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6,6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포토] 박주영, '날아가는 공 바라보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롯데 오픈' 1라운드 경기가 3일 인천 청라동 베어즈베스트 청라골프클럽에서 열렸다. 대회에 출전한 박주영이 1번 홀에서 티샷을 하고 있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연예 | 2021.06.03 17:08 | 변성현

  • thumbnail
    [포토] 박주영, '늘씬한 복근 드러내며 강력한 티샷'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롯데 오픈' 1라운드 경기가 3일 인천 청라동 베어즈베스트 청라골프클럽에서 열렸다. 대회에 출전한 박주영이 1번 홀에서 티샷을 하고 있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연예 | 2021.06.03 17:07 | 변성현

  • thumbnail
    수원, 슈퍼매치 3-0 완승…선두 울산 3연승·전북 7경기 무승(종합)

    ... 막바지에 돌입하면서 분위기는 더욱 과열됐다. 중원에서는 선수들의 몸싸움이 치열해졌고, 경기장을 찾은 관중들은 육성 응원을 금지했는데도 야유와 함성을 쏟아내며 경기에 열중했다. 서울은 끝까지 만회 골을 노려봤으나 후반 35분 박주영의 코너킥에 이은 황현수의 헤딩이 골대를 살짝 넘겨 뜻을 이루지 못했다. 수원은 후반 40분 정상빈의 슛이 서울 골키퍼 양한빈의 선방에 막히면서 3골 차 리드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수원은 이날 슈팅 개수에서 5개-9개로 밀렸으나, ...

    한국경제 | 2021.05.29 21:26 | YONHAP

  • thumbnail
    김건희·김민우·민상기 릴레이골…수원, 슈퍼매치 3-0 완승

    ... 막바지에 돌입하면서 분위기는 더욱 과열됐다. 중원에서는 선수들의 몸싸움이 치열해졌고, 경기장을 찾은 관중들은 육성 응원이 금지돼 있음에도 야유와 함성을 쏟아내며 경기에 열중했다. 서울은 끝까지 만회 골을 노려봤으나 후반 35분 박주영의 코너킥에 이은 황현수의 헤딩이 골대를 살짝 넘겨 뜻을 이루지 못했다. 수원은 후반 40분 정상빈의 슛이 서울 골키퍼 양한빈의 선방에 막히면서 3골 차 리드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수원은 이날 슈팅 개수에서 5개-9개로 밀렸으나, ...

    한국경제 | 2021.05.29 20:53 | YONHAP

  • [부고] 곽문부 성주이씨 종부 별세 外

    ... 前 인천 연수구 부구청장·사원·사찬씨 모친상=27일 인하대병원 발인 29일 오전 10시 032-890-3197 ▶허월만씨 별세, 조인훈씨·경숙 조은교수학학원장·영숙씨·희숙 약사·지훈 사업 모친상, 김영수·신광수·이범철씨·박주영 조선일보 부산취재본부장 장모상=28일 대구가톨릭대병원 발인 30일 오전 8시30분 053-650-4444

    한국경제 | 2021.05.28 17:52

  • thumbnail
    '분위기 반전' 서울-'설욕 다짐' 수원…시즌 두 번째 슈퍼매치

    ... 커졌다. 이에 대해 박진섭 감독은 "나상호의 부상으로 파괴력이 줄어들까 걱정이 되는 건 사실"이라면서도 "다른 신인 선수들이 있고, 그 자리에서 대신 역할을 해 줄 선수들이 있으니 잘 보완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기성용과 박주영 등 베테랑 선수들의 역할을 강조하며 "고참 선수들이 더 책임감을 더해 어린 선수들을 데리고 경기에 임할 것이다. 박주영은 결정을 지어줄 수 있는 선수이기 때문에 골도 기대해 본다"고 믿음을 드러냈다. 박건하 감독은 체력 부담을 ...

    한국경제 | 2021.05.27 15:28 | YONHAP

  • thumbnail
    '최고의 시즌' 손흥민, EPL 파워랭킹 4위…황의조는 리그1 94위

    ... 넣은 황의조는 이번 시즌 리그1 36경기에서 12골(3도움)을 터트리며 자신의 유럽 무대 한 시즌 최다 골 기록을 남겼다. 그는 2010-2011시즌 AS 모나코에서 '한국인 리그1 한 시즌 최다 득점'(12골) 기록을 쓴 박주영(FC서울)과 어깨를 나란히 하기도 했다. 리그1에서는 올랭피크 리옹의 멤피스 데파이가 7만3천863점으로 1위를 달성했다. 이 밖에 세리에A에서는 로멜루 루카쿠(7만3천951점·인터밀란)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7만2천292점)를 ...

    한국경제 | 2021.05.26 10:05 | YONHAP

  • thumbnail
    [고침] 스포츠(LPGA도 '매치퀸' 가린다…뱅크오브호프 매…)

    ... 김세영은 브리트니 올터마레이(미국), 류위(중국), 우에하라 아야코(일본)와 대결한다. 세계랭킹 7위 김효주(26)는 신지은(29), 메건 캉(미국), 앨리슨 리(미국)와 맞붙는다. 유소연(31), 이미림(31), 지은희(35), 라이언 오툴(미국) 등 한국 선수가 3명이나 모인 조도 있다. 두산 매치플레이에서 준우승한 박주영(31)의 언니인 박희영(34)은 박성현(28), 오수현(호주), 조피아 포포프(독일)와 조별 예선을 치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25 17:35 | YONHAP

  • thumbnail
    LPGA도 '매치퀸' 가린다…뱅크오브호프 매치플레이 27일 개막

    ... 김세영은 브리트니 올터마레이(미국), 류위(중국), 우에하라 아야코(일본)과 대결한다. 세계랭킹 7위 김효주(26)는 신지은(29), 메건 캉(미국), 앨리슨 리(미국)와 맞붙는다. 유소연(31), 이미림(31), 지은희(35), 라이언 오툴(미국) 등 한국 선수가 3명이나 모인 조도 있다. 두산 매치플레이에서 준우승한 박주영(31)의 언니인 박희영(34)은 박성현(28), 오수현(호주), 조피아 포포프(독일)와 조별 예선을 치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25 09:14 | YONHAP

  • thumbnail
    '황의조 66분' 보르도, 최종전서 랭스에 2-1 승리…리그1 잔류

    ... 최전방 공격수로 출격한 황의조는 후반 21분까지 그라운드를 누볐으나 공격포인트를 올리지는 못했다. 황의조는 공식전 12골 3도움으로 2020-2021시즌을 마쳤다. 이들 포인트 모두를 정규리그에서 기록했다. 황의조의 12골은 박주영이 2010-2011시즌 AS모나코에서 남긴 한국인 리그1 한 시즌 최다골과 타이기록이다. 보르도로 이적한 2019-2020시즌 6골 2도움을 올린 황의조는 프랑스에서의 두 번째 시즌에 두 자릿수 득점을 달성하며 자신의 가치를 높였다. 황의조와 ...

    한국경제 | 2021.05.24 07: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