) 김영춘(金榮春) 의원 등 `정치개혁을 위한 의원모임'(정개모) 소속 한나라당 의원 4명은 3일 저녁 모임을 갖고 "민주당의 쇄신운동은 작게는민주당의 쇄신운동이지만 크게는 한나라당을 포함한 정치권 전체의 발전이 진일보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며 당내 민주화를 위해 적극 노력키로 의견을 모았다. (서울=연합뉴스) 최이락기자 choinal@yn...

    연합뉴스 | 2001.06.04 10:17

  • 이인제씨 '대통령중심론' 역설

    민주당 이인제(李仁濟) 최고위원이 4일 당 확대간부회의에서 옆자리에 앉은 서명파 의원인 이호웅(李浩雄) 대표비서실장에게 그림까지 그려가면서 '대통령 중심론'을 설명해 눈길을 끌었다. 이 최고위원은 이날 '격랑이 일고 있는 바다의 한 가운데에서 흔들리고 있는 배'를 그림으로 묘사한뒤 배의 앞과 뒤에 있는 사람들을 '서명파'로, 배의 중심에 있는사람을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으로 비유했다. 이 위원은 이 실장에게 "파도에 의해 배가 흔들리면 배의 앞뒤에 ...

    연합뉴스 | 2001.06.04 10:11

  • `16대 디딤돌.걸림돌의원' 선정 발표

    ... 의원은 모성보호관련법 개정이 여성들에게 표를 더얻기 위해 벌이는 '미친 짓'이라고 표현해 법 개정의 취지를 크게 왜곡시켰다고 연대회의는 주장했다. 반부패 입법(부패방지법,자금세탁방지법) 제정과 관련, 디딤돌 의원으로는 천정배(민주당), 최연희(한나라당), 조순형(민주당) 의원이, 걸림돌 의원으론 최돈웅(한나라당), 김학원(자민련), 정인봉(한나라당) 의원이 각각 선정됐다. 인권위원회법 제정과 관련, 디딤돌 의원으로 이미경(민주당), 정대철(민주당), 천정배(민주당) ...

    연합뉴스 | 2001.06.04 10:07

  • 與, '가맹점사업공정화법' 등 심의

    민주당은 4일 정책위 의장과 정조위원장, 정무위 및 건교위 의원 등이 참여한 가운데 법안심사위원회를 열고 ''가맹사업거래 공정화에 관한 법률''과 ''중소기업지원특별법'' 등 2개 법안을 심의했다. 그러나 민주당은 당초 ''건물임대차보호법''도 심의하려 했으나, 상가에 한해 계약갱신청구권을 부여하는 문제에 대해 법무부와 이견을 좁히지 못해 심의 대상에서 제외했다. 가맹사업거래공정화법은 패스트푸드점이나 편의점 등 체인점 계약기간을 일정기간 보장하는 ...

    한국경제 | 2001.06.04 10:04

  • 환경단체들, 환경주간 맞아 새만금사업 중단 촉구

    ... 법률적 검토 및 대응, 국제습지및 철새보호단체의 항의서한 접수, 세대간 이어달리기, 다양한 퍼포먼스 등을 통해새만금간척사업 결정의 무효화를 촉구하기로 했다. 한편 환경운동연합은 새만금 사업의 무효를 촉구하는 사이버 시위를 3일 오후부터 시작했다. 65명의 시위대가 참여,총 65시간동안 민주당 홈페이지에 2분 간격으로 새만금사업의 부당성을 지적하는 온라인 서명글을 발표한다. (서울=연합뉴스) 주종국기자 satw@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1.06.04 09:56

  • 운전중 휴대전화 30일부터 단속

    오는 30일부터 운전중 휴대전화를 사용하면 범칙금 6만원과 벌점 15점이 동시 부과된다. 또 상습음주운전으로 면허가 취소된 운전자는 2년이 지난 뒤에나 면허 재취득이가능해진다. 정부와 여당은 4일 민주당 이낙연(李洛淵) 제1정조위원장, 자민련 이양희(李良熙) 사무총장과 이무영(李茂永) 경찰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당정회의를 갖고 이러한 내용을 골자로 한 교통안전대책을 확정했다. 당정은 특히 교통위반 신고보상금제 논란과 관련, 촬영후 15일이내에 ...

    연합뉴스 | 2001.06.04 09:33

  • 미국은 벌써 `선거정국'

    ... 출마를 못해 새 후보들끼리 선거를 치르고 뉴저지주는 크리스티 휘트먼 지사가 지난 1월말 환경부장관으로 발탁되면서 직무대행체제를 유지하고 있기 때문에 선거가 실시된다. 공교롭게도 4개 지역의 시장과 지사가 모두 공화당 출신이어서 민주당이 도전하는 모양새를 갖추고 있다. 우선 L.A. 시장 선거의 경우 결선투표에 나서는 후보가 모두 민주당 출신이어서 누가 이기든 민주당 지도자들이 고민할 게 없다. 백인 제임스 한(50) L.A.시 검사장과 멕시코계 안토니오 비야라이고사(48) ...

    연합뉴스 | 2001.06.04 08: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