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3611-103620 / 103,9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나라, 大權-黨權 분리..국가혁신위 중간보고서

    ... 전망이다. 한편 분리론과 관련,당내 인사들 사이에 찬반 의견이 맞서 격론이 예상된다. 김기배 사무총장,권철현 대변인 등 이회창 총재 측근들은 "당권·대권 분리가 과연 국가 경쟁력과 국정 운영에 도움이 되는지 따져봐야 한다"며 다소 부정적인 입장을 피력하고 있다. 반면 '포스트 이회창'을 노리는 최병렬 박근혜 부총재 등은 "한국 정치사에 일대 사건이며 획기적인 발전을 가져올 것"이라면서 지지하고 있다. 김형배 기자 khb@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2.11 17:57

  • JP, 영남권 세몰이 착수

    ... 착수함으로써 사실상 '대선 행보'의 첫발을 내딛는 의미로도 해석됐다. 김 총재는 기자간담회및 후원회 연설을 통해 박정희(朴正熙) 전 대통령에 대한 향수가 남아있는 지역정서를 감안한 듯, 이날 한나라당 대선경선 출마를 선언한 박근혜(朴槿惠) 부총재를 화끈하게 밀어준 반면, 경쟁상대인 이회창(李會昌) 총재를 마구 깎아내려 관심을 모았다. 탄핵안 무산에 대해서도 김 총재는 "한나라당 혼자서 탄핵하겠다고 생각해놓고 우리당과는 한마디 상의한 적도 없다"며 "이회창씨가 ...

    연합뉴스 | 2001.12.11 15:34

  • JP "박근혜 파괴력 있을 것"

    자민련 김종필(金鍾泌.JP) 총재는 11일 한나라당박근혜(朴槿惠) 부총재의 대선 경선출마 선언에 대해 "대단한 파괴력이 있으리라 생각하며 이를 부정할 사람이 별로 없을 것"이라고 평했다. 김 총재는 이날 오후 동대구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이회창(李會昌)씨가 걱정할 대상이 아닌가 생각한다"면서 "박근혜 의원의 결단을 환영하며 잘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이 총재의 영남지지도에 대해서도 "지난 번(4.13총선) 있었던 지지도가 꼭이회창씨를 ...

    연합뉴스 | 2001.12.11 14:59

  • 野 '예비선거제' 당내반응

    한나라당 박근혜(朴槿惠) 부총재가 11일 당 대선후보 선출을 위한 경선 출마를 공식 선언하면서 예비선거제 도입을 주장한데 대해 당내 반응이 엇갈리고 있다. 비주류측은 적극 환영하고 나섰으나 이회창(李會昌) 총재측은 시간을 갖고 국가혁신위의 논의 결과를 지켜봐야 한다며 유보적인 입장을 보였다. 비주류 중진인 이부영(李富榮) 부총재는 "지금까지 대의원들이 지구당위원장의 지시에 따라 투표를 해왔다"면서 "이런 상황에서 1인 지배체제하의 경선은 무의미한 ...

    연합뉴스 | 2001.12.11 11:22

  • 야 '당.대권분리' 수용 가닥

    ... 우선 민주당이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의 총재직 사퇴 이후 당쇄신 발전방안 논의를 통해 당내 민주화 바람을 일으키며 의제를 선점하고 있는데 대한 대응 성격이 강한 것으로 보인다. 나아가 당내에서도 김덕룡(金德龍) 이부영(李富榮) 박근혜(朴槿惠) 의원 등 비주류 중진은 물론 미래연대 등 소장파 의원들까지 `제왕적 총재론'에 비판론을 펴고 있고, 이것이 자칫 당내 분란으로 비화될 소지도 있는 만큼 이를 사전에 제압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김기배(金杞培) 사무총장이 ...

    연합뉴스 | 2001.12.11 11:21

  • 여야 '정치개혁' 논의 급속확산

    민주당이 내년 대선후보를 일반유권자도참여하는 국민선거인단을 통해 선출하는 `국민경선제'를 실시키로 한 데 이어 한나라당에서 박근혜(朴槿惠) 부총재가 11일 예비선거제 도입을 주장하는 등 여야 모두 정치개혁 논의가 확산되고 있다. 특히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이 민주당 총재직을 사퇴, 정치에서 손을 떼고 초당적인 입장에서 남은 임기중 국정에만 전념하겠다고 밝힌 이후 탄력을 받고 있는 민주당의 쇄신운동이 정치권 전반으로 번지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 ...

    연합뉴스 | 2001.12.11 11:10

  • JP '昌' 비판 'IJ' 관대

    ... 냉소적반응을 보였다. 이에 반해 '이인제 고문을 평가해달라'는 주문에 "이 의원의 큰 희망을 내가 알고 있다"면서 "모두 뜻들이 달성됐으면 좋겠다"고 우호적인 시각을 보였다. 한편 JP는 이날 대선 경선 도전을 선언한 한나라당 박근혜(朴槿惠) 부총재에 대한 지지 여부와 관련, "그런 질문은 오해의 소지가 많다"며 말을 아꼈다. JP는 정계개편과 관련, "태동하는 것이 있는 듯 하다"면서 "거품처럼 없어지는 경우도 있겠지만 지금 이런 상태로 갈 수는 없을 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1.12.11 10:56

  • 박근혜씨 `당개혁기구' 구성 제의

    한나라당 박근혜(朴槿惠) 부총재는 11일 대선후보 선출을 위한 당내 경선 출마를 공식 선언하고 경선방식 변경을 포함한 정치개혁을 위해 `한나라당 당개혁 추진협의회' 구성을 제안했다. 박 부총재는 이날 오전 국회의원회관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갈등과 분열,정쟁의 역사를 접고 화해와 화합의 역사를 여는 첫 걸음을 내딛고자 한다"면서 "한나라당 대통령 후보가 돼 국민과 당원의 뜻을 모아 반드시 정권을 창출하겠다"고 경선출마를 공식화했다. 그는 ...

    연합뉴스 | 2001.12.11 10:34

  • thumbnail
    박근혜 부총재 "경선출마"

    한나라당 박근혜 부총재가 11일 오전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한나라당 대통령후보 경선 출마를 선언, 기자들에게 자신의 입장을 설명하고 있다./연합

    한국경제 | 2001.12.11 09:54

  • 한나라 박근혜 부총재 내년 대권도전..11일 경선참여 선언

    한나라당 박근혜 부총재가 11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당내 대선후보 경선출마를 공식 선언한다. 박 부총재는 10일 대구에서 송년 기자 간담회를 갖고 "정치개혁 및 화합을 이루기 위해 경선에 참여키로 뜻을 굳혔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부총재는 이어 "3김 정치를 극복하자는 것은 1인 보스체제를 극복하려는 것"이라며 이회창 총재를 겨냥한 뒤 "정치개혁은 공천과 당재정을 투명화하고 당권과 대권을 분리해야 가능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전당대회 ...

    한국경제 | 2001.12.10 20: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