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1,3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매년 위탁운영비 27억 받는 노들섬 문화공간 운영사 횡령"

    ... 스타트업으로 알려져 있다. 시로부터 받는 위탁 운영비는 연간 27억여원이다. 그동안 노들섬 개발사업은 우여곡절이 많았다. 이명 전 대통령이 서울시장 재임 시절인 2005년 노들섬에 호주 시드니 오페라하우스를 벤치마킹한 대규모 공연시설을 조성하겠다는 계획을 처음으로 세웠고, 2006년 오세훈 서울시장도 이 계획을 이어받아 사업을 추진했다. 2011년 원순 서울시장이 당선된 이후 상황은 뒤집혔다. 시장은 오페라하우스 설립 계획을 백지화하고 노들섬을 주말농장용 텃밭으로 꾸몄다. ...

    한국경제 | 2021.11.02 16:54 | 하수정

  • thumbnail
    한강 노들섬에 무슨 일이…서울시, 민간위탁사 횡령혐의 고발

    ... 어반트랜스포머컨소시엄에 위탁 운영비로 연간 27억여원을 지급하고 있다. 노들섬 개발사업은 우여곡절이 많았다. 이명 전 대통령이 서울시장 재임시절인 2005년 노들섬에 호주 시드니 오페라하우스를 벤치마킹한 대규모 공연시설을 조성하겠다는 ... 오세훈 시장은 이 계획을 이어받아 ‘한강 예술섬’ 조성 사업을 추진했다. 2011년 고(故) 원순 전 서울시장이 당선된 이후 상황은 뒤집혔다. 전 시장은 오페라하우스 설립 계획을 전면 백지화하고, 노들섬을 ...

    한국경제 | 2021.11.02 15:01 | 하수정

  • thumbnail
    與, 고발사주 의혹 '손준성 소환'에 "범죄 몸통" 尹 맹폭

    ... 아무도 기억 못 하는 빈 주머니인 만큼 더는 공력을 낭비하지 말고 진실 규명에 협조하기를 바란다"고 촉구했다. 완주 정책위의장은 "김웅 의원 소환 조사를 포함해 증거인멸을 막고 객관적 증거를 확보하기 위한 수사에 속도를 내야 ... 유력 주자인 윤 전 총장에 대한 견제도 이어졌다. 정청래 의원은 이날 TBS 라디오에 출연해 "윤 전 총장의 당선 가능성이 더 높다고 보는데, 저희는 윤 전 총장이 되면 오히려 더 편하지 않냐, 쉽게 갈 수 있지 않냐(고 본다)"고 ...

    한국경제 | 2021.11.02 12:58 | YONHAP

  • thumbnail
    [다산 칼럼] 공인에 대한 평가

    ... 쇼 덕분에, 그리고 김영삼과 김대중의 후보 단일화 실패에 힘입어 같은 해 12월 직선제로 치러진 대선에서 그는 대통령에 당선되는 데 성공했다. 이처럼 노태우의 6공(共)은 전두환의 5공(共) 태중에서 자라났다. 이 때문에 6공은 일각에서 6공이라는 표현조차 거부할 만큼, 5공의 연장으로 치부되기 일쑤였다. 평가도 그만큼 했다. 한국갤럽이 광복 70주년을 맞아 2015년 7월 말~8월 초 전국 성인 2003명을 대상으로 ‘해방 이후 ...

    한국경제 | 2021.11.01 17:27

  • thumbnail
    安 "적폐 교대만 반복…중간평가서 과반 미만시 물러나겠다"(종합)

    ... 어떤 후보보다 비리에 단호할 수 있다"며 "가장 깨끗한 대통령으로 임기를 마칠 유일한 후보"라고 강조했다. 또 "당선되면 임기 중반에 중간 평가를 받겠다"며 "국민의 신뢰를 50% 이상 받지 못하거나, 22대 총선에서 제가 소속된 ... 없다고 말씀 드렸던 것"이라고 반박했다. 야권의 킹메이커로 불리는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자신을 향해 한 평가를 한 데 대해서는 "신경 안 쓴다"고 일축했다. 안 대표의 대권 도전은 이번이 세 번째다. 2012년 ...

    한국경제 | 2021.11.01 11:55 | YONHAP

  • thumbnail
    [인터뷰] 이재명 "여권 대통합·당내 대사면…'野입각' 당대당 협의 의사"

    "빙 승부, 열린민주와 힘모아야"…"野 동의시" 전제하며 탕평내각 의지 이명·근혜 사면 반대…"北, 첨단산업 중심 투자자유국가로 만들어야" "권력구조 전면개헌 대신 기후위기 등 순차 부분개헌" "고의 가짜뉴스 책임 지워야" ... 진보 이런 편을 안 가린다"며 "(오히려) 상대가 한 이야기를 채택해서 쓰면 칭찬받는다"고 덧붙였다. '대통령 당선 후 내각에 야당 인사도 포함할 생각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저는 가능하면 역량 중심으로 판단하니 좋은 안이라고 생각한다"며 ...

    한국경제 | 2021.10.31 06:00 | YONHAP

  • thumbnail
    상철 교수 "새로운 정치철학 절실" 이재명 통합정부론 제안

    ... 된다면, 상당 부분 위축되고 주춤하였던 대한민국이 되살아날 수 있다는 전망과 함께 이재명의 통합정부론이 제시됐다. 상철 경기대 정치전문대학원 교수는 27일 오전 10시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이재명 대선 후보 지지 의원 모임인 ... 책임총리와 장관책임제도에서 완결되어야 한다"면서 "통합정부의 구체적인 구조와 내용은 선거과정과 당선 후 인수위원회가 꾸려지기까지 매우 치밀한 구상과 토론 및 시뮬레이션을 거듭하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

    한국경제 | 2021.10.27 17:16 | 이미나

  • thumbnail
    [노태우 사망] '6공실세' 철언 "'산업화→민주화' 가교…현대사 거인"

    "6·29 선언으로 민주화 장정 시작, 직선 대통령으로 기본권 신장 노력" 6공 시절 '황태자'로 불린 철언 전 의원은 26일 "산업화 시대가 민주화 시대로 이행하는 과정에서, 중간 가교 역할을 훌륭히 하신 현대사의 거인"이라며 ... 이어 " 노 전 대통령을 모시던 참모의 한 사람으로서 영면해서 평안히 잠드시길 기도하는 마음"이라고 덧붙였다. 전 의원은 노 전 대통령 당선의 일등공신으로 꼽히며 정무 제1장관, 체육청소년부 장관 등을 지냈다. 전 의원은 ...

    한국경제 | 2021.10.26 21:40 | YONHAP

  • thumbnail
    [노태우 사망] 경제브레인 김종인·황태자 철언…6공 실세들은 어디에

    ... 후 노 전 대통령이 "당신 내 옆으로 와야겠어"라고 했으며, 노 전 대통령이 그의 뜻대로 경제팀 인선을 조정해준 일화를 소개하기도 했다. 노 전 대통령 당선의 일등공신으로 꼽혔던 철언 전 의원은 6공 시절 '황태자'로 불렸다. 으로 활동하고 정무제1장관, 체육청소년부 장관 등을 지냈다. 전 의원은 노태우 정부가 88올림픽 성공을 위해 북한과 관계 개선에 공을 들일 때 전두환 정부에서 남북정상회담을 추진해 온 이력을 살려 '대통령 특보'로 ...

    한국경제 | 2021.10.26 17:21 | YONHAP

  • thumbnail
    [노태우 사망] 민주화 후 첫 '군인 대통령' 영욕의 삶

    신군부 2인자서 직선제 대통령 당선…6·29 선언 발판 대선 승리 '보통사람 시대'로 군부정권 탈색…조기 레임덕 '물태우' 오명 '북방외교'로 외교 새 지평 열어…한중, 한소 수교, 남북화해 이끌어내 퇴임 후 불법 비자금 ... 빠지고 퇴임 후 옥고를 거치는 등 그야말로 파란만장한 영욕의 삶을 살았다. 노 전 대통령은 1979년 10월26일 정희 대통령 서거에 따른 국가 위기 상황이던 12월12일 육사 동기생 전두환 전 대통령과 함께 신군부의 군권 찬탈을 ...

    한국경제 | 2021.10.26 15: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