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양육비 줘라" 65% 묵살…처벌도 못해

    ... 양육비해결모임 대표는 “법적으로 양육비 지급 의무에 강제성을 부여하려면 채무자에 대한 처벌을 강화하는 수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현재 민간에서 양육자 채무자에 대한 신상을 공개하고 있는 사이트 ‘배드파더스’가 있지만, 국가기관이 아닌 사인에게 다른 사람들의 신상정보 공개 권한을 줄 경우 법치주의가 훼손될 가능성이 높다는 이유로 소송에 휘말렸다. 운영자가 1심에서 무죄를 받았지만 검찰이 항소해 2심을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다. ...

    한국경제 | 2020.05.15 17:25 | 김남영/최다은

  • thumbnail
    '한 번 다녀왔습니다' 성상품화 이어 '양육비' 왜곡 논란

    ... 의구심이 든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양육비해결총연합회 측은 "대한민국 10가구 중 2가구가 한부모 가정이며, 이중 양육비를 받지 못하고 있는 비율이 80%에 이른다"며 "2018년부터 '배드파더스' 사이트와 양육비해결총연합회를 통해 '양육비를 주지 않는 나쁜 부모'에 대한 성토가 일어나면서 사회 각계에서 양육비 미지급으로 인한 심각한 사회적 문제에 대해 지속적으로 지적했고,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는 65명에 ...

    연예 | 2020.04.29 18:23 | 김소연

  • thumbnail
    21번째 배드파더스 김동성, 양육비 미지급 논란에 "형님 수술비 때문에…코트는 母 선물"

    ... 접수했다. 지난해 12월 연인에게 230만 원짜리 명품 코트를 선물했다고 보도돼 비난을 받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대해 김동성은 "어머니에게 옷 한 벌 해 드린 것"이라고 해명했다. 김동성은 양육비를 안 주는 아빠들 리스트가 업로드 된 '배드 파더스' 사이트에도 21번째로 이름이 올라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연예 | 2020.04.01 15:53 | 김예랑

  • thumbnail
    '배드파더스' 김동성, 애인에겐 명품 선물…전처에겐 양육비 1500만원 미지급

    쇼트트랙 국가대표 선수 출신 김동성이 이혼한 후 양육비 미지급으로 양육비를 안 주는 아빠들, 이른바 배드 파더스(bad fathers) 사이트에 이름이 올랐다. 배드 파더스는 그동안 자녀의 양육비를 지급하지 않은 아빠들에게 양육비를 주도록 압박하기 위해 실명 공개를 해왔다. 이들은 "아빠의 초상권보다 아이의 생존권이 더 우선되어야 할 가치라는 믿음"이라며 "법원의 판결문, 각서 등을 통한 사실관계의 확인을 거쳐 작성됐다"고 ...

    연예 | 2020.04.01 14:14 | 김예랑

  • thumbnail
    5년간 배드파더스에게 받아낸 양육비 10배 늘어

    여성가족부(이하 여가부)가 24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와 정부세종청사에서 ‘제17차 양육비이행심의위원회’를 영상회의로 진행했다. 이번 회의에는 법무부, 국세청 등 관계부처와 민간위원이 함께해 양육비 이행 지원 5년 성과를 공유하고 향후 정책 방향을 논의했다. 여가부는 지난 2015년 한부모가족의 자녀양육 지원을 위해 ‘양육비이행관리원’을 설립, 최근 5년 동안 비양육부모로부터 666억 원의 양육비 이행...

    키즈맘 | 2020.03.23 15:15 | 김경림

  • thumbnail
    태평양·동천 '공익활동보고서'

    ... 2019년 설립한 단체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태평양 국내 변호사 443명 가운데 305명(68.8%)이 공익활동에 참여했다. 참여 변호사 1인당 평균 공익활동 시간은 59.4시간이었다. 서울지방변호사회 1인당 공익활동 의무시간은 20시간이다. 동천은 국민참여재판으로 진행된 양육비 미지급자(배드 파더스) 신상을 공개한 사이트 운영자 명예훼손 사건의 법률 지원 등을 인상 깊은 활동으로 꼽았다. 박종서 기자 cosmo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3.15 17:21 | 박종서

  • thumbnail
    '양육비 제때 안 줘' 전 남편 신상 공개 여성 약식기소

    대전지검, 명예훼손 혐의 적용…"두 달 밀렸다가 한꺼번에 지급" 지난 1월 배드파더스 운영자 무죄 선고…사례 제보자는 벌금 50만원 대전지검은 아이 양육비를 제때 주지 않았다는 이유로 전 남편 신상정보를 온라인에 공개한 40대 여성을 벌금형에 약식기소했다고 15일 밝혔다. 검찰 등에 따르면 A(46)씨는 지난해 7월께 자신의 소셜미디어와 인터넷 사이트 '배드파더스' 등에 "양육비를 못 받았다"는 취지의 글과 함께 전 남편의 실명과 사진 등을 ...

    한국경제 | 2020.03.15 15:52 | YONHAP

  • thumbnail
    검찰 "배드파더스 '무죄'라면 대한민국 법치 훼손" [라이브24]

    검찰이 '배드파더스'의 신상 공개 사례가 처벌을 받지 않는다면 대한민국의 법치주의가 훼손될 수 있다고 지적, 항소장을 제출한 것으로 확인됐다. 배드파더스는 양육비를 지급하지 않는 부모의 신상을 공개하는 인터넷 사이트다. 검찰은 아울러 배드파더스가 자의적인 판단으로 양육비 미지급 부모의 신상을 공개해 해당 부모들의 명예를 훼손했다고 판단했다. 19일 <한경닷컴>이 입수한 검찰의 항소이유서에 따르면 검찰은 배드파더스가 양육비 ...

    한국경제 | 2020.02.19 14:07 | 조준혁

  • thumbnail
    한국당, 전주혜 변호사 등 여성 법조인 7인 영입(종합)

    ... 유 변호사는 현재 한국당 미디어특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 중이다. 그는 서울지방변호사회 학교 폭력 대책 위원을 맡고 있다. 신규 영입된 홍지혜 변호사는 이혼 후 양육비를 주지 않는 과거 배우자의 신상을 온라인에 공개하는 '배드파더스' 사이트 운영자의 명예훼손 혐의 재판에서 공동 변호인을 맡아 무죄 판결을 이끌었다. '한반도 인권과 통일을 위한 변호사모임' 사무차장인 정선미 변호사는 숭실대학교 상담센터의 성희롱·성폭력 사건 관련 자문 변호사다. 김복단 변호사는 ...

    한국경제 | 2020.02.04 11:56 | YONHAP

  • thumbnail
    한국당, 女법조인 대거 영입…배드파더스도 "대환영"[라이브24]

    "전주혜, 홍지혜 변호사 같은 정의로운 변호사들이 정치권에 진입하는 것을 매우 환영합니다." 구본창 배드파더스 활동가는 4일 <한경닷컴>과의 전화 통화에서 "이번에 자유한국당에 영입된 홍 변호사는 누구보다 배드파더스 변론에 열정적으로 참여했고 전 변호사는 직접적인 참여는 안 했지만, 상당히 뒤에서 많은 역할을 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한국당은 이날 전 변호사와 홍 변호사를 비롯, 7명의 여성 법조인 ...

    한국경제 | 2020.02.04 10:20 | 조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