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8761-198770 / 205,3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당,이안기부특보 훈령조작의혹 청문회 개최 결의안

    민주당의 김병오의원등 예결위원 16명은 이동복 안기부장특보의 남북회담 청와대훈령 조작의혹에 대한 청문회개최 결의안을 국회에 제출했다. 민주당은 이 결의안을 통해 "남북고위급회담에서 이 당시 대변인이 대통령 의 훈령을 묵살,조작해 남북관계의 진전을 가로막았다"고 주장하고 "아직도 이씨가 남북고위급회담의 대표직을 맡고있는것은 남북관계의 발전을 바라는 국민들에게 심각한 우려를 낳고 있다"고 지적했다. 민주당은 또 남북회담 훈령조작사건의 진상을 ...

    한국경제 | 1993.11.20 00:00

  • 민주당,주력업종제도 철회 촉구...경제력 집중만 심화

    민주당은 19일 "주력업종제도는 대기업그룹의 경제력집중만 심화시킬뿐 국가경쟁력강화에는 도움이 되지않는다"며 이제도의 철회를 촉구했다. 유인학의원은이날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민주당정책토론회의 주제발표를 통해 이같이 말하고 "국가경쟁력강화를 위해서는 재벌의 구조개혁을 단행 하고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역할분담등이 포함된 산업구조개편이 먼저 이뤄 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유의원은 "주력업종제도가 실시될경우 현재의 주력기업수 73개를 1백40 개정도로 ...

    한국경제 | 1993.11.20 00:00

  • <정가스케치> 민주당, "김대통령도 88년 안기부법개정서명"

    민주당은 19일 "김영삼대통령과 김종필민자당대표는 지난 88년7월 각각 통 일민주당과 신민주공화당 총재로 있으면서 안기부법 개정안과 예산회계특례 법 폐지안에 직접 서명해 이를 국회에 제출했다"며 안기부법 개정의 당위성 을 거듭 주장. 민주당은 당시 안기부법 개정안에는 김대통령외에 황낙주 신상우 최형우 박관용 김덕용의원등 당시 통일민주당소속의원 전원이 서명했고 예산회계법 폐지안에는 당시 신민주공화당 총재였던 김대표를 포함해 신민주공화당 소 ...

    한국경제 | 1993.11.20 00:00

  • <정가스케치> "추곡수매가 국회서 상향조정할것"기대

    민주당의 농림수산위 소속의원들은 19일 김종필민자당대표가 전농대표들 과 만난 자리에서 올해 정부의 추곡수매가와 양을 상향조정할 의사가 있는 것처럼 말한데 대해 정부와 민자당이 있는 모종의 `얘기''를 한것 아니냐는 반응. 당 추곡수매대책위원장인 이희천 의원은 "정부의 입장이 완강한 것으로 아 는데 김대표가 갑자기 그런말을 한것은 정부여당간에 내막적으로 뭔가 얘기 가 오간것 아니겠느냐"면서 "김대표 말이 사실이라면 다행"이라고 촌평. 이규택 ...

    한국경제 | 1993.11.20 00:00

  • <정가스케치> 민자당, 야당 국회전략은 예산담보 정치공세

    민자당은 여야측의 국회전략이 예산을 볼모로한 정치공세에 있다고 보고 18일에 이어 19일에도 대변인 논평을 통해 민주당의 태도전환을 촉구. 강재섭 대변인은 이날 고위당직회의가 끝난뒤 "역대평균 1,2일이 걸렸던 예결위의 결산 및 예비비심사가 일주일만인 어제서야 겨우 끝났다"며 "진지 한 심의도 없이 오래 끈것은 많은 시사를 하는것"이라고 나름의 분석. 그는 "야당은 문제를 정치적 안목에서 접근해 집중적으로 소란스럽게 하는 데 이는 좋지않다"면서 ...

    한국경제 | 1993.11.20 00:00

  • < 정가스케치 > "안기부예산 문제 부각 성공적" 자평

    민주당은 19일 예결위활동과 관련, "안기부예산 문제를 부각시키는데 성공 적이었다"고 자평. 민주당 최고위원회의는 이날 "특히 정치특위에서 조만후안기부장특보로부터 국회 정보위에서 예산의 실질적 감사를 하도록 한다는 답변을 받아내는등 성 과를 거뒀다"고 평가하고 안기부법 개정에 박차를 가하기로 결의. 최고위원회의는 이에따라 오는24일 오후2시 중소기업회관에서 안기부법개정 에 관한 공청회를 열 예정. 정책위도 이와관련 지난 88년7월 김영삼대통령이 ...

    한국경제 | 1993.11.20 00:00

  • 주력업종제 보완필요...민주당, 재벌특혜.중복투자 우려

    민주당은 19일 "국가경쟁력과 주력업종제도"에 관한 정책토론회를 열고 정 부의 주력업종제도는 재벌에 대한 특혜와 석유화학,자동차 등의 일부업종의 중복,과잉투자가 우려된다고 주장했다. 이기택 대표는 "주력기업에 대해 금융등의 지원을 하는 이 제도는 재벌의 업종전문화를 유도하기보다는 오히려 재벌의 우월적인 지위를 강화시킬 우 려가 있다"며 정부의 보완책을 요구했다. 또 유인학의원은 "정부의 주력업종제도는 한개 업종에 5-6개 기업이 몰릴 ...

    한국경제 | 1993.11.19 00:00

  • 정부추곡안 철회 공동투쟁 결의...민주당-15개 농민단체

    민주당은 추곡수매대책위(위원장 이희천의원)는 18일 국회에서 전국 15개 농민단체대표들과 간담회를 갖고 정부의 추곡가 3% 인상과 9백만섬 수매안 을 철회시키기 위해 공동투쟁키로 합의했다.

    한국경제 | 1993.11.19 00:00

  • 다음주초 여야 당3역 회담 개최...국회쟁점사항 논의

    여야는 내주초 당 3역회담을 열어 새해예산안과 추곡수매 정치관계법처리 문제 등 정기국회쟁점현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이번 당 3역 회담에서는 민주당측이 새해예산안과 추곡수매 및 개혁입법처 리를 연계할 움직임을 보이는데 따른 막바지 국회운영방안이 심도있게 논의 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경제 | 1993.11.19 00:00

  • 자유총연맹등 4개 관변단체 작년 1천7백억원의 국고보조

    ... 국고보조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4개 관변단체는 또 같은 기간동안 전경련 등 경제관련단체와 기업들 로 부터 1백19억원을 기부금이나 회비명목으로 받았으며 각종 수익사업을 통해 5백27억8천만원의 수익을 올린 것으로 드러났다. 민주당의 박계동의원이 18일 정부의 국회 제출자료를 토대로 펴낸 `관변단 체 백서''에 따르면 바르게 살기운동 중앙협의회 1백75억원 새마을운동 중앙협의회(1백52억원) 등 새마을운동 관련단체 2백51억원 자유총연맹 63 억원 ...

    한국경제 | 1993.11.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