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8,6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군주둔 이라크기지 또 피격…바이든 취임 후 23번째

    바그다드 공항에 로켓…"미군철수 주장 친이란 세력이 배후" 미군이 주둔하는 이라크 기지가 또 로켓 공격을 받았다고 AFP통신이 보도했다. 미군 사상자는 없었으나 친이란 세력의 소행으로 추정되는 만큼 미국과 이란이 긴장이 고조될 것으로 예상된다. 소식통들에 따르면 22일(현지시간) 바그다드 공항 내 이라크 군부대에 로켓 3발이 떨어져 이라크 병사 1명이 다쳤다. 이 기지에는 미국이 주도하는 극단주의 무장세력 퇴치전에 참여하는 미군 부대가 주둔하고 ...

    한국경제 | 2021.04.23 11:09 | YONHAP

  • thumbnail
    미군 주둔한 이라크 공군기지에 로켓포 공격…5명 부상

    공격 주체 확인안돼…미, 친이란 이라크 민병대 소행 의심 18일(현지시간) 미군 병력이 주둔하는 이라크 공군기지에 로켓포 공격으로 5명이 부상했다고 AFP통신이 보도했다. AFP에 따르면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 북부에 있는 발라드 공군기지에 로켓 두 발이 떨어졌으며, 미국 보안서비스업체 샐리포트의 직원 숙소와 구내식당을 타격했다. 이번 공격으로 이라크 군인 3명과 외국인 직원 2명이 다친 것으로 알려졌다. 공격 주체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

    한국경제 | 2021.04.19 07:39 | YONHAP

  • thumbnail
    사우디-이란, 5년만에 직접 대화... 관계 복원 나서나

    5년 전 외교관계를 단절했던 사우디아리비아와 이란이 최근 직접 만나 관계개선 등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18일 파이낸셜타임스는 3명의 외교 소식통 발언을 인용해 사우디와 이란의 정부 대표들이 지난 9일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예맨 내전과 이란 핵합의 재개에 관한 의견을 주고 받았다고 보도했다. 이슬람 수니파 종주국 사우디와 시아파 종주국 이란은 서로 경쟁·적대 체제를 유지해오다 2014~2015년 무렵 예멘 내전 등으로 외교관계가 사실상 ...

    한국경제 | 2021.04.18 19:52 | 김리안

  • thumbnail
    "이라크 바그다드 시장서 폭발…1명 사망·12명 부상"

    AP 통신 이라크군 인용 보도 이라크의 수도 바그다드에서 폭발이 발생해 1명이 숨지고 12명이 다쳤다고 AP 통신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라크군에 따르면 이날 폭발은 바그다드 동부 사드르시티 지역 시장에서 발생했다. 폭발 원인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AP는 이라크 동부 지역에서 검은 연기가 피어올랐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1월 21일 바그다드 중심부의 밥 알샤르키 지역에서 자살 폭탄 조끼를 착용한 테러범 2명이 시장 한 가운데서 ...

    한국경제 | 2021.04.15 21:36 | YONHAP

  • thumbnail
    남태희·정우영 뛰는 알사드, 카타르 리그 '무패 우승'

    ... 정규리그 최종전인 이날 남태희는 교체 선수 명단에 포함됐으나 출전하지는 않았고, 정우영은 엔트리에서 아예 빠졌다. 오는 15일부터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를 치르는 알사드는 올 시즌 21골로 득점왕을 차지한 바그다드 부네자(알제리)도 선발에서 제외하는 등 로테이션을 가동했다.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 남태희는 18경기를 뛰며 7골 4도움을 기록했고, 정우영도 18경기에 출전해 우승에 힘을 보탰다. 2011-2012시즌부터 카타르에서 활약하며 ...

    한국경제 | 2021.04.10 10:43 | YONHAP

  • thumbnail
    이란, 176명 사망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 관련 10명 기소

    ... 그러면서 "방공 부대의 오인 발사에 있어서 해당 항공기(우크라이나 여객기)는 책임이 없다"고 덧붙였다. 우크라이나항공 여객기 격추 사건은 미국과 이란의 군사적 충돌이 임박한 긴장 속에 발생했다. 지난해 1월 3일 미군이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이란 군부 실세 가셈 솔레이마니 혁명수비대 쿠드스군 사령관을 무인기로 폭사시키자 이란은 이에 대한 보복으로 1월 8일 새벽 미군이 주둔한 이라크 군기지를 향해 탄도미사일 22발을 발사했다. 공교롭게 탄도미사일이 발사된 지 1시간여 ...

    한국경제 | 2021.04.06 17:15 | YONHAP

  • 美·이라크 대화 사흘 앞두고…이라크 미군 기지에 또 로켓 공격

    4일(현지시간) 이라크 바그다드 북부 지역의 미군 주둔 공군기지 부근에 로켓 두 발이 떨어졌다고 AFP통신이 보도했다. 이번 공격으로 인명·재산 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AFP통신은 "미국과 이라크간 '전략적 대화' 회담을 사흘 앞두고 공격이 발생했다"고 지적했다. 미국과 이라크는 오는 7일에 전략적 대화 회담을 연다.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 출범 이래 처음이다. 공격 주체는 밝혀지지 ...

    한국경제 | 2021.04.04 23:10 | 선한결

  • thumbnail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는 실수" 이란 당국 최종 조사 결과

    ... 불과하다"며 "우리는 진실을 밝히고 이 범죄에 대한 책임을 묻는 것에 있어서 피하지 않을 것"이라고 썼다. 우크라이나항공 여객기 격추 사건은 미국과 이란의 군사적 충돌이 임박한 긴장 속에 발생했다. 지난해 1월 3일 미군이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이란 군부 실세 가셈 솔레이마니 혁명수비대 쿠드스군 사령관을 무인기로 폭사시키자 이란은 이에 대한 보복으로 1월 8일 새벽 미군이 주둔한 이라크 군기지를 향해 탄도미사일 22발을 발사했다. 공교롭게 탄도미사일이 발사된 지 1시간여 ...

    한국경제 | 2021.03.18 02:17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미군 기지에 또 로켓포 공격…인명 피해는 없어

    15일 저녁(현지시간)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 북부 발라드 지역의 공군기지가 7발의 로켓 공격을 받았다고 AFP·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이라크군 관계자는 이 가운데 5발은 미군이 머물고 있는 공군기지에 떨어졌으며 2발은 기지 외부에 떨어졌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이날 공격으로 다친 사람은 없으며 민가 1채가 손상됐다고 말했다. . 이번 로켓포 7발 모두 군기지 동쪽에 있는 디얄라주의 각기 다른 마을에서 발사됐다고 그는 덧붙였다. 현지 정보기관 ...

    한국경제 | 2021.03.16 11:10 | YONHAP

  • thumbnail
    교황 "역사적 여정 가능케 한 이라크 국민에 감사"

    ... 희망을 봤다며 "이라크 국민은 평화롭게 살 권리가 있고, 그들에게 속한 존엄을 재발견할 권리가 있다"고 강조했다. 종교·문화적 뿌리를 지닌 '역사의 땅' 이라크를 파괴한 전쟁과 테러의 잔혹성도 다시 한번 상기시켰다. 교황은 "무엇이 바그다드를 파괴했나. 그것은 전쟁"이라며 "이는 시대의 변화와 함께 자신을 변형시키며 지금도 계속해서 인간성을 말살하고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전쟁에 대한 대답은 다른 전쟁이 아니며, 무기에 대한 대답은 다른 무기가 아니다. ...

    한국경제 | 2021.03.11 05: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