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439,2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4단계 마지막주...문 대통령 "상황 반전 총력“

    ... 있어서 아직 감소세 전환으로 판단하기 어렵고, 4단계에 돌입한 3주 전과 비교해도 여전히 확진자수가 더 많습니다. 정부는 앞서 이번주 환자 발생 추이를 지켜본 후 8일까지로 예정된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 연장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한편으로는 이렇게 방역 조치 강화가 지속되면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등 피해가 누적될 수 밖에 없는데요, 문 대통령은 지난주 민생경제장관회의에서 민생 피해 지원을 집중적으로 논의하고 국회를 통과한 34조9천억 ...

    한국경제TV | 2021.08.02 16:28

  • thumbnail
    안산시, 갑질 등 조직문화 개선 위원회 운영

    ... 시청 내외부 인사와 직원 대표 등 8명으로 구성된다. 위원회에서는 비밀을 보장하는 가운데 직원들로부터 개인적 고충 및 불합리한 문화 등에 대한 상담 또는 신고를 받아 조사한 뒤 조사를 거쳐 개선책을 마련, 시행할 계획이다. 다만, 성 비위나 불법적인 행위에 대한 사항은 접수 즉시 업무 관련 부서 및 수사 기관에 통보할 예정이다. 시는 위원회를 일단 올 연말까지 운영한 뒤 필요성이 인정될 경우 연장 운영 또는 상설화한다는 방침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02 16:17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한창인데…" 코로나19 확산세에 '도시 봉쇄' 주장도

    ... 실행한 록다운과 같은 방식을 검토하라고 일본 정부에 요구하는 긴급제언을 전날 내놓기도 했다. 그러나 법체계적 한계로 유럽과 같은 방식의 외출 제한 조치를 실행하기는 쉽지 않을 전망이며 휴가철을 맞아 고향 방문, 여행 등을 자제하라는 방침을 내는 수준이 될 가능성이 크다. 이런 가운데 2일 닛케이신문은 일본 후생노동성이 코로나19 백신 2회 접종을 마친 이들을 대상으로 내년에 3차 접종(부스터샷)을 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이는 현지 전염력이 강한 변이 ...

    한국경제 | 2021.08.02 15:49 | 장지민

  • thumbnail
    공산주의로 돌아가는 중국 [특파원 칼럼]

    ... 격차 해소 등을 이뤄낸 뒤 다른 성으로 확산시킨다는 계획이다. 부유층과 기업의 ‘사회 환원’도 공동 부유의 한 방편으로 제시됐다. 일련의 정책들을 보면 공산당이 분배 위주의 공산주의 이념으로 돌아가겠다는 방침을 확실히 세운 것으로 해석된다. 내년 가을 당대회에서 장기 집권에 도전하는 시 주석이 정당성을 확보하기 위해 불평등 해소를 내걸었다는 분석이 나온다. 하지만 시장경제의 효율성을 포기하는 것은 체제를 유지해온 기반인 경제 발전을 희생시킬 ...

    한국경제 | 2021.08.02 15:47 | 강현우

  • thumbnail
    동두천시, 'GTX-C노선 연장' 10만 서명 목표 달성

    ... 만에 목표를 달성했다고 2일 밝혔다. 동두천시는 지난 6월부터 서명운동에 나서 지난달 말 기준 온라인 5천7명, 오프라인 10만3천명의 서명을 받았다. 동두천시는 시민의 염원을 담은 서명부를 청와대, 국회, 국토교통부에 전달할 방침이다. 최용덕 동두천시장은 "현대건설 측에 GTX-C노선 동두천 연장 용역 결과를 전달하고 시의 의지를 강력히 표명한 만큼 좋은 결과로 이어질 것으로 확신한다"며 "GTX-C노선 동두천 연장이야말로 경기 북부지역 정주 여건 개선 및 ...

    한국경제 | 2021.08.02 15:44 | YONHAP

  • thumbnail
    오피스텔에 숨은 '리얼돌 체험방'…인천 8곳 모두 폐업

    ... 주변 200m인 교육환경보호구역만 아니면 어디서든 영업을 할 수 있다. 그러나 성을 상품화한다는 논란이 일면서 리얼돌 체험방을 유해시설로 관리해야 한다는 주장도 잇따랐다. 인천경찰청 관계자는 "지금까지 영업한 사실이 확인된 리얼돌 체험방 8곳은 모두 단속된 이후 자진 폐업했다"면서도 "아직 확인되지 않은 업소나 폐업 후 몰래 영업을 재개하는 업소가 있는지 계속 점검하고 단속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02 15:43 | YONHAP

  • thumbnail
    10대 남녀 동반 추락사…메모엔 `보복성 학폭` 정황

    ... 것으로 알려졌다. A양이 남긴 9장 분량의 메모에는 학폭 심의위 처분 이후 한 달여간 가해 학생들이 욕설한 일시와 내용 등이 기록돼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교육청은 지난 4월 이후 추가로 학교폭력이 있었는지 등을 조사한다는 방침이다. 타살 혐의점이 없어 부검 영장은 기각됐으나 경찰은 사망자들의 휴대전화 포렌식 등을 통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사진=연합뉴스)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

    한국경제TV | 2021.08.02 15:41

  • thumbnail
    현대자동차·기아, 로봇 기술 접목해 미래 모빌리티 가속

    ... 제품을 설명하고, 장소를 안내하는 역할도 맡길 계획이다. 재난·재해 때 구조나 위험지역을 탐색하는 임무도 가능하다. 모빌리티 분야에선 자율주행, UAM 등에 필요한 각종 센서와 인공지능(AI), 정밀제어 등에 활용할 방침이다. ○동남아 전기차 시장 공략 위해 투자 현대차그룹과 LG에너지솔루션은 인도네시아에 연산 10GWh 규모의 전기자동차 배터리셀 합작공장을 짓기로 했다. 한국 최대 완성차 업체와 배터리 기업이 해외에 합작회사를 설립하는 첫 ...

    한국경제 | 2021.08.02 15:36 | 김일규

  • thumbnail
    롯데, 자율주행버스·수소·배터리 등 그룹 포트폴리오 고도화 나서

    ... 발전소 운영도 시작한다. 2025년까지 액체 수소충전소 50개를 구축하고 2030년에는 복합충전소를 200개까지 늘릴 계획이다. 또 사업장 내 연료전지 발전소와 수소터빈 발전기를 도입해 탄소 저감된 전력으로 환경친화적인 공장을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수소차 등에 들어가는 고압용 수소 탱크는 미래 먹거리로 키운다. 롯데케미칼은 수소 저장용 고압 탱크를 개발해 2025년까지 10만 개, 2030년에는 50만 개를 생산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롯데케미칼은 배터리 사업에도 ...

    한국경제 | 2021.08.02 15:35 | 노유정

  • thumbnail
    GS, 드론 배송·미래형 주유소…'디지털 전환' 박차

    ... 임박했음을 내비쳤다. 같은 해 8월에는 벤처투자 법인인 GS퓨처스가 미국 실리콘밸리에 설립됐다. 현재 GS퓨쳐스는 디지털 분야를 비롯해 친환경 에너지 분야 등에서 그룹과 연계된 사업과 시너지를 낼 수 있는 회사에 우선적으로 투자한다는 방침을 정하고 투자 회사를 찾는 데 노력하고 있다. GS칼텍스는 올해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 ‘CES 2021’에 정유업계 최초로 참가해 미래형 주유소·드론 배송 등을 선보이며 디지털 전환에 박차를 ...

    한국경제 | 2021.08.02 15:33 | 남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