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중수 대한배드민턴협회 부회장, 세계연맹 이사 당선

    ... 2025년까지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화상으로 열린 이번 총회에는 170개 회원국 중 151개국 대표가 참가했다. 한국에서 BWF 임원이 배출된 것은 강영중 회장(2005∼2013년), 방수현 이사(2005∼2009년) 이후 처음이다. 이사로서는 방수현 이사 이후 12년 만에 당선자가 나왔다. 협회는 "김 부회장이 추진해온 배드민턴 저개발 국가 지원 사업, 네팔·몰디브 등의 코치 파견, 국제대회 개최 시 외국 청소년 ...

    한국경제 | 2021.05.22 23:18 | YONHAP

  • thumbnail
    [도쿄올림픽] 기대주 ⑭ 안세영

    방수현 이후 24년 만의 배드민턴 여자단식 메달 기대 중학생 때 성인 태극마크…데뷔 2년 만에 세계랭킹 9위 혜성처럼 나타난 한국의 '천재소녀'가 올림픽 무대에서도 파란을 이어갈지 세계 배드민턴계가 주목하고 있다. 주인공은 배드민턴 여자단식 국가대표 안세영(18·광주체고)이다. 안세영은 2017년 12월 열린 2018 배드민턴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성인 실업 선수들을 제치고 태극마크를 달아 화제에 올랐다. 당시 안세영은 중학교(광주체중) 3학년이었다. ...

    한국경제 | 2020.01.19 05:45 | YONHAP

  • thumbnail
    [도쿄올림픽] 종목소개 ⑭ 배드민턴

    ... 서울올림픽에서 시범 종목으로 선을 보였고, 1992년 바르셀로나 올림픽에서 정식 종목으로 채택되자마자 한국에 많은 메달을 선사했다. 바르셀로나에서 남자복식 박주봉-김문수, 여자복식 황혜영-정소영이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여자단식 방수현은 은메달, 여자복식 심은정-길영아는 동메달을 획득했다. 1996년 애틀랜타 올림픽에서는 혼합복식 김동문-길영아, 여자단식 방수현이 금메달을 땄다. 2000년 시드니 올림픽에서는 금메달은 없었지만, 남자복식 이동수-유용성이 은메달, ...

    한국경제 | 2020.01.19 05:45 | YONHAP

  • thumbnail
    [인도네시아 톡톡] 인도네시아의 스포츠 입국(立國), 그리고 우리나라와의 인연

    ... 대한 기억 중 하나이다. 인도네시아 사람들은 우리나라와의 스포츠 인연에 대해 어떤 기억을 가지고 있을까? 단연 배드민턴을 얘기하는 이들이 많다. 1990년대 후반과 2000년대 초반 인도네시아 사람들을 만나면 박주봉, 김문수, 방수현 선수의 이름을 쉽게 들을 수 있었다. 박주봉-김문수 복식조는 1992년 배드민턴이 처음 정식종목이 된 바르셀로나 올림픽에서 인도네시아의 하르토노-구나완 조를 이기고 금메달을 걸었다. 여자 단식 방수현 선수는 더 극적이다. 92년 ...

    The pen | 2020.01.10 10:00 | 양동철

  • thumbnail
    [인도네시아 톡톡] 인도네시아의 스포츠 입국(立國), 그리고 우리나라와의 인연

    ... 대한 기억 중 하나이다. 인도네시아 사람들은 우리나라와의 스포츠 인연에 대해 어떤 기억을 가지고 있을까? 단연 배드민턴을 얘기하는 이들이 많다. 1990년대 후반과 2000년대 초반 인도네시아 사람들을 만나면 박주봉, 김문수, 방수현 선수의 이름을 쉽게 들을 수 있었다. 박주봉-김문수 복식조는 1992년 배드민턴이 처음 정식종목이 된 바르셀로나 올림픽에서 인도네시아의 하르토노-구나완 조를 이기고 금메달을 걸었다. 여자 단식 방수현 선수는 더 극적이다. 92년 ...

    The pen | 2020.01.10 10:00

  • thumbnail
    '배드민턴을 부탁해' 안세영, 부담?…"관심받기 좋아해요"

    ... 국가당 2명까지만 올림픽에 나갈 수 있기 때문에 국내 경쟁에서도 이겨야 한다. 안세영의 현 랭킹으로는 올림픽 진출이 가능하다. 워낙 성장세가 빨라서 메달을 바라볼 수 있다는 기대가 커졌다. 한국 배드민턴 여자 단식의 올림픽 메달은 방수현의 1992 바르셀로나올림픽 은메달, 1996 애틀랜타 올림픽 금메달 이후 맥이 끊긴 상태다. 하지만 올림픽이라는 큰 무대에서 '부담감'은 큰 변수가 된다. 정상의 선수들이 올림픽에서 부담감을 이기지 못해 본래의 기량을 펼치지 ...

    한국경제 | 2020.01.01 08:16 | YONHAP

  • thumbnail
    '셔틀콕' 안세영, 올림픽 자신감↑…"아직 이길 상대 많아요"

    ... 천위페이가 아파서 제 운이 좋았다고 생각한다"며 "저는 앞에 놓인 것에만 최선을 다하고 기회가 왔을 때 잡으려고 노력할 뿐"이라고 강조했다. 안세영을 향한 도쿄올림픽 기대도 커졌다. 1996 애틀랜타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방수현과 현 에이스 성지현을 잇는 차세대 간판으로 떠올랐다. 안세영은 "부담도 조금 있기는 한데, 그런 것도 다 제가 헤쳐나가야 한다"고 덤덤히 받아들였다. 친구들 생각을 할 때는 영락없는 '여고생'이다. 안세영은 "우승하니까 친구들에게 ...

    한국경제 | 2019.10.29 16:00 | YONHAP

  • 금주(8월 30일~9월 5일)의 신설법인 981개

    ... 3층 (가산동,에스케이브이원센터) ▷농업회사법인농민마켓(원상연·10·농산물, 수산물, 축산물, 도소매 및 유통업) 송파구 가락로 102, 218호 (석촌동,석촌꼬마을빌딩 르호봇) ▷농업회사법인씨지앤(방수현·50·농산물의 유통,가공,판매) 광진구 광나루로36길 42 (구의동) ▷대성철강(김가연·5·철강재 도.소매업) 강북구 삼양로27길 95, 201동 301호 (미아동,두산위브트레지움아파트) ...

    한국경제 | 2019.09.06 08:44 | 나수지

  • 8강 진출 배드민턴 성지현, "경험도 많이 쌓였고 상대에 대한 정보 많다

    ... 다치지 않게 하면서 체력적인 부분을 보강하려고 한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또 그녀는 "올림픽에 대한 간절함이 있다. 그동안 경험도 많이 쌓였고 상대선수들에 대한 정보도 많기 때문에 이번엔 달라질 것으로 생각한다"며 "그동안 제2의 방수현이라는 말을 듣는 선수들이 많았다. 이제는 성과를 내야할 선수가 나와야한다고 생각한다"며 "쉽진 않겠지만 금메달을 목표로 열심히 훈련하겠다"고 밝혔다.한편 성지현은 17일 오전 5시 30분(한국시간) 배드민턴 여자 단식 8강전에 ...

    한국경제TV | 2016.08.16 11:38

  • thumbnail
    배드민턴 이용대-유연성 경기, MBC 방수현X김성주가 생생히 전한다

    배드민턴 이용대-유연성 경기를 MBC 방수현과 김성주가 중계한다. 12일 MBC는 예선 첫 경기에서 승리를 거머쥐며 쾌조의 출발을 보인 배드민턴 남자 복식의 이용대-유연성의 금일 경기 역시 ‘셔틀콕의 여왕’ 방수현 MBC 해설위원과 ‘중계의 케미요정’ 김성주 캐스터의 조합으로 밤 8시55분 부터 생중계할 예정이다. 방수현 해설위원은 2004년 아테네 올림픽부터 어느덧 네번째 MBC 배드민턴 해설위원으로 ...

    스타엔 | 2016.08.12 12: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