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8,0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DLF 뒷북행정'...금감원, 국감서 `난타`

    ... 피해자들이 생겨서 고통을 받고 있는데 금융감독원 그동안 DLF사태 이렇게 될 때까지 뭐했어요. 항상 왜 뒷북행정을 하냐 이거에요.” 전해철 / 더불어민주당 의원 “미연에 방지하는게 감독원이 할 일이지 이미 다 터지고 나서 지금 손해 3천5백억원 터지고 나서 금융당국이 할 수 있는 일이 없는데 사후에 분쟁조정 말고는.” 이에 대해 윤석헌 금감원장은 감독당국의 책임을 인정했습니다. 그러면서 해당은행들이 고객 손해를 예상했음에도 DLF를 판매한 것을 미필적 고의에 의한 사기라고 ...

    한국경제TV | 2019.10.08 16:37

  • thumbnail
    월드클래스300 기업 중 25개사 중도 탈락…290억원 이미 지원

    ... 12,103 │ ├────────────────────┼─────┼──────┤ │ 상호출자제한기업집단 편입 │ 5 │ 5,038 │ ├────────────────────┼─────┼──────┤ │ 3년 연속 매출액 하한(4백억원) 미충족 │ 5 │ 1,604 │ ├────────────────────┼─────┼──────┤ │ 2년 연속 평가결과 "미흡" │ 3 │ 7,737 │ ├────────────────────┼─────┼──────┤ ...

    한국경제 | 2019.10.04 06:45 | YONHAP

  • thumbnail
    수백억 세금에 검찰고발까지 했는데...조세심판원, "과세기각"

    국세청이 옛 삼성테크윈(현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사업 분할 과정에서 이루어진 자산승계 방식을 문제 삼아 수 백억원의 세금을 부과했다, '부실과세'로 판명되면서 체면을 구겼다. 상당한 인력을 동원해 세무조사에 착수했고, 거액의 세금은 물론 검찰 고발(조세범처벌법)까지 일사천리로 진행했지만 모두 '물거품'이 될 처지에 놓였다. 삼성테크윈이 과거 디지털카메라 사업부를 따로 떼어 '삼성디지털이미징'을 만들었는데, 당시 카메라사업의 재고자산을 신설법인에 ...

    조세일보 | 2019.10.01 16:41

  • thumbnail
    헬릭스미스 `7월24일 루머`가 사실로…예고된 참사? [양재준 기자의 알투바이오]

    ... 모양새로 비춰졌습니다. 기본적으로 임상시험에 있어서는 임상관련 참여자(의료진, MD)와 키 닥터(key doctor, 임상총괄 책임자), 그리고 업체 관계자들이 주기적으로 만나서 의사소통을 하고 임상에 대한 논의를 진행합니다. 수 백억원을 들여서 하는 임상시험인데, 이 정도까지 관리하지 않았다면 그건 무능일까요? 아니면 방치한 것일까요? 한 번쯤 제대로 체킹만 했어도, 만일 늦어졌다면 빠르게 초동조치만 했더라도 하는 아쉬움이 크게 남는 대목입니다. 회사 내부에서는 ...

    한국경제TV | 2019.09.25 13:52

  • thumbnail
    기업은행, 후순위 지속가능채권 발행…"BIS비율 0.37%p↑"

    IBK기업은행은 6천5백억원 규모의 원화 조건부 후순위 지속가능채권을 성공적으로 발행했다고 11일 밝혔다. 국내에서 지속가능채권 형태로 원화 조건부 후순위 채권을 발행한 것은 기업은행이 처음이다. 발행금리 1.7%(국고채 10년+35bp), 만기는 조기 상환 권리(콜옵션)가 없는 10년이다. 올해 국내 은행이 발행한 원화 조건부 후순위 채권 중 금액은 가장 크고, 금리는 가장 낮다. 이번 후순위채권 발행으로 기업은행의 BIS 총자본 비율은 ...

    한국경제TV | 2019.09.11 15:26

  • thumbnail
    GS건설, 태국 석유화학 플랜트 단독수주...2천700억원 규모

    GS건설이 태국에서 약 2억 3천만 달러, 우리돈 2천 7백억원 규모의 석유화학 플랜트를 수주했다. GS건설은 HMC Polymers사가 발주한 약 2억 3천만 달러 규모의 석유화학 프로젝트인 HMC PP(폴리프로필렌)4 프로젝트를 단독으로 수주해 계약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HMC PP4 프로젝트는 태국 라용주에 위치한 맙타풋공단 안에 연산 25만톤의 폴리프로필렌 생산 공장을 짓는 프로젝트다. 공사기간은 약 35개월이며, 공사방식은 설계, 구매, ...

    한국경제TV | 2019.09.10 17:26

  • 韓 국민, 불매운동 이어 日 금융상품서 돈 빼 '10월 위기설' 부추기나? [한상춘의 지금 세계는]

    ... 일본 금융상품 돈 빼기 운동으로 확산되고 있다고 하는데요. 그 움직임을 말씀해주시지요. -韓 투자자, 日 금융상품 돈 빼기 운동 확산 -日 펀드 설정액, 4천억원→3.1천억원대 급감 -수출통제 후 유출속도 빨라져, 월간 2백억원 -니케이 지수, 1년 전 24000→현재 20000대 '급락' -日 펀드 수익률 4.3%, 중남미 다음 낮은 수준 -수출통제 이후 日 펀드 수익률, -3.5%에 달해 Q. 일본 금융상품에서 한국 투자자들의 돈 빼기 운동이 ...

    한국경제TV | 2019.08.26 09:55

  • 韓, 지소미아 종료…日, 엔화자금 조기회수 추가 보복하나 [한상춘의 지금 세계는]

    ... 일본제품 불매운동에 이어 일본 금융상품 돈 빼기 움직임에 예민하게 반응해오지 않았습니까? -韓 투자자, 日 금융상품 돈 빼기 운동 확산 -日 펀드 설정액, 4천억원→3.1천억원대 급감 -수출통제 후 유출 속도 빨라져, 월간 2백억원 -니케이 지수, 1년 전 24000대→20000대 '급락' -日 펀드 수익률 4.3%, 중남미 다음 '낮은 수준' -수출 통제 이후 日 펀드 수익률, -3.5%에 달해 Q. 왜 우리 투자자들이 일본 금융상품에서 돈을 빼고 있습니까? ...

    한국경제TV | 2019.08.23 09:57

  • thumbnail
    첫 적자 봤던 대유위니아, 상반기 실적 개선 "흑자전환 원년"

    ... 비슷한 43억원을 유지했다. 대유위니아그룹은 2014년 위니아만도 인수 후 4년 간 흑자를 유지하다가 대우전자를 인수한 작년에 첫 적자를 봤다. 위니아대우(옛 대우전자)는 비상장사여서 실적을 공개하지 않는다. 업계에 따르면 위니아대우는 지난해 2백억원 안팎의 적자를 낸 것으로 알려졌다. 대유위니아그룹은 "계열사들이 모두 유의미한 성장을 했다"며 "위니아대우 인수 효과가 나타나는 등 경영혁신 성과가 점차 가시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8.16 09:46 | YONHAP

  • thumbnail
    전문가들 "가업상속공제 '규제' 과감히 없애야 한다"

    ... 하나가 가업상속공제 확대였다. 세법개정안에 가업상속공제 요건을 일부 완화하는 내용이 포함된 것은 다행이나, 기업의 요구가 최소한의 수준으로 반영된 것 같아 아쉽다. 연매출 3천억원 미만인 공제대상 기업을 1조원까지로 확대하고, 5백억원 한도인 공제한도액을 1천억원으로 높이는 등 공제대상과 공제한도를 확대하는 개정안 내용이 포함되어야 기업의 목소리가 충분히 반영되었다고 할 수 있겠다. 상속세의 경우 다른 세목에 비하여 한번 개정된 법을 다시 손보기가 쉽지 않으므로 ...

    조세일보 | 2019.08.14 10:40