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9,5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얀마 카야주서 10만명 피란 "반군에도 안 하던 공습인데…"

    "거주지와 종교 시설에도 폭격과 포탄…주민 무장투쟁 제거하려는 것" 미얀마 남동부 카야주에서 미얀마군이 주민 무장투쟁에 강경 대응하면서 대규모 피란민 사태가 발생, 국제 사회의 우려도 커지고 있다. 10일 현지 매체 이라와디에 따르면 미얀마 유엔 사무소는 8일 성명을 내고 민간인을 상대로 한 미얀마군의 무차별 공격 때문에 카야주에서 여성과 아이들을 포함해 거의 10만명이 집을 떠났다고 밝혔다. 유엔은 그러면서 "이로 인해 미얀마 내 다른 ...

    한국경제 | 2021.06.10 12:30 | YONHAP

  • thumbnail
    에티오피아 내전에 반군지역 주민 35만명 굶는다

    ... 부족하고 관계당국과 협의가 충분히 이뤄지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작년 11월부터 티그라이에서는 에티오피아 연방 정부와 지역 정당 '티그라이인민해방전선(TPLF)'의 무력충돌이 벌어졌다. TPLF가 작년 9월 중앙정부가 불법으로 규정한 단독 지방선거를 강행하면서 내전으로 번졌고 에티오피아군은 산악지역 등에서 TPLF 반군에 대한 소탕작전을 이어가고 있다. 티그라이 사태로 지금까지 수천명이 숨지고 피란민 수십만명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0 11:05 | YONHAP

  • thumbnail
    '국경없는의사회' 활동 말라는 미얀마 군부…"환자들 생명 위험"

    ... MSF는 또 쿠데타 이후로 보건 당국이 제대로 돌보지 못하는 결핵(TB) 환자들도 치료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MSF는 그동안 미얀마 내 정치적 불안정에도 불구하고 자신들의 활동이 중단된 적은 없었다며, "당국에 이번 결정을 철회해주길 요청했다"고 전했다. 다웨이는 쿠데타를 통해 집권한 민 아웅 흘라잉 최고사령관의 고향으로, 쿠데타가 일어난 뒤로 양곤이나 만달레이 같은 대도시가 아님에도 거의 매일같이 반군부 시위가 벌어지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0 09:53 | YONHAP

  • thumbnail
    "시리아, 이스라엘 공습에 요격…최소 8명 사망"(종합)

    ... 서방 정보 기관은 보고 있다. 시리아에서는 2011년 '아랍의 봄' 민중 봉기로 반정부 시위가 촉발됐으나 이를 유혈 진압하는 바샤르 알아사드 독재 정권에 이란과 헤즈볼라가 가세하고, 여기에 맞서 수니파인 사우디, 카타르 등이 반군을 지원하면서 내전으로 번졌다. 2014년에는 미국이 시리아를 공급하면서 내전에 개입하자 이듬해 러시아까지 뛰어들면서 대리전 양상으로도 치달았다. 시리아 사태는 발발 10년이 된 올해까지 수십만명의 사망자와 1천만명이 넘는 난민을 ...

    한국경제 | 2021.06.09 16:33 | YONHAP

  • thumbnail
    "쿠데타 이후 미얀마군 800여명 탈영…다수 시민방위군 준비"

    일부 장교, 반군 통제지역서 시민군 지원자에 전투 방법 속성 강의 쿠데타 이후 군부의 유혈 진압에 반발해 도망친 군인들이 800명가량이며, 이들 중 상당수는 군부를 상대로 한 무장투쟁에 가담할 준비를 하고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동부 샨주의 보병 대대에서 대위로 복무 중 탈영한 린 텟 아웅(29)은 9일 현지 매체 미얀마 나우와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했다. 텟 아웅은 자신처럼 군을 도망친 이들과 함께 다른 군인들의 탈영을 돕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한국경제 | 2021.06.09 12:02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국민통합정부 "로힝야족에 시민권"…토착세력 '반발'

    ... 아니다"라면서 기존의 강경한 입장을 되풀이했다. 앞서 지난 2017년 서부 라카인주에서는 종교적 탄압 등에 반발한 로힝야족이 경찰 초소를 공격한 이후 정부군의 대대적인 토벌작전이 전개됐다. 이 과정에서 정부군은 로힝야족 수천 명을 살해했으며, 74만명의 난민이 방글라데시로 피신했다. 이후 아웅산 수치 국가고문은 2019년 말 국제사법재판소(ICJ)에 나와 반군의 공격에 대응한 것이라면서 학살 책임을 부인해 국제사회로부터 비난을 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09 10:30 | YONHAP

  • thumbnail
    "시리아, 이스라엘 공습에 요격…인명피해 발생"

    ... 서방 정보 기관은 보고 있다. 시리아에서는 2011년 '아랍의 봄' 민중 봉기로 반정부 시위가 촉발됐으나 이를 유혈 진압하는 바샤르 알아사드 독재 정권에 이란과 헤즈볼라가 가세하고, 여기에 맞서 수니파인 사우디, 카타르 등이 반군을 지원하면서 내전으로 번졌다. 2014년에는 미국이 시리아를 공급하면서 내전에 개입하자 이듬해 러시아까지 뛰어들면서 대리전 양상으로도 치달았다. 시리아 사태는 발발 10년이 된 올해까지 수십만명의 사망자와 1천만명이 넘는 난민을 ...

    한국경제 | 2021.06.09 09:48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적십자 "긴급도움 필요 23만여명…인도적 지원 강화"

    ... 즉각적인 식량 구호는 물론 현금 지원을 통해 시민들이 미얀마 생산 물품들을 구매하게 해 경제를 활성화하는 방안도 계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인구 약 5천400만명의 빈국(貧國)인 미얀마는 2월1일 쿠데타 이후 매일 같이 벌어지는 반군부 시위와 시민불복종 운동(CDM)으로 인해 경제가 큰 타격을 입었다. 유엔개발계획(UNDP)은 지난 4월 말 펴낸 보고서에서 코로나19 사태에 쿠데타까지 겹치면서 내년에는 미얀마 인구 약 절반인 2천500만 명 가량이 빈곤에 직면할 ...

    한국경제 | 2021.06.08 17:10 | YONHAP

  • thumbnail
    아세안 일각 "미얀마 합의지연 실망…아세안, 더 빨리 행동해야"

    ... 미얀마 현지를 방문, 쿠데타 수뇌인 민 아웅 흘라잉 총사령관 등 군부 관계자들을 만났지만, 특사 후보자 명단만을 제시하는데 그쳤다. 그러나 이들이 미얀마를 방문했음에도 군부에 저항하는 국민통합정부(NUG) 인사들은 만나지 않으면서 반군부 진영 및 다수 국민의 불만이 커진 상태다. 인도네시아의 레트노 마르수디 외교장관도 전날 기자회견에서 미얀마 군부를 향해 목소리를 냈다. 레트노 장관은 "인도네시아는 5개 합의 사항의 실행이 이번 회동 이후에 투명한 절차를 거쳐 ...

    한국경제 | 2021.06.08 10:59 | YONHAP

  • thumbnail
    니제르서 중국인 근로자 2명 무장괴한에 납치

    ... 자원 탐사를 통해 니제르와 경제관계를 강화해왔다. 니제르에서 중국인이 납치되기는 2007년 7월 이후 처음이라고 AFP가 전했다. 당시 니제르 북부에서 중국핵공업건설집단공사(CNEC) 소속 근로자 한 명이 니제르의 투아레그 반군 조직 '니제르정의운동'(MNJ)에 납치됐다가 협상을 거쳐 며칠 후 풀려났다. 니제르정의운동은 CNEC 근로자 납치에 대해 "니제르군에 협조하는 중국회사에 보내는 최후통첩"이라고 주장했었다. 세계적으로 가난한 국가인 니제르는 이슬람 ...

    한국경제 | 2021.06.08 10:4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