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6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YS 소환한 이인영 "대북 인도적 협력은 진보·보수 뛰어넘어"

    ...는 남북관계 복원을 위해 끝까지 최선을 다할 것이며 그 시작은 가장 시급한 북한과의 인도적 협력 분야를 재개하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념과 정당을 뛰어넘어 인도적 대북 지원을 한 예시로는 김영삼 전 대통령과 박희태 전 국회의장을 예로 들었다. 이 장관은 “김영삼 전 대통령은 1995년 처음으로 대북 쌀 지원을 시작하면서 ‘순수한 동포애 정신’을 살린 인도적 협력을 주문했다”며 “2010년 박희태 ...

    한국경제 | 2021.04.28 14:00 | 송영찬

  • thumbnail
    민주당의 반격 "국민의힘, 성추문 휩싸였던 새누리당 시절 회귀"

    ...회 위원으로 추천했다"면서 "과거 갖은 성추문에 휩싸였던 새누리당 시절로 회귀하는 모습을 보여 국민의 공분을 사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의 인턴 성추행 사건, 박희태 전 국회의장의 골프장 캐디 성추행, 서장원 전 포천시장의 성추행 및 무마시도, 심학봉 전 국회의원의 보험설계사 성폭행 혐의 등 모두 국민의힘의 전신인 새누리당 시절 벌어진 사건이다"라며 "제수 성폭행 혐의로 탈당했던 ...

    한국경제 | 2021.01.09 18:01 | 이미나

  • thumbnail
    정진경·김병욱 등 성추문 오명 '국민의힘'…"대국민 사과하라"

    ... 김병욱 의원 꼬리자르기 탈당에 이어 정 위원을 추천하며 과거 갖은 성 추문에 휩싸였던 새누리당 시절로 회귀하는 모습을 보여 국민의 공분을 사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의 인턴 성추행, 박희태 전 국회의장의 캐디 성추행 등이 새누리당 시절 벌어진 사건"이라며 "당명은 수차례 바뀌었지만, 행태는 달라진 것이 없다. 성추문 오명을 이어갈 생각인가"라고도 강조했다. 그러면서 신 대변인은 "평소 ...

    한국경제 | 2021.01.09 15:14 | 이송렬

  • thumbnail
    與 "성추문 오명 잇는 국민의힘…대국민 사과하라"

    ... 의혹을 받는 김병욱 의원 꼬리자르기 탈당에 이어 정 위원을 추천하며 과거 갖은 성 추문에 휩싸였던 새누리당 시절로 회귀하는 모습을 보여 국민의 공분을 사고 있다"고 꼬집었다. 그는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의 인턴 성추행, 박희태 전 국회의장의 캐디 성추행 등이 새누리당 시절 벌어진 사건"이라며 "당명은 수차례 바뀌었지만, 행태는 달라진 것이 없다. 성추문 오명을 이어갈 생각인가"라고도 했다. 신 대변인은 "평소 피해자 중심주의를 주장하던 국민의힘 성폭력대책특별위 ...

    한국경제 | 2021.01.09 14:31 | YONHAP

  • thumbnail
    '마치 결단인냥' 탈당·제명…여야, 비판여론 꼼수해법

    ... 경우 가족 채용 논란 등으로 2016년 7월 탈당했지만, 이듬해 9월 복당했다. 2017년 초 당시 새누리당에서는 비리 사건으로 기소된 현기환 전 청와대 정무수석과 이병석 전 국회부의장, 과거 강제추행 유죄 전력이 문제가 된 박희태 전 국회의장 등이 무더기 제명됐다. 2006년에는 성추행 파문에 휘말린 최연희 당시 한나라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이 탈당 뒤 무소속으로 의정 활동을 이어갔고, 공천 과정에서 금품 수수 의혹을 받은 박성범 당시 한나라당 의원도 탈당한 ...

    한국경제 | 2020.09.24 18:23 | YONHAP

  • thumbnail
    역대 법무부 장관들의 '가족 곤혹사'…추미애 뒤잇나

    ... 아들 서모(27)씨가 카투사 군 복무 시절 특혜성 휴가를 누렸다는 의혹을 받으면서 역대 법무부 장관들이 가족 관련 의혹 때문에 곤혹을 치뤘던 사례가 새삼 주목받고 있다. 1993년 김영삼 정부 시절 첫 법무부 장관으로 취임했던 박희태 전 장관(전 국회의장)이 대표적이다. 박 전 장관은 딸의 대학 특혜입학으로 정치권 안팎의 공세를 받았다. 박 전 장관의 딸은 1991년 외국인 특별 전형으로 이화여대에 입학했다. 딸은 미국에서 태어나 세 살때 한국으로 귀국, 이중국적을 ...

    한국경제 | 2020.09.07 10:54 | 안효주

  • thumbnail
    민정당→한나라당→새누리당→국민의힘…보수당명 변천사 [너의 이름은]

    ... (2012년 2월~2017년 2월) 한나라당은 2012년 새누리당으로 이름을 바꿨다. 2011년 말 홍준표 대표 체제 때 중앙선관위 홈페이지에 대한 디도스 공격에 한나라당 연루설이 제기됐고, 2008년 전당대회 때 당시 대표로 선출된 박희태 전 국회의장이 돈 봉투를 뿌렸다는 의혹 등이 불거지면서 지지율이 떨어진 게 발단이 됐다. 홍준표 대표 퇴진 이후에는 박근혜 비상대책위원장 체제가 출범했다. 박근혜 비대위원장은 2012년 다시 한 번 당명과 로고를 모두 바꾸는 강수를 ...

    한국경제 | 2020.09.05 08:00 | 강경주

  • thumbnail
    박의장 "여야 의석 너무 기울어져 오히려 타협 안돼"

    "180석(더불어민주당) 대 100석(미래통합당)이 되니까 의석이 너무 기울어져서 오히려 타협이 잘 안 되는 구도가 됐습니다. " 박병석 국회의장은 17일 제72주년 제헌절 경축 행사를 앞두고 김형오 임채정 박광용 박희태 등 전직 국회의장들과 환담하는 자리에서 여야 의석수 격차에 따른 어려움을 토로했다. 원 구성 파행과 개원 지연에 대한 이유를 설명하는 과정에서다. 현재 정확한 의석수는 민주당 176석, 통합당 103석이다. '180석 대 ...

    한국경제 | 2020.07.17 12:21 | YONHAP

  • thumbnail
    '케어' 박소연, 재판서 동물보호 활동가 전과 들추며 비판

    ... 자신을 고발한 동물보호 활동가의 범죄 전력을 법정에서 언급하며 신경전을 벌였다. 서울중앙지법 형사11단독 장영채 판사는 25일 박 전 대표의 동물보호법 위반 등 혐의에 대한 공판을 열어 박 전 대표를 고발한 동물보호 활동가 박희태 씨, 비글구조네트워크 대표 유영재 씨에 대한 증인 신문을 했다. 변호인의 도움 없이 직접 변론하고 있는 박 전 대표는 박 씨를 신문하면서 "과거 벌금형을 받지 않았나", "전과가 있지 않나"라고 말하는 등 잇달아 박 씨의 범죄 ...

    한국경제 | 2020.06.25 19:15 | YONHAP

  • thumbnail
    '케어' 박소연 "인도적인 동물 안락사"…재판서 혐의 전면 부인

    ... 위해 동물 98마리를 안락사시켰다고 보고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를 적용해 불구속기소 했다. 박 전 대표는 또 말복을 하루 앞둔 2018년 8월 15일 새벽 다른 사람 소유 사육장 2곳에 무단으로 들어가 개 5마리(시가 130만원 상당)를 몰래 가져나온 혐의(건조물 침입·절도)도 받는다. 재판부는 다음 달 25일 공판을 열어 박 전 대표를 고발한 동물보호 활동가 박희태 씨와 비글구조네트워크 대표 유영재 씨를 증인으로 소환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21 11:4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