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221-19230 / 19,3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골드컵] 이천수 무릎부상, 멕시코전 진용개편

    ... 미드필더들과 화력대결을 펼칠 것으로 전망된다. 이와 함께 수비진은 송종국(부산)을 중앙에 두고 좌우로 김태영(전남), 최진철(전북)이 포진한 스리백을 유지한 가운데 이영표(안양)와 김남일(전남)이 수비형 미드필더로 나설 것으로 보인다. 또 박지성(교토)는 중앙공격형 미드필더로 재신임을 받아 공격의 활로를 여는 한편 알폰소 소사(파추카), 안토니오 산초(티그레스) 등 공격의 시발점이 되는 상대수비형 미드필더들의 움직임을 원천차단하는 중책을 맡게 됐다. 한국과 멕시코는 28일 ...

    연합뉴스 | 2002.01.27 00:00

  • <골드컵> 한국-멕시코 측면공격 대결

    ... 11. ┌──────────────────┬──────────────────┐ │ 이을용 │ 노리에가 │ │ (이천수) │ │ │ │ 가브리엘 │ │ 김태영 이동국 │바우티스타 ┌─┤ ├─┐ │ 산초 │마│ │이│ 김남일 박지성 │ 가르세스 발데라스 │르│ │운│ 송종국 │ │티│ │재│ 이영표 김도훈 │오초아 소사 │네│ │ │ │ │스│ ├─┘ 최진철 │ 이에로 └─┤ │ │ │ │ 최태욱 │ 캄포스 │ │ │ │ └────────...

    연합뉴스 | 2002.01.26 00:00

  • [골드컵] "킬러본능 골잡이 없어 아쉽다"..히딩크 감독 일문일답

    ... 더 할 수 있게 된 것은 다행이다. 쿠바처럼 그다지 강하지 않은 팀을 상대로 여러번의 찬스에서 결정을 짓지 못한 것은 아쉽다. 특히 페널티박스 안에서 날카로운 공격을 펼치지 못했다" -이번 대회 들어 플레이메이커로 테스트한 박지성과 이천수의 플레이는 어땠나. "둘다 창조적이고 지배적인 경기를 이끄는 데는 실패했다. 아직 그 포지션을 맡기에는 둘다 너무 순진(shy)했다. 하지만 그들이 이런 경험을 쌓았다는 것은 좋은 일이다" -골결정력 문제에 대해 어떻게 ...

    한국경제 | 2002.01.24 19:21

  • [골드컵] 히딩크호 '헛발질'...그래도 8강 .. 쿠바와 0-0 비겨

    ... 1(1무1패)을 거둔 한국은 쿠바와 동률을 이루었으나 다득점에서 앞서 미국(승점 6·2승)에 이어 조 2위로 8강에 진출,오는 28일 A조 1위인 멕시코와 맞붙게 됐다. 한국은 이날 부상에서 벗어난 황선홍과 최용수를 투톱으로 세우고 박지성을 플레이메이커로 내세웠다. 또 이천수를 최선을 다할 수 있는 위치인 왼쪽 날개로 기용하는 등 가용할 수 있는 최선의 멤버로 경기를 시작했다. 그러나 야간경기로 펼쳐진 이날 한국 선수들의 움직임은 시종 실망스러움 자체였다. 공격진이나 ...

    한국경제 | 2002.01.24 17:19

  • [골드컵] 선수들, 제 역할 못찾아 우왕좌왕

    ... 축구대표팀 감독이 그동안 추구해온 `멀티 플레이어''의 실효성에 의문을 던진 졸전이었다. 히딩크 감독은 지난 20일 미국과의 경기에서 중앙공격형 미드필더로 기용했던 이천수(고려대)를 이날 그의 주 포지션이라 할 왼쪽 날개로 투입했고 박지성(교토)을 중앙공격형 미드필더로 내세우는 실험을 시도했다. 하지만 이천수는 이날 특유의 측면 돌파 능력을 살리지 못하는 한편 여러차례 패스미스를 범했다. 박지성도 중앙에서 찬스를 만들어야 할 플레이메이커로서의 역할에 적응하지 ...

    연합뉴스 | 2002.01.24 00:00

  • [골드컵] 히딩크감독, "우리에겐 킬러가 필요하다"

    ... 한경기 더 할 수 있게 된 것은 다행이다. 쿠바처럼 그다지 강하지 않은 팀을 상대로 여러번의 찬스에서 결정을 짓지못한 것은 아쉽다. 특히 페널티박스 안에서 날카로운 공격을 펼치지 못했다. --이번 대회들어 플레이메이커로 테스트한 박지성과 이천수의 플레이는 어땠나 ▲둘다 경기를 창조적이고 지배적인 경기를 이끄는데는 실패했다. 아직 그 포지션을 맡기에는 둘다 너무 순진(shy)했다. 하지만 그들이 이런 경험을 쌓았다는 것은좋은 일이다. --골결정력의 문제에 대해 어떻게 ...

    연합뉴스 | 2002.01.24 00:00

  • [골드컵] 황선홍 부상회복 선발 출격

    ... A매치(대표팀간 경기)에 92차례 출장, 통산 50골에 3골차로 다가선 황선홍은 캘리포니아주 패서디나의 로즈보울구장에서 열린 쿠바와의 B조 마지막 경기에서 최용수(이치하라)와 투톱으로 선발출장했다. 이와 함께 미드필더로는 이천수(고려대),박지성(교토),이영표(안양), 김남일(전남)이 스타팅멤버 명단에 올랐다. 또 김병지(포항)가 골문을 지킨 가운데 수비라인에는 유상철(가시와)과 송종국(부산), 김태영(전남)이 미국전에 이어 연속으로 선발출장했고 현영민(건국대)은 A매치 출장 ...

    연합뉴스 | 2002.01.24 00:00

  • [골드컵] 한국, 졸전 끝에 8강 진출

    ... 전진패스에 김태영-송종국-유상철-현영민의 최종 수비라인이 한번에 뚫리는 위기를 골키퍼 김병지의 선방으로 모면한 한국은 미드필드에서도정교하지 못한 패스워크와 서툰 볼트래핑으로 공격의 실마리를 풀어가지 못했다. 플레이메이커로 나선 박지성은 중앙에서 상대 수비수에 막혀 투톱 황선홍과 최용수에게 볼을 연결해 주지 못했고 이영표, 김남일, 이천수, 현영민도 상대를 위협할만한 강한 압박을 보여주지 못했다. 하지만 한국도 여러 차례의 득점 기회가 있었다. 전반 21분께 ...

    연합뉴스 | 2002.01.24 00:00

  • 쿠바 꺾고 "8강 간다" .. 북중미 골드컵축구, 황선홍.최용수 투톱

    ''황선홍 최용수 투톱에 박지성을 플레이메이커로…'' 북중미골드컵축구대회 예선 1차전에서 ''월드컵 본선 16강 진출의 라이벌'' 미국에 패했던 한국 축구대표팀이 24일(이하 한국시간) 오후 2시 벌어지는 쿠바와의 대결에서 명예회복에 나선다. 거스 히딩크 감독은 쿠바전에서 황선홍(가시와)을 최용수(이치하라)와 함께 투톱으로 내세우고 이천수(고려대)를 왼쪽 날개로 돌리는 대신 박지성(교토)을 플레이메이커로 활용한다는 복안이다. 이를 위해 박지성은 ...

    한국경제 | 2002.01.23 17:19

  • [골드컵] 황선홍-최용수 투톱에 박지성 카드

    "황선홍-최용수 투톱에 박지성을 플레이메이커로 써 쿠바를 뛰어넘는다." 2002한일월드컵을 불과 4개월여 남겨두고 참가한 북중미골드컵축구대회 예선 1차전에서 변변한 공격력을 보이지 못한채 미국에 패했던 한국 축구대표팀이 24일(이하 한국시간) 오후 2시 벌어지는 쿠바와전에서 변화된 모습으로 필승을 다짐하며 명예 회복에 나선다. 이를 위해 거스 히딩크 감독은 부상에서 회복한 황선홍(가시와)을 최용수(이치하라)와 함께 투톱으로 내세우고 이천수(고려대)를 ...

    연합뉴스 | 2002.01.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