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781-5790 / 5,8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올림픽 배드민턴 남녀복식조 모두 16강 진출

    올림픽 배드민턴 복식에서 한국팀은 모두 16강에 진출했다. 이상복-손진환조는 불가리아조에 2-0(15-0 15-1)으로 쉽게 승리를 거뒀다. 여자부의 길영아-심은정조는 1회전서 뉴질랜드팀에 2-0으로 승리를 거두고 16강에 진출했다. 박주봉-김문수조와 황혜영-정소영조는 부전승으로 이미 16강에 진출해있다.

    한국경제 | 1992.07.31 00:00

  • 방수현-김학균 배드민턴 남녀단식 16강 진출

    방수현과 김학균(이상 한체대)이 나란히 남녀단식 16강에 진출했다. 메달진입을 노리는 방수현은 30일 벌어진 여자단식 2회전서 카트린 뱅트슨(스웨덴)을 2대0(11-7 11-3)으로 가볍게 제압했으며 김학균은 부전승을 거두었다.

    한국경제 | 1992.07.31 00:00

  • 배드민턴 남자단식 김학균 32강 진출

    배드민턴 남자단식의 김학균은 미국의 토마스 레이디가 1회전 경기에 출전하지 않아 경기도 하지않은채 승리를 낚았다. 김학균은 이스라엘의 할그림슨과 16강 진출을 놓고 격돌을 벌인다.

    한국경제 | 1992.07.30 00:00

  • 올림픽 배드민턴 방수현 1차전서 승리, 16강 진출

    방수현은 마르베야 체육관에서 벌어진 여자단식 2회전에서 카트린 뱅트슨(스웨덴)에 2대0(11-7, 11-3)으로 이겼다.

    한국경제 | 1992.07.30 00:00

  • <올림픽낙수> 경기단체장 지원경쟁 "열기"

    ... 이건희, 유도의 박용성, 복싱의 김승연회장등이 일찌감치 도착, 진두지휘에 나섰고 아직 경기가 시작되지않은 육상의 박정기회장도 마라톤선수가 훈련중인 마드리드를 오가며 분주히 메달 전략을 세우고 있다. 28일 첫 경기가 시작된 배드민턴의 정정훈회장과 31일부터 경기가 시작될 양궁의 정몽구회장도 현지에서 선수들을 격려하고 있다. 하키의 정보근회장과 펜싱의 조내벽회장도 8월초 도착할 예정으로 알려졌고, 반면 김우중축구협회회장은 업무를 이유로 바르셀로나에 올 예정이 ...

    한국경제 | 1992.07.30 00:00

  • 남자단식 이광진, 스웨덴 선수에 져 탈락

    이광진은 남자배드민턴 1회전에서 스웨덴의 옌스 올슨에게 패해 2회전 문턱에도 오르지 못하고 탈락했다. 이광진은 파이팅 넘치는 플레이에도 불구하고 1대2(15-5, 12-15, 5-15)로 아까운 역전패를 당했다.

    한국경제 | 1992.07.29 00:00

  • < 올림픽 소식 > 유도.탁구등 대진운 좋다 ... 김성집 단장

    ... 입성했다. 이제는 훈련과정의 실력을 제대로 발휘하느냐의 여부에 따라 메달이 결정될 것이므로 선수들이 축적된 실력을 마음껏 발휘할수 있도록 뒷바라지에 최선을 다하겠다. 선수와 임원이 일치단결해 역경을 헤쳐나가겠으며 유도와 탁구 배드민턴등 메달 유망종목의 대진운이 우리나라에 상대적으로 유리해 당초 목표했던 금메달 목표를 12개에서 15개로 상향조정해 놓았다. 니콜라이 쿠삭 독립국가연합단장=우리팀은 이번 바르셀로나올림픽에서 금메달 47개를 포함해 모두 1백20개 ...

    한국경제 | 1992.07.27 00:00

  • 선수컨디션 좋다....김성집단장 필승 다짐

    ... 입성했다. 이제는 훈련과정의 실력을 제대로 발휘하느냐의 여부에 따라 메달이 결정될 것이므로 선수들이 축적된 실력을 마음껏 발휘할수 있도록 뒷바라지에 최선을 다하겠다. 선수와 임원이 일치단결해 역경을 헤쳐나가겠으며 유도와 탁구 배드민턴등 메달 유망종목의 대진운이 우리나라에 상대적으로 유리해 당초 목표했던 금메달 목표를 12개에서 15개로 상향조정해 놓았다. 니콜라이 쿠삭 독립국가연합단장=우리팀은 이번 바르셀로나올림픽에서 금메달 47개를 포함해 모두 1백20개 ...

    한국경제 | 1992.07.26 00:00

  • < 올림픽속보 > 베드민턴 대진운 좋아 결승진출 무난 전망

    [바스셀로나=신재섭특파원] 바르셀로나 올림픽 개막식을 하루 앞둔 24일 한국선수단의 금메달 유망종목인 베드민턴의 대진추첨이 좋아 우리팀 관 계자들을 설레게 하고 있다. 남자복식의 박주봉-김문수조는 준결승서 말레이시아의 라지프-잘라니 시 덱 형제조와 격돌케 됐는데 역대 전적서 우위를 보이고 있다. 여자복식은 황혜영-정소영조가 최대 라이벌인 중국의 관웨이첸-농춘화조 와 금메달을 다툴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경제 | 1992.07.25 00:00

  • 여자공기소총 여갑순 첫출전 메달도전..<신재섭특파원>

    ... 있어 메달전선에 별이상이 없을것으로 보인다. 이곳의 각국 체육전문가들은 이번대회 25개정식종목에 걸린 3백77개의 금메달중 독립국가연합(EUN)이 50개이상을 따내 종합우승을 하는 가운데 독일과 미국이 2.3위,그리고 4위자리를 놓고 쿠바 중국 헝가리 루마니아 한국이 치열한 각축전을 벌일것으로 전망하고있다. 한국의 강세종목은 양궁(금메달3개예상)레슬링(2개)유도(2개)등 투기종목 과 역도(1개)배드민턴(2개)체조(1개)탁구(1개)등.

    한국경제 | 1992.07.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