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86,5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백혜련, 조동연 '사생활 논란'에 "국민 정서 고려할 수밖에"

    백혜련 더불어민주당 국가인재위원회 총괄단장은 조동연 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을 둘러싼 사생활 논란에 대해 "(사실로 밝혀진다면) 국민적인 정서를 고려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백 단장은 2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조 위원장 논란은) 객관적인 팩트 체크가 필요하다"며 "정확하게 당사자로부터 확인하는 것이 필요하며 그에 따라 이후의 대책이 나오지 않을까 싶다"라고 ...

    한국경제 | 2021.12.02 10:11 | 김대영

  • thumbnail
    강용석 '친자불일치' 공개하자…조동연 "저같은 사람은 기회 없나"

    '인재영입 1호' 조동연 더불어민주당 선거대책위원회 상임선대위원장이 자신을 둘러싼 사생활 논란에 대해 "저 같은 사람은 (이혼 뒤) 10년이 지난 이후에 또는 20, 30년이 지난 이후에 아이들에게 조금 더 당당하게 일하는 엄마의 모습을 다시금 보여줄 기회를 허락받지 못하는 것인가"라고 말했다. 조 위원장은 2일 "죽을 만큼 버텼다"면서 울먹였다. 그의 해명은 강용석 변호사가 "조동연 ...

    한국경제 | 2021.12.02 10:09 | 이미나

  • thumbnail
    '한국판 차베스' 비판 받던 이재명, 기본소득도 포기 시사 [임도원의 BH 인사이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이번에는 자신의 '트레이드마크' 공약인 기본소득을 추진하지 않을 수 있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이 후보는 2일 보도된 국민일보와의 인터뷰에서 "기본소득 정책도 국민들이 끝까지 반대해 제 임기 안에 동의를 받지 못한다면 추진하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공론화하고 토론을 한 뒤에도 국민들이 끝까지 동의하지 않을 경우, 하지 말아야 하는 것이 민주주의"라며 "철회나 ...

    한국경제 | 2021.12.02 10:09 | 임도원

  • thumbnail
    안병진 쓴소리 "이재명, 역사왜곡단죄법 제발 하지 않았으면"

    민주당 토론회 "경제 대통령 브랜드 훼손…이재명, 대통령다움 더 필요" 안병진 경희대 미래문명원 교수는 2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를 향해 "역사왜곡단죄법을 제발 하지 않으셨으면 한다"며 쓴소리를 했다. 안 교수는 지난 2012년 총선 때 당 중앙선대위 인터넷소통위원장을 지내고, 이후에도 당 혁신 관련 토론회에 자주 참석한 '친민주당' 인사이나, 당 내에서는 '쓴소리 전담'으로 더 잘 알려져있다. 그는 지난 4월 민주당 초선의원 모임인 ...

    한국경제 | 2021.12.02 09:50 | YONHAP

  • thumbnail
    조동연, 사생활 논란 해명하며 '울먹'…"죽을만큼 버텨왔다"

    조동연 더불어민주당 선거대책위원회 상임선대위원장이 자신을 둘러싼 사생활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그는 울먹이면서 "죽을 만큼 버텼다"라고 했다. 조 위원장은 2일 KBS 라디오 '최경영의 최강시사'에서 "개인적인 사생활로 인해 많은 분이 불편함을 분명히 느끼셨을 것"이라며 "분노도 느끼셨을 텐데 너무 송구스럽고 죄송하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일단 처음부터 좀 기울어진 ...

    한국경제 | 2021.12.02 09:38 | 김대영

  • thumbnail
    국민의힘 "경항모 예산, 국책사업 대못박기…절대 수용불가"

    ...지역화폐·손실보상금 하한액 당정 합의에도 '반대' 국민의힘은 예산안 법정 처리시한일인 2일 막판 변수로 돌출한 경항공모함(경항모) 사업 예산에 수용할 수 없다는 입장을 재차 확인했다. 국민의힘은 이날 오전 3시께까지 더불어민주당 측과 경항모 사업을 놓고 의견을 교환했지만 합의점을 찾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항모 사업의 경우 연간 최소 1조원 이상 고정 운영비가 드는데다 최종적으로 수십조원을 웃도는 비용이 예상되지만, 정부 측의 뚜렷한 비용 추계조차 ...

    한국경제 | 2021.12.02 09:38 | YONHAP

  • thumbnail
    조동연, 사생활 논란에 눈물…"불편함·분노 드려 송구·죄송"(종합)

    "상처 남은채로 결혼생활 깨져…저같은 사람은 도전 기회조차 허락 못 받나" "죽을만큼 버텼다…둘째 아이, 누구보다 올바르게 사랑받고 키우고 있어" 김병준 '브로치' 발언에 "여성은 액세서리 아냐…굉장히 유감"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 선대위의 1호 영입인재인 조동연 상임공동선대위원장은 최근 불거진 사생활 논란과 관련해 "제 개인적 사생활로 인해 많은 분이 불편함과 분노도 느꼈을 텐데 너무 송구하고 죄송스럽다"고 2일 밝혔다. 조 위원장은 ...

    한국경제 | 2021.12.02 09:33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MB·박근혜 사면 반대 재확인…"잘못했단 얘기도 안해"

    ... "지금이라도 소급입법으로 공소시효를 폐지해서 지금이라도 (추가) 처벌을 해야 한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 후보가 두 전직 대통령의 사면 문제에 대해 다시 선을 그은 것은 지지층을 고려한 조치로 풀이된다. 민주당 지지층이 두 전직 대통령 사면을 국민 통합보다는 특권층 봐주기로 인식하는 상황에서 스탠스를 모호하게 할 경우 역풍을 맞을 수 있다는 판단에서다. 올해 연초에 이낙연 전 대표가 사면론을 거론했다가 당내에서 큰 비판을 받은 것도 이 ...

    한국경제 | 2021.12.02 09:27 | YONHAP

  • thumbnail
    [고침] 국제(미 기업 CEO·내부자들, 올해 역대 최대 81조…)

    ... 달러어치를 팔았는데, 내년 1월 1일부터 7%로 부과되는 워싱턴주 자본이득세를 고려하면 2천만 달러의 세금을 아낀 것으로 분석된다. 워싱턴주 세금을 고려할 때 베이조스 창업자 역시 최대 7억 달러를 절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뿐 아니라 민주당이 '슈퍼 리치'를 상대로 증세를 추진하고 있어 연방 세금도 올라갈 가능성이 크다. 올해 들어 주가가 1,500% 폭등한 AMC엔터테인먼트의 애덤 애런 CEO는 지난달 회사 주식 62만5천 주를 2천500만 달러에 팔아 차익을 실현하기도 ...

    한국경제 | 2021.12.02 09:26 | YONHAP

  • thumbnail
    조동연, 사생활 논란에 눈물…"많은 분들이 불편, 송구·죄송"

    "상처 남은채로 결혼생활 깨져…죽을만큼 버텼고 일하고 공부했다" "아이들 현 가정서 올바르게 사랑받고 있어…앞으로도 그럴 것"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 선대위의 1호 영입인재인 조동연 상임공동선대위원장은 최근 불거진 사생활 논란과 관련해 "제 개인적 사생활로 인해 많은 분이 불편함과 분노도 느꼈을 텐데 너무 송구하고 죄송스럽다"고 2일 밝혔다. 조 위원장은 이날 ...

    한국경제 | 2021.12.02 08: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