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9,5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콜롬비아가 쫓던 옛 FARC 반군 지도자, 베네수엘라서 사망"

    ..., 2016년 평화협정 거부한 채 무장활동 이어가 평화협정을 저버린 채 무장 활동을 이어가 당국의 추적을 받던 옛 콜롬비아무장혁명군(FARC) 지도자가 베네수엘라에서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FARC 잔당을 중심으로 한 반군 '제2의 마르케탈리아'는 지난 18일(현지시간) 웹사이트에 올린 성명에서 반군을 이끌던 헤수스 산트리치(53·본명 세우시스 파우시아스 에르난데스 솔라르테)가 전날 베네수엘라에서 콜롬비아 특수부대에 의해 숨졌다고 밝혔다. 반군은 ...

    한국경제 | 2021.05.20 00:35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반군, 중국산 '항공유' 수송차량 불태워…"공습에 이용"

    ... 공격했다고 이라와디 등 현지 매체들이 19일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카친독립군(KIA)은 17~18일 이틀에 걸쳐 북부 샨주에서 유조차 7대를 공격했다. 유조차들은 중국에서 국경 지역인 무세를 통과해 고속도로나 도로를 지나다 카친 반군의 공격을 받았다. SNS에는 한 남성이 로켓추진수류탄(RPG)으로 유조차를 공격하고, 이어 여러 발의 총소리가 난 뒤 유조차가 불타는 동영상이 올라왔다. KIA 공보장교인 노 부 대령은 "주민들이 우리에게 이 기름은 국민을 ...

    한국경제 | 2021.05.19 12:26 | YONHAP

  • thumbnail
    쏟아지는 이주민에 스페인-모로코 외교전 비화 조짐

    ... 국경"이라며 애초에 이주민들이 모로코를 떠날 수 없도록 국경을 통제해달라고 모로코에 촉구했다. 전문가 사이에서는 모로코가 스페인을 압박할 요량으로 이주민을 일부러 통제하지 않고 있다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앞서 스페인이 모로코 반군 세력인 폴리사리오해방전선 지도자 브라힘 갈리의 입국을 허용한 데 불만을 품었다는 것이다. 스페인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린 갈리가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인도주의적 차원에서 그를 수용했다고 설명했다. 모로코는 ...

    한국경제 | 2021.05.19 03:55 | YONHAP

  • thumbnail
    [포토] 5·18 기념식의 미얀마 참석자

    18일 서울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서 열린 ‘5·18 민중항쟁 제41주년 서울기념식’에서 한 미얀마 참석자가 저항을 의미하는 세 손가락 경례를 한 채 얀 나이 툰 미얀마 국민통합정부 한국대표부 대표의 추모사를 듣고 있다. 군부 쿠데타 이후 미얀마에서는 반군부 시위가 이어지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8 18:15

  • thumbnail
    선거감시단체 "작년 미얀마 총선 국민 뜻 반영"…군부 주장 반박

    ... 뒀었다. 그러나 민 아웅 흘라잉 최고사령관이 이끄는 군부는 정부가 총선 부정을 제대로 조사하지 않아 미얀마 민주주의를 훼손했다며 2월1일 새벽 전격적으로 쿠데타를 일으켰다. 수치 국가고문 등 주요 인사들이 가택연금 됐고, 이후 반군부 시위대에 대한 군경의 유혈진압으로 전날 현재 802명의 시민이 목숨을 잃었다. ANFREL은 보고서에서 작년 총선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등으로 인해 지난 2015년 총선에 비해서는 자유롭지 않거나 공정하지 ...

    한국경제 | 2021.05.18 10:54 | YONHAP

  • thumbnail
    미얀마서 풀려난 日언론인 "정치범들 두들겨 맞고 고문 당해"

    "현지 상황 알려달라고 간청…계속해서 미얀마 사태 보도" 미얀마에서 반군부 시위를 취재하던 중 체포됐다가 거의 한달만에 풀려난 일본인 언론인이 감옥에서 정치범들에 대한 가혹한 심문이 이뤄졌다고 밝혔다. 17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인 프리랜서 언론인인 기타즈미 유키(北角裕樹ㆍ45)는 최근 온라인 인터뷰에서 수감 당시 정치범들로부터 들은 내용을 전했다. 이들은 눈이 가려진 채 마구 두들겨맞거나 목숨을 잃을 수 있을 정도로 심한 고문을 당했다고 ...

    한국경제 | 2021.05.18 10:20 | YONHAP

  • thumbnail
    아프간 '3일 휴전' 끝나자마자 정부군-탈레반 충돌 재연

    ... 17일 아프간 톨로 뉴스와 외신에 따르면 휴전이 끝난 직후인 전날 오전부터 남부 헬만드주 등 여러 지역에서 양측 간 군사 충돌이 다시 격화됐다. 대표적인 충돌은 헬만드주에서 발생했다. 아타울라 아프간 헬만드주 의회 의장은 "반군이 주도인 라슈카르가 외곽의 경비 초소를 공격하면서 충돌이 빚어졌다"고 말했다. 아프간 국방부도 라슈카르가 외곽에서 탈레반 20명 이상을 사살했다며 휴전이 끝나고 전투가 재개됐다고 공식 확인했다. 정부군은 전날 수도 카불 인근에서도 ...

    한국경제 | 2021.05.17 14:31 | YONHAP

  • thumbnail
    양안 긴장감 속 미군, 대만서 작전 훈련 '중국 압박'

    ... 일환인 실제 병력 훈련 시까지 미군의 주둔 여부에 대해서는 대만군 측이 논평을 내놓지 않았다고 밝혔다. 한편 대만언론은 미국 성조지가 운영하는 홈페이지에 지난해 11월 하순 미 육군 SFAB 훈련을 진행할 것이며 앞으로 인도·태평양 지구에 주둔하게 될 것이라고 보도했다고 전했다. SFAB는 5개의 현역 부대와 1개의 국민방위군 산하 부대로 구성된 가운데 이전에는 아프가니스탄에 파견돼 무장반군 관련 임무를 수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7 14:05 | YONHAP

  • thumbnail
    '휘발유 뿌리고 흉기로 찌르고'…미얀마 테러 공포 확산

    ... 휘발유 테러를 당해 숨졌다. 목격자에 따르면 괴한은 윈의 머리에 휘발유를 붓고 불을 붙인뒤 달아났다. 윈은 즉시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온몸에 심한 화상을 입고 결국 숨졌다. 그는 지난 2월 군부 쿠데타 이후 몽유와에서 반군부 거리 시위에 참여했으며, 젊은 시위 지도자들과도 밀접한 관계를 유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함께 국제사회의 즉각적인 정치범 석방 요구에도 불구하고 정치인 한명이 군부에 의해 추가로 구금됐다. NLD 소속인 틴 민 투 의원이 ...

    한국경제 | 2021.05.17 10:32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반군부 시인, 휘발유 부은 괴한에 산채로 불태워져

    ... 11시께 숨졌다고 그는 덧붙였다. 윈은 아웅산 수치 국가고문이 세운 민주주의 민족동맹(NLD)의 오랜 지지자였으며, 1998년 민주화운동 당시부터 정치권에서 활동해왔다고 매체는 전했다. 그는 지난 2월 쿠데타 이후에는 몽유와에서 반군부 거리 시위에 참여했다. 그러면서 젊은 시위 지도자들과도 관계가 밀접했다고 미얀마 나우는 설명했다. 윈은 자선단체에서 일했고, 시를 쓰는 것도 좋아해 여러 잡지에 그의 시가 실리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사건의 동기는 아직 알려지지 ...

    한국경제 | 2021.05.16 13:0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