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1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나 꼰대 아니에요"…與 대선주자들도 '파격 변신'

    ...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는 국내 최초 e스포츠 경기장을 찾아 프로게이머에게 게임을 배웠고, 정세균 전 국무총리와 용진 의원은 틱톡으로 유권자들을 만났다. 30대 중반에 보수당 수장이 된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로 인해 여권의 대선 ... 열풍에서 민주당이 소외될 수 있다는 위기감이 확산하고 있다는 전언이다. 민주당의 한 관계자는 “이 대표 당선 이후 세대교체가 정치권의 최대 화두가 되고 있다”며 “2030세대들이 갖고 있는 고민과 불만에 ...

    한국경제 | 2021.06.15 17:24 | 전범진

  • thumbnail
    남춘 인천시장 "민주당, 재선 시장에 대한 간절함 있어"

    내년 6월 1일 지방선거에서 재선에 도전하는 남춘 인천시장이 당내에서도 재선 시장을 원하고 있다고 전했다. 시장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송영길 (전) 시장 때도 그랬지만 (지역에서) 민주당 정치인들은 재선 시장에 대한 간절함이 ... 새누리당 유정복 전 안전행정부 장관은 각각 4년 임기를 마치고 차기 선거에서 재선을 노렸지만 모두 고배를 마셨다. 시장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당선과 관련, "저도 매우 놀랐으며 놀라운 선택이라고 생각한다"면서도 "정치라는 게 ...

    한국경제 | 2021.06.15 17:23 | YONHAP

  • thumbnail
    '롤' 하는 이낙연·'힙합' 정세균…청년 구애 나선 與 대권 주자

    ...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국내 최초 e스포츠 경기장을 찾아 프로게이머에게 게임을 배웠고, 정세균 전 국무총리와 용진 의원은 인기 SNS인 틱톡으로 유권자들을 만났다. 4·7 재·보궐선거 패배에서 2030 ... 열풍'에서 민주당이 소외되면 안된다는 위기감도 자리잡고 있다. 한 민주당 관계자는 "이 대표 당선 이후 세대교체가 정치권의 최대 화두가 됐다"며 "대선 주자들의 2030 문화 체험이 단순한 체험에 ...

    한국경제 | 2021.06.15 16:05 | 전범진

  • thumbnail
    [일문일답] 유승민 "그 누구보다 朴 전 대통령에 안타까운 심정"

    ... 인터뷰에서 유 전 의원은 질문마다 막힘없이 답변을 이어갔다. 그러던 그가 딱 한 번 숨을 깊게 들이쉬고 내쉰 질문은 '근혜 전 대통령'에 관한 것이었다. 단어를 하나하나 고르듯 조심스럽게 이어가면서, 유 전 의원은 중간중간 말을 멈추고 ... 이 대표에게 주어진 셈이다. 국민적 기대가 워낙 크다 보니까 기대 반, 걱정 반인 상황이다. -- 이 대표 당선으로 덕을 볼까. ▲ (웃으며) 덕을 볼 생각도 없고, 반대로 역차별을 받을 생각도 없다. 이제 당 대표와 대선 ...

    한국경제 | 2021.06.15 06:10 | YONHAP

  • thumbnail
    오세훈 이어 이준석도…野신주류 부상한 바른정당 동지들

    ... 하태경 의원 등 잠룡들까지. 최근 당내에서 급부상 중인 이들 모두는 한 가지 공통분모로 연결된다. 2017년 근혜 전 대통령 탄핵에 찬성, 집권여당인 새누리당을 탈당해 바른정당을 창당했던 '옛 동지'들이라는 점이다. 김무성·유승민 ... 털어내지는 못한 측면도 있다. 탄핵 찬성과 관련해 당내 지지층 일각의 거부감이 여전한 탓이다. 이 때문에 이 대표의 당선에 더욱 의미가 크다고 바른정당 출신 인사들은 입을 모았다. 이 대표는 평소 본인을 정계로 발탁한 전 대통령에 ...

    한국경제 | 2021.06.11 18:09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당선에 긴장한 與…경선연기 '내홍' 심화

    ... 상대하기가 버거울 것이라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이준석에 일제히 축하 건넨 與 송영길 민주당 대표는 11일 이 대표 당선과 관련해 “한국 정당 사상 최연소 제1야당 당대표 선출을 계기로 정치가 새롭게 변화되기를 기대한다”는 ... 공감한다”고 했다. 민주당 내에서 유일한 97세대(90년대 학번·1970년대생) 대선주자인 용진 의원은 ‘세대 교체’를 들고나왔다. 의원은 “민주당도 더 큰 변화로 세대 ...

    한국경제 | 2021.06.11 17:33 | 오형주

  • thumbnail
    "몰락했던 보수의 재건축"…전문가들이 보는 이준석

    ... 대표가 향후 포용력 있게 당을 운영할 수 있을지 우려된다"고 말하기도 했다. ◇ 강원택 서울대 정치외교학부 교수 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은 그 개인의 잘못이나 실정에 대한 문책의 의미도 있었지만, 보수 정치 전반에 대한 변화 요구였다. ... 예상한다. 변화의 실마리를 마련한 만큼, 한국 정치가 국민 기대 속에서 대대적으로 개편될 수도 있다. 이 대표의 당선이 정당들에 주는 교훈은 젊은 나이부터 사람을 키워야 한다는 것이다. 각 당에서도 차기 리더를 어떻게 육성할지 고민을 ...

    한국경제 | 2021.06.11 17:02 | YONHAP

  • thumbnail
    [대석칼럼] 이준석과 김정은, 그리고 남북의 MZ세대

    ... 당락의 열쇠를 가진 MZ세대에게 ‘꼰대’ 이미지를 안고 있는 ‘국민의 힘’ 은 이 대표 당선으로 단번에 현대식으로 큰 리모델링 한 셈이다. 새로 바꾼 최신식 스마트폰처럼 이것저것 눌러보니 과연 좋다고 유권자들이 반응할지는 아직 모른다. 분명한 것은 이번 여파로 여당의 용진 의원 등 젊은 정치인들이 동반하여 전면에 나설 것이고 구태정치인들은 뒤로 밀릴 가능성이 커져 한국 정치인의 물갈이가 빠르게 진행 할 것이다. ...

    The pen | 2021.06.11 17:01 | 박대석

  • thumbnail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선출에 외신 "놀라운 승리·정치 환멸"

    국민의힘 대표 경선에서 '36세 0선' 이준석 후보가 당선되는 파란에 외신도 일제히 관심을 보였다. 로이터 통신은 11일 "한국의 보수 야당이 내년 대선에 도전하기 위해 젊은이를 선택했다"며 "이준석은 한국의 주요 정당 역사에서 ... 통신도 "한국의 주요 야당이 국회의원으로 일해본 적 없는 36세 지도자를 뽑았다"고 타전했다. 또 이 대표가 근혜 전 대통령이 이끌던 보수 정당에 합류했지만, 나중에 전 대통령의 범죄 혐의를 비판했다고 전했다. 블룸버그는 ...

    한국경제 | 2021.06.11 16:55 | YONHAP

  • thumbnail
    與 "보수의 변화 반갑다…탄산수와 사이다 대결 펼치자"(종합)

    ... "합리적 보수로 발전하는 전환점 되길" 더불어민주당은 11일 국민의힘 신임 당 대표에 36세의 이준석 후보가 당선되자, 일제히 축하의 메시지를 전했다. 민주당으로서도 변화의 필요성을 체감했다고 강조했다. 이소영 대변인은 이날 ... 자리를 제안하고 싶다는 입장도 밝혔다고 이소영 대변인이 전했다. 여당의 차세대 의원들도 축하의 목소리를 보탰다. 주민 의원은 SNS에서 "새로운 바람, 새로운 정치에 대한 국민의 기대가 매우 크다"고 덕담했다. 이동학 청년최고위원은 ...

    한국경제 | 2021.06.11 16: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