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03,6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18선 제압한 0선…정권·세대교체 열망에 전략투표 뚜렷

    ... 이변을 일으켰다. 차기 대선을 9개월 남겨둔 이 대표 앞에는 보수진영의 화합을 이끌고 정권교체를 이뤄내야 하는 무거운 과제가 놓여있다. ◇ 이준석표 새 정치 이 대표는 "정치하면서 1등은 처음"이라고 했다. 10년 전 '박근혜 키즈'로 처음 여의도 땅을 밟은 그가 선배들의 정치 문법에 균열을 일으키고서 얻은 값진 성과다. 이 대표가 지난달 초 "당 대표에 진지한 관심을 두고 도전할 것"이라며 출사표를 던졌을 때만 해도 그의 당선을 진지하게 예상한 이는 ...

    한국경제 | 2021.06.11 11:25 | YONHAP

  • thumbnail
    2030 남성들 폭발적 지지…이준석, 헌정사 새로 썼다 [종합]

    ... 당원 투표(70%)와 일반여론조사(30%)를 합산해 당선자를 가렸다. 최종 투표율은 45.36%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직전에 치러진 2019년 전당대회 투표율은 24.58%다. 이준석 대표는 20대 중반이던 2011년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 영입돼 국민의힘 전신인 새누리당에 입당했다. 2016년 이후 총선·보궐선거 등에 3번 출마했지만 모두 낙선한 바 있다. 선거에 여러 차례 출마했으나 한 번도 당선되지 못했던 30대 청년 이준석 대표가 ...

    한국경제 | 2021.06.11 11:18 | 김명일

  • thumbnail
    '유쾌한 반란' 성공한 이준석…0선·30대 제1야당 대표 탄생

    ... 당원 투표(70%)와 일반여론조사(30%)를 합산해 당선자를 가렸다. 최종 투표율은 45.36%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직전에 치러진 2019년 전당대회 투표율은 24.58%다. 이준석 대표는 20대 중반이던 2011년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 영입돼 국민의힘 전신인 새누리당에 입당했다. 2016년 이후 총선·보궐선거 등에 3번 출마했지만 모두 낙선한 바 있다. 선거에 여러 차례 출마했으나 한 번도 당선되지 못했던 30대 청년 이준석 대표가 ...

    한국경제 | 2021.06.11 11:00 | 김명일

  • thumbnail
    朴키즈로 출발, 산전수전 속 2030 열망 업고 野지휘봉

    국민의힘 6·11전당대회에서 제1야당 지휘봉을 거머쥔 이준석 신임 당대표는 10년전 '박근혜 키즈'로 여의도 정가에 입문했다. 2011년 박근혜 당시 한나라당 비상대책위원장은 미 하버드대 출신 26세 청년에게 주목하고 비대위원으로 깜짝 영입했다. 저소득층 학생을 대상으로 무료과외 교육봉사 단체를 운영하는 벤처기업가라는 특이한 '스펙'도 언론의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김종인·이상돈 당시 비대위원과 함께 '박근혜 비대위 3인방'으로 꼽히며 보수진영 ...

    한국경제 | 2021.06.11 10:57 | YONHAP

  • thumbnail
    홍준표 "尹, 박근혜에 직권남용 무자비하더니…아이러니"

    ... "직권남용죄는 제가 검사 시절에 단 한 번도 적용해보지 않았던, 구성 요건이 아주 까다로운 범죄"라며 "이 죄가 조자룡의 헌 칼처럼 무자비하게 적용됐던 때가 문재인 정권이 적폐청산 수사를 했을 때"라고 적었다. 이어 "당시 윤석열 검찰이 박근혜 전 대통령을 비롯해 청와대 비서실장·수석 등 정권의 모든 사람에게 무자비하게 적용했던 게 직권남용죄"라고 말했다. 홍 의원은 "직권남용죄로 일어선 윤 전 총장이 직권남용죄로 수사를 받는다니 혐의 유무를 떠나서 참 아이러니한 일"이라며 ...

    한국경제 | 2021.06.10 23:44 | YONHAP

  • thumbnail
    홍준표, 尹 직권남용 수사에…"혐의 있다면 부메랑, 없다면 정치탄압"

    ... 구성요건이 아주 까다로운 범죄"라고 운을 뗐다. 그는 "그런데 그 직권남용죄가 조자룡의 헌칼처럼 무자비하게 적용됐던 때가 문제인 정권이 적폐청산 수사를 했을 때"라면서 "당시 윤석열 검찰은 박근혜 전 대통령을 비롯해 대통령 비서실장, 청와대 수석, 장관 등 박근혜 정권의 모든 사람들에게 보수우파 정책집행을 직권남용으로 몰아 적용했던 것이 직권남용죄"라고 설명했다. 홍 의원은 "그 직권남용죄를 공수처가 윤석열 전 ...

    한국경제 | 2021.06.10 23:43 | 이보배

  • thumbnail
    새바람 부는 야권…윤석열·국민의힘 지지율 동반 급등

    ... 국정농단 사태 이후 최고 국민의힘 지지율도 눈에 띄게 상승하고 있다. 이날 리얼미터가 공개한 정당 지지도 여론조사에서 국민의힘 지지율은 40.1%로 28.6%에 그친 민주당을 11.5%포인트 앞섰다. 이날 국민의힘 지지율은 2016년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국정농단 사태가 본격화된 이후 가장 높은 수준. 이번 당 대표 경선에서 이 후보와 김웅·김은혜 후보 등 신진 세력들이 선전하자 정권교체의 기대가 반영되고 있다는 해석이 나왔다. 국민의힘 전당대회의 컨벤션 효과가 ...

    한국경제 | 2021.06.10 17:53 | 이동훈/조미현

  • thumbnail
    "국민의힘 지지도 40% 돌파…민주당은 28%"(종합)

    ... 조사한 결과, 국민의힘 지지율은 40.1%로 기존 최고치(4월 5∼9일, 39.4%)를 경신했다. 더불어민주당은 28.6%였고 국민의당 7.8%, 열린민주당 6.4%, 정의당 4.3% 순이었다. 국민의힘의 지지율은 2016년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태가 본격화한 이후 최고 수준이다. 이준석 당대표 후보의 돌풍, 야권 유력주자로 떠오른 윤석열 전 검찰총장 공개행보에 대한 기대감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했다고 리얼미터는 분석했다. 엠브레인퍼블릭·케이스탯리서...

    한국경제 | 2021.06.10 17:01 | YONHAP

  • thumbnail
    국민의힘 하태경, 다음주 대권도전 선언

    ... 중 출마 여부를 결심할 것으로 보인다. 출마 포부를 밝히는 별도의 행사는 고려하지 않는 것으로 전해졌다. 부산 지역 3선(해운대갑)인 하 의원은 2012년 총선에서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소속으로 당선돼 정계에 입문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국면에서 탈당했으며, 바른정당에 몸담았다가 미래통합당과의 통합 과정에서 새로운보수당 공동대표를 맡았다. 하 의원의 대권도전을 두고 친분이 두터운 유력한 차기 당권 주자인 이준석 대표 후보와 교감한 것 아니냐는 관측이 ...

    한국경제 | 2021.06.10 15:08 | YONHAP

  • thumbnail
    국민의힘 지지도 40% 돌파…민주당 20%대 추락

    ... 결과, 국민의힘 지지율은 40.1%로 기존 최고치(4월 5∼9일, 39.4%)를 경신했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은 28.6%였고, 국민의당 7.8%, 열린민주당 6.4%, 정의당 4.3% 순이었다. 국민의힘의 지지율은 2016년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태가 본격화한 이후 최고 수준이다. 이준석 당대표 후보의 돌풍, 야권 유력주자로 떠오른 윤석열 전 검찰총장 공개행보에 대한 기대감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했다고 리얼미터는 분석했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

    한국경제TV | 2021.06.10 1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