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211-19220 / 19,3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동국.차두리 "결승行 축포 쏜다" .. 31일 코스타리카戰

    ... 코스타리카와 북중미골드컵 준결승전을 치른다. 황선홍 유상철(이상 가시와) 최용수(이치하라) 등 J리거 3인방과 무릎을 다친 왼쪽날개 이천수(고려대)가 귀국,막대한 전력 손실을 감수해야 하는 대표팀은 중앙공격형 미드필더로 뛰던 박지성(교토)마저 아킬레스건 부상으로 출전이 불투명해졌다. 또 거스 히딩크 감독이 이전 경기에서 퇴장당해 벤치에 앉지 못하게 될 가능성이 큰데다 경고가 누적된 미드필더 김남일(전남)마저 이번 경기에 나설 수 없게 됨에 따라 그야말로 ...

    한국경제 | 2002.01.30 17:27

  • [골드컵] 박지성, 코스타리카전 결장

    거스 히딩크 축구대표팀 감독은 미드필더 박지성(교토)을 코스타리카와의 북중미골드컵축구대회 준결승전에 출전시키지 않기로 했다. 대표팀의 한 관계자는 30일(이하 한국시간) "히딩크 감독이 아킬레스건 부상을 입은 박지성의 회복상태를 점검한 뒤 쉬게 하는 것이 낫다고 판단, 31일 열리는 코스타리카와의 경기에 출장시키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지난 24일 쿠바전과 28일 멕시코전에서 각각 중앙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섰던 박지성은 멕시코전을 마친 뒤부터 ...

    연합뉴스 | 2002.01.30 00:00

  • <골드컵> 한국, 최악이지만 코스타리카 넘는다

    ...킹 30위인 코스타리카와 북중미골드컵 준결승전을 치른다. 황선홍, 유상철(이상 가시와), 최용수(이치하라) 등 J리거 3인방과 무릎을 다친 왼쪽날개 이천수(고려대)가 귀국, 전력 손실이 큰 대표팀은 중앙공격형 미드필더로뛰던 박지성(교토)마저 아킬레스건 부상으로 출전이 불투명해진 상황. 게다가 아직 확정 통보는 받지 못했지만 거스 히딩크 감독이 이전 경기에서 퇴장당해 벤치에 앉지 못할 전망인 데다 경고가 누적된 미드필더 김남일(전남) 또한 특별 사면조치가 없는 ...

    연합뉴스 | 2002.01.30 00:00

  • [골드컵 이모저모] 코스타리카팀 야구로 몸풀어

    ... 대표팀 감독이 중앙 공격형 미드필더의 구멍을 메울 해법을 찾느라 고민 중이다. 미국전지훈련 들어 공격형 미드필더로 테스트를 받았던 이천수(고려대)가 무릎부상으로 이날 귀국한데다 24일 쿠바전과 28일 멕시코전에서 그 포지션을 맡았던 박지성(교토)은 멕시코전 이후 오른쪽 발목 아킬레스건 부근에 통증을 호소, 이날 훈련에 참가하지 못했기에 새 대안을 찾아야 할 상황. 이 문제에 대해 29일 취재진들에게 장난삼아 "누구를 썼으면 좋겠냐"고 물었던히딩크 감독은 "현재 2,3명을 ...

    연합뉴스 | 2002.01.30 00:00

  • <골드컵> 韓-코스타리카 감독 출사표

    ... 주전선수 몇몇이 부상을 당해 어려움에 처해 있지만 어려운 상황속에 강팀과 경기를 치르는 것은 우리에게 큰 배움의 기회가 될 것이다. 그동안 출전기회를 많이 잡지 못했던 선수들을 투입시켜 그들의 역량을 테스트할 계획이다. 박지성이 출전하지 못하게 될 경우 플레이메이커 자리는 최태욱을 비롯한 몇명을 생각하고 있으며 송종국에게는 수비를 리드하는 역할을 그대로 맡길 것이다. ▲알렉산더 기마라에스 코스타리카 감독 = 한국은 빠르고 조직력이 좋은 팀이다. 쉽지 ...

    연합뉴스 | 2002.01.30 00:00

  • [골드컵 이모저모] 히딩크 "이동국 많이 발전"

    ... 있다"고 평가했으며 "스트라이커 완초페(잉글랜드 맨체스터시티)에게 전담마크맨을 붙이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선수기용에 대해 그는 "기본적으로 포매이션(3-4-1-2)에서 변화는 없을 것"이라고 전제한 뒤 "우선 박지성(교토)을 비롯해 몇몇 잔부상을 입은 선수들의 컨디션을 점검한 뒤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히딩크 감독은 미국과 결승 또는 3-4위전에서 다시 만나게 될 가능성이 생긴데 대해 "1년사이에 4차례나 만나게 될 지 모르지만 ...

    연합뉴스 | 2002.01.29 00:00

  • [골드컵] 한국, 멕시코 꺾고 4강행

    ... 마무리 패스의 정확도 결여와 골결정력 부족으로 득점까지는 이어지지 못했지만이영표와 이을용의 측면 돌파에 이은 위협적인 센터링은 멕시코의 초반 `반짝 장세''를 비웃으며 한국이 주도권을 쥐는 데 원동력으로 작용했다. 전반 29분 박지성에 이어 후반 1분과 10분 차두리와 김도훈이 측면에서 올려준볼을 골문 앞에서 받고 헛발질, 득점 기회를 놓친 한국은 후반 12분 전반 부진의 원인이 됐던 최태욱을 빼고 최성용을 투입하면서 분위기를 완전히 반전시켰다. 전반 매끄럽지 ...

    연합뉴스 | 2002.01.28 00:00

  • [골드컵] 미드필드 엉성하고 골 결정력 부족 여전

    ... 북중미골드컵축구대회 8강전에서 멕시코와 맞선 한국은 승부차기 끝에 골키퍼 이운재의 선방으로 승리했지만 미드필드의 짜임새와 골 결정력에서 심각한 문제를 드러내며 월드컵 16강 진출에 드리운 먹구름을 떨쳐내지 못했다. 이날 한국은 박지성(교토)을 공격형 미드필더로 세우고 김남일(전남)과 이영표(안양)를 수비형 미드필더로, 이을용(부천)과 최태욱(안양)을 양날개로 세우는 미드필드진을 구성했다. 하지만 한국은 미드필드 전체를 조율해야 할 수비형 미드필더와 공격의 활로를열어야 ...

    연합뉴스 | 2002.01.28 00:00

  • [골드컵] 한국, 멕시코 꺾고 4강행

    ... 마무리 패스의 정확도 결여와 골결정력 부족으로 득점까지는 이어지지 못했지만이영표와 이을용의 측면 돌파에 이은 위협적인 센터링은 멕시코의 초반 `반짝 장세''를 비웃으며 한국이 주도권을 쥐는 데 원동력으로 작용했다. 전반 29분 박지성에 이어 후반 1분과 10분 차두리와 김도훈이 측면에서 올려준볼을 골문 앞에서 받고 헛발질, 득점 기회를 놓친 한국은 후반 12분 전반 부진의 원인이 됐던 최태욱을 빼고 최성용을 투입하면서 분위기를 완전히 반전시켰다. 전반 매끄럽지 ...

    연합뉴스 | 2002.01.28 00:00

  • [골드컵] 이천수 무릎부상, 멕시코전 진용개편

    ... 미드필더들과 화력대결을 펼칠 것으로 전망된다. 이와 함께 수비진은 송종국(부산)을 중앙에 두고 좌우로 김태영(전남), 최진철(전북)이 포진한 스리백을 유지한 가운데 이영표(안양)와 김남일(전남)이 수비형 미드필더로 나설 것으로 보인다. 또 박지성(교토)는 중앙공격형 미드필더로 재신임을 받아 공격의 활로를 여는 한편 알폰소 소사(파추카), 안토니오 산초(티그레스) 등 공격의 시발점이 되는 상대수비형 미드필더들의 움직임을 원천차단하는 중책을 맡게 됐다. 한국과 멕시코는 28일 ...

    연합뉴스 | 2002.01.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