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103,6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홍준표 "尹, 박근혜에 직권남용 무자비하더니…아이러니"

    ... "직권남용죄는 제가 검사 시절에 단 한 번도 적용해보지 않았던, 구성 요건이 아주 까다로운 범죄"라며 "이 죄가 조자룡의 헌 칼처럼 무자비하게 적용됐던 때가 문재인 정권이 적폐청산 수사를 했을 때"라고 적었다. 이어 "당시 윤석열 검찰이 박근혜 전 대통령을 비롯해 청와대 비서실장·수석 등 정권의 모든 사람에게 무자비하게 적용했던 게 직권남용죄"라고 말했다. 홍 의원은 "직권남용죄로 일어선 윤 전 총장이 직권남용죄로 수사를 받는다니 혐의 유무를 떠나서 참 아이러니한 일"이라며 ...

    한국경제 | 2021.06.10 23:44 | YONHAP

  • thumbnail
    홍준표, 尹 직권남용 수사에…"혐의 있다면 부메랑, 없다면 정치탄압"

    ... 구성요건이 아주 까다로운 범죄"라고 운을 뗐다. 그는 "그런데 그 직권남용죄가 조자룡의 헌칼처럼 무자비하게 적용됐던 때가 문제인 정권이 적폐청산 수사를 했을 때"라면서 "당시 윤석열 검찰은 박근혜 전 대통령을 비롯해 대통령 비서실장, 청와대 수석, 장관 등 박근혜 정권의 모든 사람들에게 보수우파 정책집행을 직권남용으로 몰아 적용했던 것이 직권남용죄"라고 설명했다. 홍 의원은 "그 직권남용죄를 공수처가 윤석열 전 ...

    한국경제 | 2021.06.10 23:43 | 이보배

  • thumbnail
    새바람 부는 야권…윤석열·국민의힘 지지율 동반 급등

    ... 국정농단 사태 이후 최고 국민의힘 지지율도 눈에 띄게 상승하고 있다. 이날 리얼미터가 공개한 정당 지지도 여론조사에서 국민의힘 지지율은 40.1%로 28.6%에 그친 민주당을 11.5%포인트 앞섰다. 이날 국민의힘 지지율은 2016년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국정농단 사태가 본격화된 이후 가장 높은 수준. 이번 당 대표 경선에서 이 후보와 김웅·김은혜 후보 등 신진 세력들이 선전하자 정권교체의 기대가 반영되고 있다는 해석이 나왔다. 국민의힘 전당대회의 컨벤션 효과가 ...

    한국경제 | 2021.06.10 17:53 | 이동훈/조미현

  • thumbnail
    "국민의힘 지지도 40% 돌파…민주당은 28%"(종합)

    ... 조사한 결과, 국민의힘 지지율은 40.1%로 기존 최고치(4월 5∼9일, 39.4%)를 경신했다. 더불어민주당은 28.6%였고 국민의당 7.8%, 열린민주당 6.4%, 정의당 4.3% 순이었다. 국민의힘의 지지율은 2016년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태가 본격화한 이후 최고 수준이다. 이준석 당대표 후보의 돌풍, 야권 유력주자로 떠오른 윤석열 전 검찰총장 공개행보에 대한 기대감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했다고 리얼미터는 분석했다. 엠브레인퍼블릭·케이스탯리서...

    한국경제 | 2021.06.10 17:01 | YONHAP

  • thumbnail
    국민의힘 하태경, 다음주 대권도전 선언

    ... 중 출마 여부를 결심할 것으로 보인다. 출마 포부를 밝히는 별도의 행사는 고려하지 않는 것으로 전해졌다. 부산 지역 3선(해운대갑)인 하 의원은 2012년 총선에서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소속으로 당선돼 정계에 입문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국면에서 탈당했으며, 바른정당에 몸담았다가 미래통합당과의 통합 과정에서 새로운보수당 공동대표를 맡았다. 하 의원의 대권도전을 두고 친분이 두터운 유력한 차기 당권 주자인 이준석 대표 후보와 교감한 것 아니냐는 관측이 ...

    한국경제 | 2021.06.10 15:08 | YONHAP

  • thumbnail
    국민의힘 지지도 40% 돌파…민주당 20%대 추락

    ... 결과, 국민의힘 지지율은 40.1%로 기존 최고치(4월 5∼9일, 39.4%)를 경신했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은 28.6%였고, 국민의당 7.8%, 열린민주당 6.4%, 정의당 4.3% 순이었다. 국민의힘의 지지율은 2016년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태가 본격화한 이후 최고 수준이다. 이준석 당대표 후보의 돌풍, 야권 유력주자로 떠오른 윤석열 전 검찰총장 공개행보에 대한 기대감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했다고 리얼미터는 분석했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

    한국경제TV | 2021.06.10 12:02

  • thumbnail
    "국민의힘 지지도 40% 돌파…민주당은 28%"[리얼미터]

    ... 조사한 결과, 국민의힘 지지율은 40.1%로 기존 최고치(4월 5∼9일, 39.4%)를 경신했다. 더불어민주당은 28.6%였고 국민의당 7.8%, 열린민주당 6.4%, 정의당 4.3% 순이었다. 국민의힘의 지지율은 2016년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태가 본격화한 이후 최고 수준이다. 이준석 당대표 후보의 돌풍, 야권 유력주자로 떠오른 윤석열 전 검찰총장 공개행보에 대한 기대감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했다고 리얼미터는 분석했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

    한국경제 | 2021.06.10 11:48 | YONHAP

  • thumbnail
    문재인 정부 서울 아파트값 상승률, 참여정부보다 높아

    ... 이후 역대 정부와 비교했을 때 가장 높다. 특히 부동산 정책에서 문재인 정부의 뿌리라고 할 수 있는 참여정부 첫 4년간(2003.2∼2007.2) 74.6% 상승한 것보다도 높다. MB정부(이명박 정부) 4년간은 2.64% 떨어졌고, 박근혜 정부 출범 이후 4년간은 18.6% 올랐다. 문재인 정부 4년간 아파트값은 전국적으로 62.2% 오른 가운데, 17개 시도에서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인 지역은 세종(113.8%)이었다. 이 기간 대전(73.0%)과 경기(64.3%)의 ...

    한국경제TV | 2021.06.10 09:45

  • thumbnail
    서울아파트값 文정부 4년간 87% 상승…참여정부보다 높다

    청약경쟁률도 문재인 정부가 참여정부의 2배 넘어 박근혜 정부보다 입주는 늘었지만 분양은 줄어 문재인 정부 4년간 서울아파트값 상승률이 참여정부(노무현 정부) 때보다도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부동산전문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가 정권별 4년간 아파트 가격·물량·청약경쟁률을 조사한 자료에 따르면 3.3㎡당 서울 아파트값은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 2017년 5월 2천41만원에서 지난달 3천806만원으로 4년간 86.5% 올랐다. 이는 부동산 관련 ...

    한국경제 | 2021.06.10 09:29 | YONHAP

  • thumbnail
    송영길 "YS 배신한 이회창 실패…尹, 文 배신하면 도의 아냐"

    "尹, 이명박·박근혜 구속에 관여…야당 대선후보 모시는 것 모순" 경선연기론에 "원칙 지켜야지만, 특별한 사유 여부도 검토돼야"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는 10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대권 행보와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일종의 발탁 은혜를 입었는데, 이를 배신하고 야당의 대선후보가 된다는 것은 도의상 맞지 않는 일"이라고 말했다. 송 대표는 이날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 인터뷰에서 "(전임인) 문무일 전 검찰총장이 18기였는데 ...

    한국경제 | 2021.06.10 09:1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