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3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치 담그려니 고춧가루 44% 껑충…대신 포장김치 찾는다

    ... 아낄 수 있는 온라인 쇼핑몰과 대형마트 등의 포장김치에 눈을 돌리고 있다. 김치 브랜드 '종가집'을 운영하는 대상의 올해 1∼5월 김치 매출은 작년 동기 대비 약 5% 증가했다. 김치 종류별로는 포기(배추)김치 2%, 열무김치 8%, 파김치 15% 늘었다. 온라인 쇼핑몰 G마켓이 지난달 7일부터 이달 6일까지 1개월간 김치류 판매량을 작년 동기와 비교한 결과 겉절이 28%, 동치미 15%, 파김치 47%, 총각김치 41% 뛰었다. ...

    한국경제 | 2021.06.09 06:35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르포] "없는 사람에겐 큰일"…쌀·식용유·기름 '천정부지'

    ... 시장에서 채소 장사를 하는 묘 텟 민(가명)씨의 설명도 크게 다르지 않았다. 그는 "한국 사람들이 많이 찾는 배추는 쿠데타 전에는 1비스에 800짯(약 550원) 정도 했었는데, 지금은 1천800짯(약 1천200원)으로 두 배가 ... 417원)했던 휘발유(옥탄가 92 기준) 가격이 지금은 1천50짯(약 712원) 정도가 됐다"면서 "모든 종류 기름 이 쿠데타 이전보다 두배 가량 상승했다"고 말했다. 기름값이 오르다 보니 시장으로 물건을 나르는 화물차 운행도 영향을 ...

    한국경제 | 2021.06.06 07:00 | YONHAP

  • thumbnail
    "천일염 살 수도 없다"…생산량 급감에 사재기까지

    작년보다 3배 올라…절임배추, 가공업체 비상 "돈을 더 준다고 해도 천일염을 살 수가 없네요. " 천일염 생산량 급감에 일본 원전 오염수 방류 소식 등으로 사재기까지 열풍이 일면서 품귀현상이 빚어지고 있다. 30일 신안군에 따르면 2019년 20㎏들이 한 포대에 2천원대, 지난해 5천원대였던 천일염값이 1만7천원을 넘어섰다. 작년 기준 3배 이상 폭등했다. 문제는 이 에 사려고 해도 살 수 없다고 한다. 해남의 한 절임 배추 업체 ...

    한국경제 | 2021.05.30 08:58 | YONHAP

  • thumbnail
    "돈 더줘도 못구해요"...3배 오른 OOO `발동동`

    ... 등으로 사재기까지 열풍이 일면서 품귀현상이 빚어지고 있다. 30일 신안군에 따르면 2019년 20㎏들이 한 포대에 2천원대, 2020년 5천원대였던 천일염값이 1만7천원을 넘어섰다. 작년 기준 3배 이상 폭등했다. 문제는 이 에 사려고 해도 살 수 없다고 한다. 해남의 한 절임 배추 업체 관계자는 30일 "가을 성수기를 앞두고 천일염 물량 확보에 나섰지만, 이 너무 오른데다가 생산자들이 상승 기대 심리로 팔지도 않고 있다"고 걱정했다. 전국 천일염 ...

    한국경제TV | 2021.05.30 08:30

  • thumbnail
    "금소금" 일본 오염수 방류에 3배 폭등…절임배추 생산농가 `비상`

    ㅁ 최근 소금값이 급등하고 품귀현상까지 보이면서 충북 괴산 절임배추 생산농가들에 비상이 걸렸다. 21일 괴산군에 따르면 작년 이맘때 6천∼7천원하던 천일염 소비자 가격이 최근 1만7천∼2만원으로 3배가량 급등했다. 지난해 잦은 비로 생산량이 급감한 데다 일본의 원전 오염수 방류 소식이 전해지자 천일염 사재기까지 나타나고 있어서다. 매년 절임배추 100만 상자(상자당 20㎏)를 생산하는 이 지역 농가에는 소금이 필수품이다. 한해 필요량은 10만포대(20㎏ ...

    한국경제TV | 2021.05.22 11:08

  • thumbnail
    천일염 가격 3배 폭등…괴산 절임배추 생산농가 '비상'

    작년 장마로 생산량 감소·日 오염수 방류로 사재기 겹쳐 상당수는 확보했지만 구매 미루던 농가들 뒤늦게 발동동 최근 소금값이 급등하고 품귀현상까지 보이면서 충북 괴산 절임배추 생산농가들에 비상이 걸렸다. 21일 괴산군에 따르면 작년 이맘때 6천∼7천원하던 천일염 소비자 가격이 최근 1만7천∼2만원으로 3배가량 급등했다. 지난해 잦은 비로 생산량이 급감한 데다 일본의 원전 오염수 방류 소식이 전해지자 천일염 사재기까지 나타나고 있어서다. 매년 ...

    한국경제 | 2021.05.22 09:00 | YONHAP

  • thumbnail
    일손 부족…마늘 3배·양상추 2배 올랐다

    ... ‘역대급’입니다.”(한 대형마트 농산물 담당 바이어) 지난 1월 ㎏당 511원이던 배추 경락가격(경매 낙찰가)은 4월 841원까지 치솟았다가 이달 515원으로 정상화됐다. 비트코인에 버금가는 변동성에 ... 일손 부족이 계속되면서 주요 농산물 가격이 유례없는 널뛰기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한 달 새 40% 오르내린 배추값 18일 한경·팜에어 한국농산물가격지수에 따르면 올 1월 17일 511원이던 ㎏당 배추 경매 낙찰가는 ...

    한국경제 | 2021.05.18 17:58 | 박한신

  • thumbnail
    투자·투기·도박·불로소득·정상소득…어떻게 구분하죠

    ... 모호해집니다. 예를 하나 더 들어보죠. 돈이 많은 어떤 사람이 내년에 배춧값이 천정부지로 올라갈 것이라고 예측해서 강원도 배추밭을 통째로 계약했습니다. 농부는 밭 전체 물량을 5억원에 팔라는 이 부자와 계약을 했습니다. 농부는 마음 편하게(미래 ... 모두 했습니다. 가격이 지나치게 떨어지는 것을 방지하기도 하고, 지나치게 오르는 것을 예방하기도 하죠. 두 배로 이 뛰는 것이 세 배, 네 배 뛰거나 아예 없는 것보다 낫지 않겠어요? 또 부자가 이익을 봤다는 소식을 들은 다른 ...

    한국경제 | 2021.05.03 09:01 | 고기완

  • thumbnail
    [집코노미TV] 집값이 계속 오르는 이유

    ... 해는 풍년이었습니다 배추값이 떨어졌지만 농사를 워낙 많이 지어놨으니까 형진이는 돈을 많이 벌었죠 다음해는 더 풍년이었습니다 배추값은 헐값이 됐지만 겨우 본전은 벌었죠 형진이는 그동안 모은 돈으로 우렁각시와 해외여행을 다녀왔습니다 그리고 농사를 때려치웠죠 그런데 그 다음해는 흉년이었습니다 배추값이 무진장 오르고 있었는데 형진이네 밭엔 배추가 없었죠 부랴부랴 밭도 갈고 씨앗도 뿌리고 물도 줬지만 뒤늦게 수확이 될 리가 없죠 ...

    한국경제 | 2021.04.28 07:30 | 전형진

  • thumbnail
    어떤 상품의 미래가격을 지금 정해 사고 파는 것

    작년 여름 길었던 장마와 잦은 태풍으로 9월 배추값이 포기당 1만740원까지 올랐는데 이는 2019년 같은 달(9월)의 5362원보다 2배나 오른 가격이었다고 한다. 배추의 경우 기상 상황에 따라 가격 변동이 크기 때문에 배추가격이 하락하면 농민이 손해를 보고, 가격이 상승하면 배추를 주재료로 하는 김치 제조회사가 손실을 입는다. 이 같은 가격변동 위험에 대비하기 위해 농부와 김치회사 사장은 사전에 배추를 고정된 가격에 사고파는 계약을 해두는데, ...

    한국경제 | 2021.04.12 0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