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9,5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얀마 군정 블랙리스트 작성 의혹…국제선 탑승자명단 사전제출

    ... 내용을 SNS 등을 통해 공유하는 외국인들의 이름을 담은 '블랙리스트'를 작성해 놓은 뒤, 항공사로부터 받은 탑승객 명단과 대조해 체포에 나선 것 아니냐는 의혹이 나올 수 있다. 애초 미얀마 한인사회 등에서도 쿠데타 이후 군부가 반군부 성향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블랙리스트를 만들었다는 이야기가 나돌았었다. 대사관도 펜스터 편집주간 체포 이후 교민들의 주의를 촉구했다. 대사관측은 "군부가 미얀마 시위 상황이나 진압 등에 대한 뉴스를 집중적으로 보도하는 외국 언론인들을 ...

    한국경제 | 2021.05.27 09:45 | YONHAP

  • thumbnail
    '격추 참사' 말레이 MH17 여객기 잔해 조립…"가슴이 먹먹"

    ... 격추돼 승객과 승무원 298명이 전원 사망했다. 희생자 가운데 196명이 네덜란드인이었기에 네덜란드 당국이 주도하고 말레이시아, 호주, 벨기에, 우크라이나 등이 참여한 국제조사팀이 수사를 벌였다. 국제조사팀은 우크라이나 도네츠크의 친러 반군 조직의 소행으로 결론 내리고 작년 초 용의자로 지목된 러시아 국적자 3명과 우크라이나 국적자 1명 등 4명을 기소했다. 러시아는 말레이시아 여객기 피격 사건에 자국군이나 인사가 개입됐다는 일체의 주장을 부인하고 있다. 네덜란드 재판부는 ...

    한국경제 | 2021.05.27 09:44 | YONHAP

  • thumbnail
    '아빠 품에 안겼다가…' 미얀마 군경 총격에 어린이 70여명 숨져

    ... 집안에 들이닥친 군경이 쏜 실탄에 맞았고, 11살 소녀 에 미앗 투는 집 앞에서 뛰어놀다가 머리에 총을 맞았다. 지역별로는 2대 도시인 만달레이에서 사망자가 26명으로 가장 많았고 최대도시 양곤에서는 13명이 숨졌다. 소수민족 반군과 미얀마군의 교전이 벌어지고 있는 서부 친주나 중부 사가잉 지역, 동부 카야주 등에서 사망한 어린이들은 이번 집계에 포함하지 않았다고 국민통합정부 인권부는 밝혔다. 그러면서 조만간 미얀마군의 공습으로 숨진 소수민족 어린이들까지 포함해 ...

    한국경제 | 2021.05.27 09:39 | YONHAP

  • thumbnail
    '10년 내전' 시리아 대선 투표 시작…알아사드 당선 확실시

    반군 지역 시리아인·해외 난민 투표 참여 못해 미·영·프·독·이태리·터키 등 불공정 선거 비판 10년째 내전을 겪고 있는 시리아가 26일(현지시간) 대통령 선거에 돌입했으나 21년째 집권 중인 바샤르 알아사드 대통령의 당선이 확실시된다. 외신들은 이번 대선을 알아사드 대통령의 집권 연장을 위한 요식행위로 보고 있다. 시리아 국영 SANA 통신은 이날 오전 7시 전국 약 1만2천 개 이상의 투표소에서 계획대로 투표가 시작됐다고 밝혔다. 투표 ...

    한국경제 | 2021.05.26 17:00 | YONHAP

  • thumbnail
    미얀마의 비극…'유혈진압' 형은 승진, '반군부' 동생은 고문사

    동생 1988년부터 민주화운동…형은 쿠데타 후 차관 겸 경찰청장 올라 쿠데타 군사정권의 핵심 인사를 형으로 둔 한 민주화운동 인사가 군경에 체포됐다가 사망했다. 26일 현지 매체 이라와디에 따르면 오랫동안 민주화운동을 해온 꼬 소 모 흘라잉(53)이 이틀 전 사망했다. 꼬 소 모 흘라잉은 지난 22일 바고 지역의 자웅 투 마을에서 다른 주민들과 함께 군부 정보원의 밀고로 체포됐다. 그는 체포 당시 군경이 휘두른 총 개머리판에 머리를 심하...

    한국경제 | 2021.05.26 11:44 | YONHAP

  • thumbnail
    미국인 기자 미얀마 공항서 비행기 타려다 체포

    2월 쿠데타 이후 반군부 언론인 70여명 구금 미국인 기자 1명이 미얀마 양곤 국제공항에서 비행기에 탑승하려다 체포돼 구금중이라고 영국 일간 가디언이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양곤에 본사를 둔 민영매체 '프런티어 미얀마'의 편집주간인 대니 펜스터가 24일 오전 말레이시아행 여객기에 타려고 했지만 공항에서 체포됐고 양곤의 인세인 구치소에 갇혔다. 프런티어 미얀마는 성명을 통해 "펜스터가 왜 구금됐고 24일 오전부터 연락이 안 ...

    한국경제 | 2021.05.25 14:50 | YONHAP

  • thumbnail
    미얀마군, 무장반군 기습에 가톨릭 성당 포격…12명 사상

    건물 파괴되고 주민들 동굴로 피신…국민통합정부 "국제사회 행동에 나서야" 미얀마군이 가톨릭 성당에 포격을 가해 4명이 숨지고 8명이 중상을 입었다. 25일 현지매체 미얀마 나우에 따르면 정부군은 전날 새벽 카야주의 주도 로이꼬 인근 마을의 성당을 포격해 12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또 성당 건물이 파괴되고 인근 주민들이 포격을 피해 동굴로 피신했다고 목격자들은 전했다. 미얀마군은 소수민족 무장단체로부터 기습을 당하자 보복 차원에서 성당을...

    한국경제 | 2021.05.25 09:27 | YONHAP

  • thumbnail
    "에티오피아서 백린탄 사용 정황…심한 화상 환자 속출"

    텔레그래프, 피해자 증언 담긴 영상물 입수해 보도 '전쟁범죄' 가능성 대두…공격 주체는 확인 안돼 반년 넘게 정부군과 반군의 내전이 계속되는 에티오피아에서 민간인을 상대로 백린탄을 사용한 정황이 드러나 전쟁 범죄 가능성이 제기된다고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가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텔레그래프는 피해자의 모습이 찍힌 영상과 목격자 증언 등을 토대로 에티오피아와 에리트레아군이 민간인 거주 지역에서 백린탄과 같은 화학 무기를 사용한 것으로 보인다고 ...

    한국경제 | 2021.05.24 16:04 | YONHAP

  • thumbnail
    미 중부사령관 "미국 중동 떠나면 러·중 파고들 것"

    ... 목표로 경제 영향력 확대와 군사 기지 설립을 설정했다는 점도 매켄지 사령관은 언급했다. 조 바이든 미 행정부는 지난 1월 출범 이후 아프간 미군 완전 철수, 이라크·시리아 등지의 미군 재배치에 착수했다. 또 예멘 내전에서 친이란 반군인 후티와 싸워온 사우디 동맹군에도 미군 지원을 끊겠다고 공언했으며, 중동에 배치한 군함 등도 속속 재배치에 나섰다. 미 국방부는 반면 태평양 지역에서는 중국 견제를 위한 병력 증강을 검토 중이며, 이에 따라 걸프 지역에 배치된 항공모함 ...

    한국경제 | 2021.05.24 11:48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저항' 교사 12만5천명 정직…'교육 마비' 우려

    6월 새 학기 앞두고 군부 "복귀 위협"…학교 정상화 불투명 중부 사가잉 지역서 반군 공세에 정부군 폭격으로 대응 현지 인권단체 "군부 쿠데타 이후 시민 815명 숨져" 미얀마 군부가 쿠데타에 항의해 시민불족종운동(CDM)에 참여한 교사 12만5천여명을 정직시켜 교육 시스템 마비에 대한 우려가 나오고 있다. 로이터통신은 23일 미얀마 교사연합회 관계자를 인용해 새 학년도 시행을 앞두고 지금까지 교사 12만5천900명이 정직됐다고 보도했다. ...

    한국경제 | 2021.05.23 15: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