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9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시민단체, 노동청에 '화순 노예PC방' 업주 고발

    ... 무단결근 시 하루 2천만원을 배상해야 한다는 등의 불공정 계약서를 작성하게 해 피해자들에게 하루 15∼16시간씩 일하도록 강요했다. 그는 합숙을 가장해 피해자들을 감금하고 서로 감시하게 했으며, 매출이 나오지 않으면 야구방망이로 수십차례 구타하거나 키우는 개의 대변을 먹도록 학대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에 대해 특수상해, 감금, 협박 등 혐의로 긴급체포하고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검찰은 '도주 우려가 없다'며 2차례 반려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22 15:08 | YONHAP

  • thumbnail
    오거돈 성추행 사퇴 겪은 부산 공직사회, 직장 내 성폭력 여전

    성희롱·성추행 10건, 2차 피해 5건 등…징계는 솜방망이 부산시 전문성 있는 직원 채용 등 전담팀 구성…"피해자 보호 우선" 오거돈 전 시장이 부하직원을 성추행해 사퇴한 지 1년이 지난 부산시 공직사회에서 성폭력 사건이 여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시 성희롱·성폭력 근절 추진단은 21일 기준 성희롱·성폭력 관련 상담·지원 23건, 사건조사처리 15건 등 총 38건을 접수해 처리 중이라고 22일 밝혔다. 피해 유형별로는 성희롱 9건, 성추행 ...

    한국경제 | 2021.06.22 14:30 | YONHAP

  • thumbnail
    [법알못] 모텔에 '이 그림' 보이면 뒤도 보지 말고 도망가라?

    ... 경찰이 포렌식 작업을 통해 확인한 결과 불법 영상과 사진만 수백 개가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자들을 끝없는 고통의 나락에 떨어지게 하는 몰카 범죄. 카메라는 소형화되고 범죄 수법은 나날이 지능화되고 있지만 적발이 돼도 솜방망이 처벌에 그치고 있다. 지난 2015년 통계를 보면 몰카 범죄자 100명 가운데 5명 정도만 구속됐다는 보고도 있어 처벌 수위가 낮다는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법알못(법을 알지 못하는 사람) 자문단 김가헌 변호사는 "제3자가 ...

    한국경제 | 2021.06.19 20:35 | 이미나

  • thumbnail
    '대포 군단' SSG, 4타자 연속 '쾅·쾅·쾅·쾅'…한화에 역전승(종합)

    SSG 랜더스의 방망이가 대전에서 대폭발했다. SSG는 19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방문경기에서 네 명의 타자가 연속 홈런을 터뜨리는 '대포 쇼'를 펼치며 7-5로 역전승했다. 전날 패배를 설욕한 SSG는 1위팀 LG 트윈스와의 승차를 1.5게임으로 유지하며 호시탐탐 선두 탈환을 노리게 됐다. 이날 경기 초반은 한화가 주도했다. 한화는 1회말 선두타자 솔로홈런을 날렸고 최재훈의 2루타와 ...

    한국경제 | 2021.06.19 20:35 | YONHAP

  • thumbnail
    '대포 군단' SSG, 4타자 연속 홈런 폭발…역대 세 번째

    SSG 랜더스의 방망이가 대전에서 대폭발했다. SSG는 19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21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방문경기에서 네 명의 타자가 연속 홈런을 터뜨리는 장타력을 과시했다. SSG는 3-5로 뒤진 6회초 2사 후 타석에 나선 최정이 한화 선발 김민우를 상대로 좌월 솔로홈런을 날렸다. 이어 등장한 한유섬은 우월 솔로아치를 그려 5-5 동점을 만들었다. SSG는 6번 타자 제이미 로맥도 좌월 홈런을 쏘아 ...

    한국경제 | 2021.06.19 19:18 | YONHAP

  • thumbnail
    양의지, 브리검 상대 연타석 홈런…시즌 16호로 공동 선두

    '국가대표 포수' 양의지(NC 다이노스)의 방망이가 뜨겁게 달아올랐다. 양의지는 19일 창원 NC파크에서 열린 2021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홈경기에서 연타석 홈런을 터뜨렸다. 4번 타순에 배치된 양의지는 1회말 1사 1, 2루에서 키움 선발 제이크 브리검을 상대로 첫 타석에 나섰다. 그는 볼카운트 2볼-1스트라이크에서 4구째 137㎞짜리 슬라이더를 걷어 올려 좌측 펜스를 훌쩍 넘어가는 3점 홈런을 날려 기선을 제압했다. ...

    한국경제 | 2021.06.19 18:30 | YONHAP

  • thumbnail
    '애완견 괴롭혀서'…동거남 3살 딸 학대치사 30대女 징역 12년

    ... B양이 장난감을 정리하지 않고, 애완견을 괴롭힌다는 이유 등으로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밝혀졌다. A씨는 또 지인에게 자신의 범행을 과시하려는 듯한 메시지를 보내기도 했다.메시지에는 '사전에 경고했는데. 티 안 나게 귓방망이 한 대 맞음' 등의 내용이 담겼다. A씨는 2018년부터 B양의 친부와 동거하며 함께 지내왔고, 티나지 않게 학대해온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재판 과정에서 "아이가 혼자 장난감 미끄럼틀을 타다가 넘어져 머리를 ...

    한국경제 | 2021.06.17 22:51 | 이보배

  • thumbnail
    정준영 성범죄 피해자 "유출 막으려 고소했는데…'동영상 보내달라'고"

    ... 사례 들도 포함돼 있었다. 로이터통신, CNN, BBC, 파이낸셜타임스(FT), 워싱턴포스트(WP) 주요 외신은 해당 보고서를 주요 기사로 다루며 "한국에서 초소형 카메라를 악용한 성범죄가 급증하고 있고, 가해자들이 솜방망이 처벌이 그쳐 범죄를 방조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BBC는 경미 씨 인터뷰와 HRW 보고서를 함께 전하면서 "한국의 사법체계가 디지털 성범죄자들에게 충분한 책임을 묻지 않는 상황"이라며 2020년 불법촬영 ...

    한국경제 | 2021.06.17 16:23 | 김소연

  • thumbnail
    허위서류 제출로 지원금 받은 고려대, 고교교육 기여대학 재선정

    ... 재선정은 바람직하지 않다는 문제 제기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고려대는 지난해뿐 아니라 2018∼2019년에도 고교교육 기여 대학으로 선정돼 교육부의 지원을 받은 바 있다. 허위서류 제출로 지원받은 금액이 14억원 이상인데도 솜방망이 처분 아니냐는 지적이다. 교육부 관계자는 "올해 총사업비가 작년보다 20%가량 감액돼 대학별 지원금이 전년 대비 줄어드는데, 고려대의 경우 다른 대학보다 감액이 더 클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사업에는 교육부 권고에 따라 2023학년도 ...

    한국경제 | 2021.06.17 12:01 | YONHAP

  • thumbnail
    '탈당 권유' 매듭 못짓는 與, 국힘 전수조사 비협조엔 속웃음

    ... 지적했다. 아직 자체 후속 조치가 마무리되지 않은 민주당 내부에선 국민의힘의 이런 전수조사 비협조 움직임이 내심 반갑다는 반응도 나온다. 여기에는 국민의힘이 전수조사에 제대로 응하지 않거나 의혹이 제기된 의원들에 대해 '솜방망이' 조치를 하면 민주당에 유리한 반전 국면이 조성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깔려 있다. 이로 인해 야당발 쇄신 움직임에 제동이 걸리고 여론이 악화하면 민주당을 위협하고 있는 '이준석 돌풍'도 잦아들 수밖에 없다는 셈법도 작용하는 것으로 ...

    한국경제 | 2021.06.16 11:5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