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261-19270 / 19,2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컨페더레이션스컵] 통쾌한 헤딩...4强불씨 살렸다

    ... 한국은 선취골을 뽑았다. 멕시코의 반격도 만만치 않았다. 후반 35분. 교체 투입된 루이즈가 패널티 박스 오른쪽에서 얻은 프리킥을 그대로 한국의 골문안으로 차 넣으며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그러나 붉은 악마 한국은 여기서 주저앉지 않았다. 다시 반격에 나선 한국은 경기 종료 직전인 후반 44분,박지성의 왼쪽 코너킥을 유상철이 머리로 그림같이 받아넣어 피말리던 접전을 승리로 마감했다. 장유택 기자 changyt@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6.01 23:19

  • 컨페드컵-한국, 4강 불씨 살렸다

    ... 감아찬 프리킥을 이운재가 뛰어오르며 손을 뻗었지만 손을 스치면서 골문안으로 빨려들어갔다. 그러나 첫 승을 향한 태극 전사들의 투지는 남달랐다. 재차 맹반격에 나선 한국은 경기 종료를 3분여 남긴 44분께 왼쪽 코너킥을 얻었고 박지성이 찬 볼을 골지역선상에서 대기하던 유상철이 상대 수비수 데니스리스의 저지망을 뚫고 머리로 받아넣어 피말리던 접전을 승리로 마감했다. ◆대구(호주 1-0 프랑스) 1차전 선발 출전자 가운데 무려 8명을 교체하는 무리수를 둔 프랑스의 ...

    연합뉴스 | 2001.06.01 22:35

  • [컨페드컵] 한국.멕시코전 선발 출전자 명단

    ◆한국= 이운재, 강철, 최성용, 송종국, 유상철, 김태영, 김도훈, 황선홍, 홍명보, 박지성, 고종수 ◆멕시코= 오스왈드 산체스, 클라우디오 수아레스, 딜리오 다비노, 다비드 랑헬, 파블로 로드리게스, 하레드 보르헤티, 다니엘 오소르노, 파벨 파드로, 안토니오 데니그리스, 옥타비오 발데스, 세사레오 빅토리노 (울산=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1.06.01 18:59

  • [컨페더레이션스컵] 세계최강 프랑스벽 높았다..개막전 졸전끝 0-5 참패

    ... 이날 경기에서 한국은 전반부터 프랑스의 기민한 공격과 맥을 끊는 수비에 막혀 제대로 찬스를 만들지 못하고 무릎을 꿇었다. 한국은 스타팅 멤버로 포워드 설기현을 비롯 최성용 송종국 김태영 이민성 홍명보(주장) 유상철 이영표 박지성 고종수,이운재 골키퍼를 기용했다. 설기현을 최전방에 내세우고 고종수와 유상철 이영표 박지성 등 미드필더들이 좌우를 공략,기회를 만든다는 작전이었다. 그러나 프랑스 수비 사뇰과 데살리는 한국선수들의 발을 꽁꽁 묶어 공격을 무력화시켰다. ...

    한국경제 | 2001.05.31 00:00

  • [컨페더레이션스컵] 힘에 밀린 一字수비 허점 노출

    ... 라인은 땜질에 급급하다는 인상을 남길 만큼 대인 및 지역방어에 무기력함을 노출했다. 미드필드에서 거칠게 맞서는 한국 특유의 투지도 전혀 찾아볼 수 없었다. 이러한 허술한 수비는 공격 부진을 낳았다. 전반 원톱으로 나선 설기현은 2선에서의 볼배급이 여의치 못한 상황에서 드사이라는 세계적 수비수에게 막혀 공격의 활로를 뚫지 못했다. 유상철,이영표,박지성 등 허리진에서의 부정확한 패스와 쓸 데 없는 볼 끌기,상황판단 미숙도 게임의 흐름을 끊었다.

    한국경제 | 2001.05.31 00:00

  • [컨페더레이션스컵] "세계최강 프랑스 잡는다" .. 30일 개막전

    ... 프랑스의 강력한 미드필드 공격에 대비한 4-1-2-3 시스템을 가동,성과를 거뒀다. 이같은 변형 시스템은 마름모꼴을 이뤄 압박해 오는 프랑스 미드필드진의 공격 형태를 염두에 둔 것. 이영표를 수비형 미드필드에 배치하고 유상철과 박지성에게 공수를 오가는 발빠른 움직임을 요구하는 것도 같은 맥락이다. 또 히딩크 감독은 "프랑스의 공격을 맞받아치겠다"며 상황에 따라 스리톱으로 프랑스 문전에 쇄도할 수도 있음을 강조했다. 한국전에서 4-4-2 포메이션을 들고 나올 것으로 ...

    한국경제 | 2001.05.30 00:00

  • 히딩크號 베스트11 '윤곽' .. 컨페드컵 스타팅멤버 기용 '쏠린눈'

    ... 한 번에 공격진으로 이어지는 긴 스루패스를 찔러 넣는 등 경기 완급 조절의 역할을 떠맡는다. 송종국은 최성용과 교대로 투입돼 과감한 오버래핑으로 공격에 가담할 공산이 크다. 수비 가담이 많은 수비형 미드필더에는 유상철(또는 박지성)과 이영표로 인선이 마무리된 것으로 알려졌다. 유상철은 수비시 판단력이 미덥지 못하지만 공격시 위치 선정과 힘에 의한 돌파력이 뛰어나다. 이영표는 정확한 패스,수비와 공격진 간의 가교 역할이 돋보여 ''살림꾼'' 박지성과 함께 ...

    한국경제 | 2001.05.28 00:00

  • 히딩크호 '답답한 무승부'..한-카메룬 친선축구

    ... 골네트는 끝내 흔들지 못했다. 후반들어 윤정환 대신 기용된 황선홍은 9분께 설기현이 페널티지역 안으로 밀어준 볼을 받아 골키퍼와 맞섰으나 결정적인 득점 기회를 놓치고 말았다. 이후 한국은 안효연과 하석주를 빼고 최용수와 박지성을 투입,승부수를 띄웠지만 정확도가 떨어진 패스는 번번이 카메룬의 수비에 막혔다. 한편 이날 경기에서 기자단이 선정한 최우수선수(MVP)에는 설기현(앤트워프)이 뽑혔다. 장유택 기자 changyt@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26 00:00

  • 황선홍.최용수 '컨페드컵 출전'

    ... 김용대(연세대) 최은성(대전 시티즌) DF=김태영(전남 드래곤즈) 이민성(상무) 강철 최성용(이상 라스크 린츠) 서덕규(울산 현대) 송종국(부산 아이콘스) 홍명보(가시와 레이솔) 이임생(부천 SK) MF=이영표(안양 LG) 박지성(교토 퍼플상가) 윤정환(세레소 오사카) 서동원 고종수(이상 수원 삼성) 하석주(포항 스틸러스) 유상철(가시와 레이솔) FW=안효연(교토 퍼플상가) 설기현(앤트워프) 김도훈(전북 현대) 황선홍(가시와 레이솔) 최용수(제프 이치하라) ...

    한국경제 | 2001.05.12 00:00

  • 황선홍.하석주 히딩크號 합류

    ... 기회"라고 말했다. 새국가대표 명단은 다음과 같다. △골키퍼=이운재(상무) 김용대(연세대) 최은성(대전)△수비=김태영(전남) 이민성(상무) 이임생(부천) 강철 최성용(이상 라스크 린츠) 서덕규(울산)△미드필더=이영표(안양) 박지성(교토) 김상식(성남) 윤정환(세레소) 송종국(부산) 고종수(수원) 하석주(포항) 서정원(수원)△포워드=김도훈(전북) 황선홍(가시와) 안효연(교토) 이동국(브레멘) 설기현(앤트워프) 장유택 기자 changyt@hankyung.c...

    한국경제 | 2001.04.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