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8,6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라크 방문했던 교황, 시아파 지도자와 만남 "내 영혼에 좋은 일"

    ... 프란치스코 교황은 "나는 신앙과 참회의 순례를 하고 위대하고 현명한 사람, 하나님의 사람을 찾아야 할 필요성을 느꼈다"며 "그의 말을 듣는 것은 만으로 그것을 알 수 있었다"고 전했다. 앞서 교황은 지난 5일 바그다드 대통령궁에서 바흐람 살레 대통령과 만나 "상대방을 같은 인류의 일원으로 보는 법을 배워야만 효과적인 재건의 과정을 시작할 수 있을 것"이라며 밝혔다. 또 "이라크의 모든 종교인은 시아파 무슬림과 같이 보호받아야 ...

    한국경제 | 2021.03.09 01:29 | 김정호

  • thumbnail
    내전으로 찢긴 이라크에 화합·공존의 씨앗 뿌리고 떠난 교황

    3박 4일간의 사상 첫 이라크 방문 마무리…형제애·평화 강조 프란치스코 교황이 3박 4일간의 역사적인 이라크 방문 일정을 마무리하고 8일 오전(현지시간) 귀국길에 올랐다. 교황은 이날 오전 바그다드 국제공항에서 바흐람 살레 대통령의 환송 인사를 받고서 이탈리아 로마행 전용기에 탑승했다. 바그다드에서 로마까지는 4∼5시간이 소요되는 비행 여정이다. 교황의 이라크 방문은 2천 년 가톨릭 역사상 처음으로, 13억 신자를 포함한 전 세계인의 큰 관심을 ...

    한국경제 | 2021.03.08 19:07 | YONHAP

  • thumbnail
    교황, IS에 초토화된 이라크 북부 찾아 '평화공존, 희망' 호소(종합2보)

    ... 엎드려 숨진 채 발견된 알란의 사진은 전 세계에 난민의 비극을 일깨우는 상징이 됐다. 이날 교황은 오랜 시간 압둘라 쿠르디와 대화했고, 가족을 잃은 아버지의 고통을 경청했다고 교황청은 전했다. 아르빌 방문 일정을 끝낸 교황은 수도 바그다드로 이동해 이튿날 오전 로마로 떠날 예정이다. 교황은 2013년 즉위 이래 여러 차례 전쟁 피해를 입은 이라크를 방문하고 싶다는 뜻을 공개적으로 피력한 바 있으며, 지난 5일 이라크에 도착해 3박 4일 일정을 소화했다. 전날 ...

    한국경제 | 2021.03.08 05:28 | YONHAP

  • thumbnail
    교황, IS에 초토화된 이라크 북부 찾아 '평화공존, 희망' 호소(종합)

    ... 아르빌은 지난 수년간 IS의 폭력을 피해 연고지를 떠난 난민들의 수용소가 돼 왔다. 교황 경호대 측은 이라크 북부 지역에 여전히 IS 잔당이 남아있음을 고려해 이날 경계 태세를 최고조로 높였다. 아르빌 미사를 끝낸 교황은 수도 바그다드로 이동하면서 이라크 방문 일정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교황은 2013년 즉위 이래 여러 차례 전쟁 피해를 입은 이라크를 방문하고 싶다는 뜻을 공개적으로 피력한 바 있으며, 지난 5일 이라크에 도착해 3박 4일 일정을 소화했다. 전날 ...

    한국경제 | 2021.03.08 02:00 | YONHAP

  • thumbnail
    아브라함 고향 찾은 교황…"신의 이름 빌린 폭력은 신성모독"

    ... 알시스타니에게 이라크 내 소수파인 기독교인들을 무슬림들이 포용할 것을 촉구했다. 교황과의 회동 후 알시스타니는 "이라크의 기독교인은 다른 이라크인과 같이 평화와 공존 속에서 살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나자프·우르 방문을 마치고 바그다드로 돌아온 성 요셉 대성당에서 미사를 집전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우려로 미사 참여 인원은 100명으로 제한됐으며, 이슬람 신자인 바흐람 살레 이라크 대통령과 외무장관, 국회의장 등이 포함됐다. 전날 이라크에 ...

    한국경제 | 2021.03.07 02:24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방문한 프란치스코 교황, 시아파 지도자와 역사적 만남

    ... 알시스타니와 회동해 '평화로운 공존'의 메시지를 전했다. AP통신에 따르면 약 50분간 비공개로 진행된 회동에서 교황은 알시스타니에게 이라크 내 소수파인 기독교인들을 무슬림들이 포용할 것을 촉구했다. 교황은 전날 바그다드 대통령궁에서 바흐람 살레 대통령과 만나 "상대방을 같은 인류의 일원으로 보는 법을 배워야만 효과적인 재건의 과정을 시작할 수 있을 것"이라며 밝혔다. 또 "이라크의 모든 종교인은 시아파 무슬림과 같이 보호받아야 ...

    한국경제 | 2021.03.06 23:49 | 김정호

  • thumbnail
    이라크 간 교황, 시아파 지도자와 역사적 만남…'공존' 피력(종합)

    ... 내놓을 경우 자신들의 처지가 나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AP는 설명했다. 이라크에서 가장 존경받는 최고 종교지도자 알시스타니와 교황의 만남은 현지에서 TV로 생중계됐고, 주민들은 환호하며 시청했다고 AP통신은 전했다. 전날 바그다드 국제공항에 도착한 교황은 바흐람 살레 이라크 대통령 등 현지 고위 관계자와 만나 "폭력과 극단주의, 파벌, 편협한 행동이 중단돼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후 같은 날 오후 바그다드의 '구원의 성모' 대성당을 방문해 "이라크의 기독교인은 ...

    한국경제 | 2021.03.06 17:21 | YONHAP

  • thumbnail
    교황, 이라크서 시아파 지도자 만났다…'평화로운 공존' 언급

    ... 전하고 이라크 내 소수파인 기독교인들을 무슬림들이 포용할 것을 촉구했다. 이라크에서 가장 존경받는 최고 종교지도자 알시스타니와 교황의 만남은 현지에서 TV로 생중계됐고, 주민들은 환호하며 시청했다고 AP통신은 전했다. 전날 바그다드 국제공항에 도착한 교황은 바흐람 살레 이라크 대통령 등 현지 고위 관계자와 만나 "폭력과 극단주의, 파벌, 편협한 행동이 중단돼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후 같은 날 오후 바그다드의 '구원의 성모' 대성당을 방문했다. 교황이 이라크를 ...

    한국경제 | 2021.03.06 16:15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방문한 교황 "폭력과 극단주의 중단해야"(종합)

    ... 희생당한 야지디족 언급 가톨릭 2천 년 역사상 처음으로 이라크를 방문한 프란치스코 교황이 폭력과 극단주의의 중단을 촉구했다. AP·AFP 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프란치스코 교황은 5일(현지시간) 오후 2시께 전용기편으로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 국제공항에 도착했다. 무스타파 알카드히미 이라크 총리가 전용기 앞에서 교황을 맞았으며, 교황은 의장대를 사열한 후 이라크 국민의 환영을 받으며 대통령궁으로 이동했다. 대통령궁에서 바흐람 살레 대통령 등 이라크 고위 관계자와 ...

    한국경제 | 2021.03.06 02:17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방문한 프란치스코 교황의 당부 "폭력과 극단주의 멈춰야"

    역대 교황 중 처음으로 이라크를 방문한 프란치스코 교황이 폭력과 극단주의의 중단을 촉구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현지시간 5일 바그다드 대통령궁에서 바흐람 살레 대통령과 만나 "상대방을 같은 인류의 일원으로 보는 법을 배워야만 효과적인 재건의 과정을 시작할 수 있을 것"이라며 밝혔다. 또 프란치스코 교황은 "이라크의 모든 종교인은 시아파 무슬림과 같이 보호받아야 할 권리가 있다"며 "종교적 소수민족을 ...

    한국경제 | 2021.03.06 00:56 | 김정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