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3,2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롯데 이대호, LG 이병규 코치와 반가운 인사(feat. 작뱅)[엑's 영상]

    [엑스포츠뉴스 잠실, 박지영 기자] 28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LG 트윈스의 경기의 경기에 앞서 롯데 이대호, 이병규가 LG 이병규 타격코치를 만나 반가운 인사를 나누는 모습을 영상으로 담았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4.28 17:25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PO 6연승 질주' 안양 KGC, 4년 만에 챔피언결정전 진출[엑's 스토리]

    [엑스포츠뉴스 안양, 박지영 기자] 26일 오후 경기도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4강 플레이오프 3차전 안양 KGC 인삼공사와 울산 현대모비스 피버스의 경기, KGC가 제러드 설린저의 40점 15리바운드 맹활약에 힘입어 86:80의 스코어로 승리했다. 전성현이 3점슛 4개로 12점, 오세근이 10점 8리바운드 등으로 승리에 힘을 보탰다. 이날 승리로 KGC는 시리즈 전적 3전 전승을 기록하며 ...

    한국경제 | 2021.04.27 07:01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설린저 '김승기 감독과 하이파이브'[포토]

    [엑스포츠뉴스 안양, 박지영 기자] 26일 오후 경기도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4강 플레이오프 3차전 안양 KGC와 울산 현대모비스의 경기, KGC가 제러드 설린저의 42점 맹활약에 힘입어 86:80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시리즈 전적 3전 전승을 기록, 4년 만에 챔프전에 진출했다. 경기 종료 후 KGC 설린저가 김승기 감독과 승리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jypark@xportsnews....

    한국경제 | 2021.04.26 20:57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문성곤-양희종-변준형 '행복한 미소'[포토]

    [엑스포츠뉴스 안양, 박지영 기자] 26일 오후 경기도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4강 플레이오프 3차전 안양 KGC와 울산 현대모비스의 경기, KGC가 제러드 설린저의 42점 맹활약에 힘입어 86:80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시리즈 전적 3전 전승을 기록, 4년 만에 챔프전에 진출했다. 경기 종료 후 KGC 문성곤, 양희종, 변준형이 승리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jypark@xportsnew...

    한국경제 | 2021.04.26 20:56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KGC '승리의 기쁨'[포토]

    [엑스포츠뉴스 안양, 박지영 기자] 26일 오후 경기도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4강 플레이오프 3차전 안양 KGC와 울산 현대모비스의 경기, KGC가 제러드 설린저의 42점 맹활약에 힘입어 86:80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시리즈 전적 3전 전승을 기록, 4년 만에 챔프전에 진출했다. 경기 종료 후 KGC 선수들이 승리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4.26 20:55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현대모비스 '아쉬운 스윕패'[포토]

    [엑스포츠뉴스 안양, 박지영 기자] 26일 오후 경기도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4강 플레이오프 3차전 안양 KGC와 울산 현대모비스의 경기, KGC가 제러드 설린저의 42점 맹활약에 힘입어 86:80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시리즈 전적 3전 전승을 기록, 4년 만에 챔프전에 진출했다. 경기 종료 후 현대모비스 선수들이 코트를 빠져나가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4.26 20:54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환호하는 KGC 선수들[포토]

    [엑스포츠뉴스 안양, 박지영 기자] 26일 오후 경기도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4강 플레이오프 3차전 안양 KGC와 울산 현대모비스의 경기, KGC가 제러드 설린저의 42점 맹활약에 힘입어 86:80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시리즈 전적 3전 전승을 기록, 4년 만에 챔프전에 진출했다. 경기 종료 후 KGC 선수들이 승리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4.26 20:53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KGC '4년 만의 챔프전 진출'[포토]

    [엑스포츠뉴스 안양, 박지영 기자] 26일 오후 경기도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4강 플레이오프 3차전 안양 KGC와 울산 현대모비스의 경기, KGC가 제러드 설린저의 42점 맹활약에 힘입어 86:80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시리즈 전적 3전 전승을 기록, 4년 만에 챔프전에 진출했다. 경기 종료 후 KGC 선수들이 승리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4.26 20:52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KGC '4강 PO 스윕으로 챔프전 진출'[포토]

    [엑스포츠뉴스 안양, 박지영 기자] 26일 오후 경기도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4강 플레이오프 3차전 안양 KGC와 울산 현대모비스의 경기, KGC가 제러드 설린저의 42점 맹활약에 힘입어 86:80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시리즈 전적 3전 전승을 기록, 4년 만에 챔프전에 진출했다. 경기 종료 후 KGC 선수들이 승리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4.26 20:51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설린저 '승리가 보인다'[포토]

    [엑스포츠뉴스 안양, 박지영 기자] 26일 오후 경기도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4강 플레이오프 3차전 안양 KGC와 울산 현대모비스의 경기, KGC가 제러드 설린저의 42점 맹활약에 힘입어 86:80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시리즈 전적 3전 전승을 기록, 4년 만에 챔프전에 진출했다. 자유투 성공 후 KGC 설린저가 벤치를 향해 손짓하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4.26 20:50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